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패션

Get ready with your closet

On January 10, 2019

새해가 오면 나를 둘러싼 모든 것을 새롭게 가꾸고 싶은 마음이 들기 마련. 옷장도 예외는 아니다. 보다 효율적인 옷장 정리를 위해 디자이너, 스타일리스트, MD, 에디터 등 믿을 만한 패션 업계 종사자들이 ‘꿀팁’을 전해왔다.

/upload/grazia/article/201901/thumb/41038-351104-sample.jpg

PADDING
“다양한 길이의 푸퍼 패딩은 올해도 여전히 강세다.”_진미정(아웃도어 브랜드 ‘블랙 야크’ MD)

DO
겨울을 대표하는 아이템이라고도 할 수 있는 푸퍼 패딩. 엉덩이를 간신히 덮는 짧은 길이, 발목을 덮는 긴 길이 등 다양한 기장으로 출시되는데, 특히 이번 시즌 트렌드인 쇼트 패딩을 구매할 생각이라면 비비드한 컬러를 추천한다.

DON'T
사파리 재킷은 잠시 넣어두자. 밀리터리 룩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으로 2~3년 전 대한민국을 강타했는데, 벤치 다운재킷 열풍 때문에 주춤하는 추세다. 하지만 푸퍼 패딩이 다시 돌아온 것처럼 5~6년 후에 다시 사파리 재킷의 귀환을 맞이할 날이 있으리라 믿는다.

3 / 10
47만원 블랙야크.

47만원 블랙야크.

  • 47만원 블랙야크.47만원 블랙야크.
  • 49만8천원 콜라보토리.49만8천원 콜라보토리.
  • 49만8천원 더센토르 by 엘리든플레이.49만8천원 더센토르 by 엘리든플레이.
  • 39만9천원 뉴발란스.39만9천원 뉴발란스.
  • 63만원 프리덤데이.63만원 프리덤데이.
  • 1백4만원 산드로.1백4만원 산드로.
  • 가격 미정 에스카다.가격 미정 에스카다.
  • 3백78만원 에밀리오 푸치.3백78만원 에밀리오 푸치.
  • 35만8천원 스트레치엔젤스.35만8천원 스트레치엔젤스.





/upload/grazia/article/201901/thumb/41038-351114-sample.jpg

COAT
“가볍고 소재가 좋은 코트라면 오래 함께할 수 있다.”_박세준(스타일리스트)

DO
코트는 매 시즌 신중한 선택을 기해야 한다. 자칫 잘못 선택하면, 한 번 입고 옷장 속 깊숙한 곳에서 애물단지 신세로 전락하기 십상이기 때문. 그 사태를 방지하려면 우선 오래 입어도 모양이 변형되지 않고 자꾸만 손이 가는 코트여야 하는데, 디자인보다는 소재가 관건이다. 직접 만져보고 입어보는 게 가장 좋지만, 그럴 여건이 되지 않는다면 소재가 고급스럽고 가벼운 캐시미어 코트를 추천한다.

DON'T
디자인이 아무리 마음에 들어도 코트의 무게가 무겁다면 손이 가지 않는다. 날이 추워질수록 터틀넥, 니트 등을 여러 겹 레이어링하는 편인데, 무거운 코트로는 레이어링 스타일이나 보온성 그 하나도 뚜렷한 효과를 보기 힘들다.

3 / 10
42만원 옴펨.

42만원 옴펨.

  • 42만원 옴펨.42만원 옴펨.
  • 7백40만원대 로로피아나.7백40만원대 로로피아나.
  • 57만9천원 엘리든.57만9천원 엘리든.
  • 69만7천원 그레이양.69만7천원 그레이양.
  • 89만8천원 바네사브루노 아떼.89만8천원 바네사브루노 아떼.
  • 3백40만원 로에베.3백40만원 로에베.
  • 89만9천원 마쥬.89만9천원 마쥬.
  • 1백8만원 지고트.1백8만원 지고트.





/upload/grazia/article/201901/thumb/41038-351123-sample.jpg

KNIT
“큰맘 먹고 ‘비싼’ 소재로 장만하라.”_김지원(<그라치아> 패션 디렉터)

DO
아우터 안에 입는 니트 아이템은 겨울철에 없으면 살 수가 없는 공기 같은 존재. 매 시즌 꺼내 오랫동안 입을 수 있는 무난한 아이템을 고르는 것이 관건인데 그러려면 소재가 중요하다. 자주 입어도 변형되지 않는 것이어야 하고, 옷장 속 부피를 많이 차지하지 않도록 얇고 따뜻해야 한다. 캐시미어, 램스울, 메리노울 등이 제격. 하지만 너무 비싸 부담된다면 최근 SPA 브랜드 위주로 합리적인 가격의 울 혼방 제품이 출시되고 있으니 매의 눈으로 찾아보자. 한번 장만해놓으면 3년 이상은 무리 없이 입을 수 있다.

DON'T
검은색 아우터에 털이 붙는 밝은 앙고라 니트류. 밝은 색 코트를 입는 날이 손에 꼽히는데, 그때 그 아이템을 안에 입게 되는 확률은 더욱 적다.

3 / 10
1백70만원대 로로피아나.

1백70만원대 로로피아나.

  • 1백70만원대 로로피아나.1백70만원대 로로피아나.
  • 75만8천원 빈스.75만8천원 빈스.
  • 14만9천원대 퓨어캐시미어 NYC by 위즈위드.14만9천원대 퓨어캐시미어 NYC by 위즈위드.
  • 가격 미정 코스.가격 미정 코스.
  • 69만5천원 DKNY.69만5천원 DKNY.
  • 49만원 타라자몽.49만원 타라자몽.
  • 16만9천원 유닛.16만9천원 유닛.
  • 50만원 코치.50만원 코치.
  • 39만5천원 메종키츠네 by 비이커.39만5천원 메종키츠네 by 비이커.
  • 2백38만원 파비아나 필리피.2백38만원 파비아나 필리피.





/upload/grazia/article/201901/thumb/41038-351133-sample.jpg

PANTS
“독특한 소재의 와이드 팬츠는 필수다.”_김현지(홍보 대행사 APR Agency)

DO
다리 라인을 따라 자연스레 흘러내리는 와이드 팬츠는 활용도가 높아 옷장에 많이 있을수록 좋다. 단, 발을 완전히 덮을 정도로 긴 길이를 택할 것. 코듀로이나 벨루어같이 소재가 눈에 띄는 팬츠라면 더할 나위 없다. 팬츠가 독특하면 함께 매치하는 톱이 다소 심플해도 룩이 지루하지 않기 때문. 코트 밑 팬츠 자락이 바람에 휘날릴 때마다 시크한 매력을 뽐낼 수 있다.

DON'T
스키니나 벨보텀 팬츠는 잠시 넣어두는 게 좋다. 너무 멋을 낸 듯한 인상을 줄 수 있기 때문인데, 특히나 벨보텀 스타일은 그 너비가 부담스러워 자칫 촌스러운 룩이 될 수 있으니 주의하길.

3 / 10
2만9천원 앤아더스토리즈.

2만9천원 앤아더스토리즈.

  • 2만9천원 앤아더스토리즈.2만9천원 앤아더스토리즈.
  • 13만원대 8 by 육스.13만원대 8 by 육스.
  • 18만9천원 문탠.18만9천원 문탠.
  • 26만8천원 렉토.26만8천원 렉토.
  • 17만8천원 노앙.17만8천원 노앙.
  • 1백19만원 보테가베네타.1백19만원 보테가베네타.
  • 58만원대 아크네 스튜디오 by 매치스패션닷컴.58만원대 아크네 스튜디오 by 매치스패션닷컴.
  • 9만9천원 자라.9만9천원 자라.





/upload/grazia/article/201901/thumb/41038-351142-sample.jpg

SKIRT
“대놓고 짧은 길이보다 은은하게 라인을 드러내는 미디스커트가 더 섹시하다.” _조윤주(<그라치아> 패션 에디터)

DO
엉덩이가 보일 듯 말 듯 아찔한 길이의 짧은 미니스커트보다 무릎까지 오는 미디스커트에 셔츠 한 장을 더한 차림이 더 섹시해 보이는 법. 오피스 우먼 룩의 정석이라고도 할 수 있는 미디스커트가 이번 시즌 다양한 스타일로 재탄생했다. 플리츠, 랩 등 디자인에 변주를 주거나 체크, 스트라이프 등 다양한 패턴 플레이를 선보인 게 특징. 추위에 스커트를 시도하기 두렵다면 무릎을 덮는 사이하이 부츠를 함께 신는 것도 방법이다.

DON'T
추운 겨울날 바람에 팔랑거리는 테니스 스커트를 보면 그렇게 마음이 조마조마할 수가 없다. 다리 라인이 적나라하게 드러나는 스커트는 되레 섹시함을 반감시킨다. 그럼에도 테니스 스커트를 포기하지 못하겠다면 비비드한 컬러의 스타킹으로 시선을 분산시키길.

3 / 10
22만8천원 문탠.

22만8천원 문탠.

  • 22만8천원 문탠.22만8천원 문탠.
  • 67만원 누메로벤투노 by 한스타일.67만원 누메로벤투노 by 한스타일.
  • 53만8천원 이자벨마랑 에뚜왈.53만8천원 이자벨마랑 에뚜왈.
  • 가격 미정 포츠1961.가격 미정 포츠1961.
  • 83만8천원 조셉.83만8천원 조셉.
  • 32만9천원 베르니스.32만9천원 베르니스.
  • 가격 미정 유돈초이.가격 미정 유돈초이.
  • 95만원 겐조.95만원 겐조.





JEWELRY
“볼드한 주얼리를 레이어링하라.”_김누리(주얼리 브랜드 ‘넘버링’ 대표)

DO
두꺼운 아우터를 입을수록 피부가 살짝살짝 드러나는 부분에 주얼리를 잔뜩 레이어링해 연출하길 권한다. 도톰한 코트의 소매 끝자락으로 보일 듯 말 듯 드러나는 손가락에 볼드한 반지 여러 개를 레이어링하든지,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드롭이나 장식이 달린 후프 귀고리를 터틀넥과 함께 착용한다든지. 볼드한 액세서리가 너무 과해 보인다면 심플한 액세서리 몇 개를 믹스 매치해도 된다.

DON'T
터틀넥에 꽉 끼는 목걸이는 절대 피하길. 길이가 낙낙해 움직일 때마다 찰랑거리는 목걸이가 오히려 칙칙한 겨울옷 위에서 또 다른 산뜻함을 선사한다.

3 / 10
가격 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가격 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 가격 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가격 미정 살바토레 페라가모.
  • 12만원 넘버링.12만원 넘버링.
  • 32만원대 쇼주얼리.32만원대 쇼주얼리.
  • 8만9천원 엠주.8만9천원 엠주.
  • 2만5천원 자라.2만5천원 자라.
  • 65만원 알리기에리 by 분더샵.65만원 알리기에리 by 분더샵.
  • 26만8천원 에스실.26만8천원 에스실.





/upload/grazia/article/201901/thumb/41038-351150-sample.jpg

SHOES
“슬림한 앵클부츠나 화려한 어글리 스니커즈로 마무리하라.”_연문주(편집 숍 ‘분더숍’ 바이어)

DO
포인티드 토 앵클부츠와 컬러풀한 어글리 스니커즈는 이번 시즌 놓치지 말아야 할 아이템이다. 앵클부츠는 전반적으로 슬림한 모양의 삭스 슈즈 디자인이 강력한 트렌드. 어글리 스니커즈는 장식이나 컬러가 보다 화려하고 비비드해진 것이 특징이다. 슈즈 하나로도 강한 포인트 룩을 완성하기에 적합하다.

DON'T
투박한 러닝슈즈는 과감히 버리는 게 좋다. 밋밋하고 강약이 없는 슈즈는 어느 룩에서도 빛을 발하지 못한다.

3 / 10
95만원 스텔라 매카트니 by 분더샵.

95만원 스텔라 매카트니 by 분더샵.

  • 95만원 스텔라 매카트니 by 분더샵.95만원 스텔라 매카트니 by 분더샵.
  • 39만8천원 렉켄.39만8천원 렉켄.
  • 41만7천원 아쉬.41만7천원 아쉬.
  • 2백58만원 쥬세페 자노티.2백58만원 쥬세페 자노티.
  • 1백42만원대 크리스찬 루부탱 by 분더샵.1백42만원대 크리스찬 루부탱 by 분더샵.
  • 20만8천원 레이첼콕스.20만8천원 레이첼콕스.
  • 가격 미정 지니킴.가격 미정 지니킴.

새해가 오면 나를 둘러싼 모든 것을 새롭게 가꾸고 싶은 마음이 들기 마련. 옷장도 예외는 아니다. 보다 효율적인 옷장 정리를 위해 디자이너, 스타일리스트, MD, 에디터 등 믿을 만한 패션 업계 종사자들이 ‘꿀팁’을 전해왔다.

Credit Info

2019년 01월

2019년 01월(총권 110호)

이달의 목차
EDITOR
조윤주
PHOTO
이용인·최승혁·정지안(제품), Showb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