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패션

New Face, New Attitude

On December 27, 2016

시작은 모두가 달랐으나 어느덧 잘나가는 아티스트의 뮤직비디오에 등장하고, 글로벌 브랜드 혹은 핫하다는 뷰티 브랜드의 얼굴이 된 5명의 모델들. 전형적이지 않은 마스크, 남다른 스타일의 그녀들은 소속사도 없이 활동하는 개성파다.

이문규 @mooncube

북에서다. 바로 다음 시즌 서리얼 벗 나이스 룩 북에 등장하며 여기저기 깎아놓은 듯 갸름하고 새초롬한 얼굴을 알렸다. 그리고 올해 자라 TRF 글로벌 광고에도 모습을 드러냈다.

자기소개 좀 해주세요.
프랑스어는 현지인만큼 잘하지만 김치 없이는 못 사는 한국인이에요. 파리에선 9년 정도 살았어요.

어떤 일을 하죠?
그래픽과 웹 디자인을 전공하고 파리 광고 회사에서 주니어 아트 디렉터로 일했어요. 현재는 프리랜스 아트 디렉터로 일하는 중이고요. 로고, 웹사이트 제작, 앱 디자인, 영상 제작, 모션 그래픽 등 다양한 일을 하죠. 최근에는 조소 그리고 판화 수업을 들으며 개인 작업에 몰두하고 있습니다.

어떤 계기로 모델 활동을 시작하게 됐나요?
가까운 지인이 프리랜스 모델이에요. 에이전시에도 등록되어 있고요. 광고 같은 게 들어오면 꽤 쏠쏠한 벌이가 된다고 해서 제 발로 직접 찾아가 에이전시에 등록했어요. 파리 길거리 한복판에서 캐스팅을 당한 적도 있거든요. 가끔 날짜가 맞고 내용이 좋은 촬영이 들어오면 하고 있죠. 학생 시절부터 그렇게 심심찮게 모델 일을 하게 됐어요.

2016 봄/여름 서리얼 벗 나이스 룩 북.

2016 봄/여름 서리얼 벗 나이스 룩 북.

2016 봄/여름 서리얼 벗 나이스 룩 북.

얼마나 오랫동안 어느 브랜드 모델로 활동했나요?
주기적이진 않지만 5~6년 정도 된 것 같아요. 캠페인은 라코스테 라이브. 아디다스, 케라스타즈, 몽키 등을 촬영했죠. 한국에서는 노이드 컴퍼니, 서리얼 벗 나이스 등의 룩 북을 촬영했고요. 지인들과 개인 작업도 많이 하는 편이에요. 최근에는 자라 TRF 글로벌 광고도 찍었죠. 전문 모델이 아니기 때문에 앞으로 뚜렷한 계획 같은 건 없어요. 될 때까지만 적당히 즐기면서 해보고 싶어요.

평소 어떤 옷을 즐겨 입나요?
옛날에는 특이한 옷을 즐겨 입는 편이었어요. 그런데 요즘에는 최대한 심플하고 세련된 것들이 좋아요. 그래서 미니멀한 디자인, 질 좋은 원단, 개성 있는 브랜드를 선호하게 됐죠.

와이드 데님 팬츠를 입은 문규,

와이드 데님 팬츠를 입은 문규,

와이드 데님 팬츠를 입은 문규,

2016 가을/겨울 자라 TRF 광고.

2016 가을/겨울 자라 TRF 광고.

2016 가을/겨울 자라 TRF 광고.

위빠남 룩 북도 촬영했다.

위빠남 룩 북도 촬영했다.

위빠남 룩 북도 촬영했다.

파리의 잡지사와 진행한 화보.

파리의 잡지사와 진행한 화보.

파리의 잡지사와 진행한 화보.

 

김아현 @hyun.lip

서늘한 눈매, 빛나는 피부를 가진 김아현을 처음 본 건 김예림의 ‘Stay Ever’ 뮤직비디오에서다. SNS를 뒤져 찾아내보니 29cm, 프레클 등 유명 인터넷 쇼핑몰 모델로 활동하는 것은 물론이고 아리따움 매거진에도 얼굴을 알린 인물. 특유의 시크함과 일상복에 완전히 반해 버렸다.

간단히 자기소개 좀 해주세요.
프리랜스 모델로 활동하고 있어요. 올해 23세, 대구에 사는 김아현이라고 합니다.

하는 일이 뭐예요?
원래는 바리스타로 일하고 있었어요. 그러다가 점점 촬영이 많아져서 서울에 올라오는 일이 잦아졌죠. 자연스레 바리스타를 그만두고 지금은 모델 활동에 집중하고 있어요.

어떻게 모델이 됐나요?
고등학교 때 지인 소개로 빈티지 의류 쇼핑몰의 피팅 모델을 하게 됐어요. 잘하는지 못하는지도 모르면서 흥미를 느꼈죠. 작년까지 소소하게 지인들의 촬영을 도와주다가 프레클이라는 쇼핑몰 모델로 본격적인 촬영을 하게 됐어요. 전문가가 찍은 사진을 보니 묘하더라고요. 그때부터 집중적으로 모델 활동을 시작했죠.

주로 어떤 활동을 하고 있나요?
아리따움 페이퍼의 모델, 쇼핑몰의 모델, 디자이너 브랜드의 룩 북 등 다양한 촬영을 경험하는 중이에요. 뮤직비디오에도 출연했고, 최근 잡지 화보도 많이 찍고 있죠.

평소 어떤 옷을 즐겨 입나요?
딱히 정해 놓은 원칙은 없지만 빈티지 스타일을 좋아해요. 색에 중점을 두고 스타일링하는 편이죠.

아리따움 페이퍼에 실린 김아현.

아리따움 페이퍼에 실린 김아현.

아리따움 페이퍼에 실린 김아현.

빈티지한 로브와 청바지를 매치해 매력적으로 연출했다.

빈티지한 로브와 청바지를 매치해 매력적으로 연출했다.

빈티지한 로브와 청바지를 매치해 매력적으로 연출했다.

 

야마모토 메구 @_chomegyu_

어헤이트 룩 북에서 얼굴을 처음 접하곤 놀랐던 기억이 선명하다. 그리고 그녀가 일본인이라는 사실에 더 놀랐다. 슈퍼주니어와 동방신기가 좋아 한국어를 배우고, 자연스레 한국을 자주 찾았다는 메구. 이번 시즌에는 어헤이트는 물론이고 38컴온커먼의 모델로 발탁되기도 했다.

자기소개 좀 해주세요.
한국 나이로 21세인, 일본 도쿄에서 온 야마모토 메구입니다.

모델은 어떻게 하게 됐나요?
13세 때, 엄마가 모델을 해보라고 했어요. 동네잔치 같은 패션쇼에 서서 첫 모델 일을 하면서 자연스레 옷을 좋아하게 됐죠. 18세쯤에 <나일론> 재팬 촬영을 하며 본격적으로 나서게 됐고요. 한국에서는 어헤이트 모델을 하며 다른 일도 하고 있어요.

주로 어떤 활동을 했는지 궁금해요.
일본에서는 잡지 촬영을 많이 했어요. 한국에서는 룩 북 촬영을 주로 했고요. SNS로 친구였던 사진가에게 연락이 와서 룩 북 촬영을 하게 됐는데, 그 후로 SNS를 통해 연락이 많이 오더라고요. 잡지 촬영도 하고 광고도 찍었어요.  

뭐든 열심히 하는 메구. 청바지를 입고 다리를 찢는 것도 가능하다.

뭐든 열심히 하는 메구. 청바지를 입고 다리를 찢는 것도 가능하다.

뭐든 열심히 하는 메구. 청바지를 입고 다리를 찢는 것도 가능하다.

평소 어떤 옷을 즐겨 입나요?
의외로 평범한 옷을 좋아해요. 그런데 요즘에는 마음에 드는 옷이 별로 없어요. 그래서 빈티지 숍을 뒤지고 있죠. 지금 입고 있는 리바이스 청바지도 도쿄 빈티지 숍에서 산 거예요. 특별해 보이지 않아도 최근에 나온 모델과는 다르죠. 요즘에는 이런 청바지가 없어요.

데님은 팬츠를 주로 입는 편인가요?
데님은 다 좋아해요. 특히 스커트와 팬츠를 애용하죠.

그러면 겨울에는 데님을 어떻게 스타일링해요?
두껍고 커다란 점퍼에 딱 달라붙는 청바지를 입는 식으로 스타일링하죠. 안 그러면 뚱뚱해 보이기 십상이니까. 상의는 동그랗고 크게, 하의는 날씬하게 연출해야 멋스러워요.

2시즌째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어헤이트의 2016 가을/겨울 컷.

2시즌째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어헤이트의 2016 가을/겨울 컷.

2시즌째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어헤이트의 2016 가을/겨울 컷.

촬영 날 입은 청바지. 빈티지 숍에서 구매했다.

촬영 날 입은 청바지. 빈티지 숍에서 구매했다.

촬영 날 입은 청바지. 빈티지 숍에서 구매했다.

 

보라 @xoxosophia_

하늘색에 가까운 컬러 렌즈를 끼고 뇌쇄적인 사진을 거침없이 업로드하는 그녀. 포니 이펙트의 모델로 광고 촬영을 했고, 최근 런던에서 활동하는 디자이너인 플레이시스플러스와도 촬영을 진행했다. 한국인이 맞느냐는 질문부터 할 만큼 이국적인 마스크를 지닌 모델.

자기소개 좀 해주세요.
올해 26세인, 서울에 거주하는 김보라입니다.

하는 일이 뭐예요?
명확하게 정해져 있지 않아요. 그때그때 주어진 일을 하는 편이죠. 아르바이트 삼아서 주변 포토그래퍼나 스타일리스트의 일을 도울 때도 있고, 제 촬영을 할 때도 있어요. 수익을 남기기 위해 일하기보다는 사람들을 만나서 그림을 완성해 가는 게 즐거워서 하는 일이죠. 궁극적으로 하고 싶은 일은 그림을 그리는 거예요. 지금까지 게을리 보낸 게 후회되지만 지금부터라도 집중해서 열심히 해보려고요.

어떻게 모델 일을 하게 됐나요?
모델이라고 하기엔 키도 작고 날씬하지도 않아요. 그렇다고 플러스 사이즈라고 하기엔 모자란(?) 편이고요. 처음엔 개인 작업 의뢰를 받아서 예쁜 사진을 남겨보자는 생각으로 시작하게 됐어요. 그런데 많은 분이 좋게 여겨줘서 자연스럽게 잡지 촬영도 하고, 브랜드 촬영도 하게 됐죠.

주로 어떤 활동을 하고 있나요?
오늘처럼 연이 닿아서 잡지 촬영을 할 때도 있고, 친한 친구들이 DJ로 소속돼 있는 크루 ‘Pute Deluxe’의 의류 브랜드 PDLX 모델로 활동하기도 해요. 밴드 Animal Anthem의 뮤직비디오 촬영도 했고요. 포니 이펙트의 광고 촬영이 재미있었어요. 움직이는 사진은 처음이었고, 평소 뷰티에도 관심이 많았거든요. 

런던 브랜드 플레이시스 + 페이스와 촬영을 진행했다.

런던 브랜드 플레이시스 + 페이스와 촬영을 진행했다.

런던 브랜드 플레이시스 + 페이스와 촬영을 진행했다.

평소 어떤 옷을 즐겨 입나요?
20대 초반에 갖고 있던 옷을 모두 처분한 적이 있어요. 특별한 이유는 없었는데, 그 후로 물욕이 사라졌죠. 그래서 그냥 친구들이 만든 옷, 촬영했던 브랜드에서 증정해 주는 옷을 많이 입어요. 요즘엔 티셔츠에 청바지를 가장 즐겨 입고요.

주로 어떤 데님을 즐겨 입는 편이에요?
원래 팬츠를 꺼렸어요. 뚱뚱해 보인다는 편견이 있었거든요. 그런데 한 번 입어본 뒤로는 계속 애용하게 됐죠. 늘어진 티셔츠나 스웨터에 넉넉한 청바지, 그게 요즘 제 유니폼이에요.

특별한 스타일링 비법이 있나요?

유니클로 아동복 티셔츠를 좋아해요. 사이즈가 작고, 프린트도 귀엽거든요. 이런 프린트 티셔츠를 매치하거나 완전히 여성스러운 블라우스를 매치하곤 해요. 그럴 땐 피시네트 스타킹처럼 섹시한 액세서리를 더하고요.

‘포니이펙트’ 광고 컷.

‘포니이펙트’ 광고 컷.

‘포니이펙트’ 광고 컷.

3평범함을 거부한 레이어링 스타일.

3평범함을 거부한 레이어링 스타일.

3평범함을 거부한 레이어링 스타일.

 

스완 @sw_swan

어느 에이전시에서도 찾아볼 수 없었고, 심지어 SNS 계정을 찾는 데도 꽤나 애를 먹었다. 모델 데본 아오키의 유년 시절 모습을 지닌 ‘스완’은 더 센토르의 얼굴이다. 최근 뮤직비디오, 유니클로의 글로벌 모델로 그 활동 무대를 넓히는 중.

자기소개 좀 해주세요.
프리랜스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23세 스완입니다.

어떤 일을 하고 있나요?
평범하게 아르바이트를 하며 살았지만, 현재는 모델 일에 집중하고 있어요. 모델 외에 하는 일은 버킷 리스트 중 하나였던 폴 댄스를 배우는 거예요.

어떤 계기로 모델이 되었나요?
사진과 영상을 배우고 있었어요. 그러다가 모델이라는 직업에 매력을 느꼈죠. 하고 싶은 건 뭐든 해야 성미가 풀리는 성격이라 무작정 뛰어들었어요. 프리랜서로 활동하며 정말 많은 일을 했죠. 다양한 브랜드의 룩 북 촬영부터 개인 작업까지 수도 없이 했어요.

최근 어떤 활동을 했나요?
더 센토르의 룩 북을 촬영했어요. 그리고 유니클로 데님 라인의 모델이 됐고요(사진은 아직 비공개예요). 곧 뮤직비디오 촬영도 시작할 것 같아요.

평소 어떤 옷을 즐기는 스타일인가요?
세상에는 예쁜 옷이 너무 많아요. 그래서 다양한 스타일에 도전해 보려고 하죠. 아까 말했든 뭐든 해봐야 하는 성격이거든요. 그리고 다양한 종류의 옷을 입어보는 게 모델에겐 중요한 업무라고 생각해요. 그래야 옷을 더 잘 이해할 수 있거든요.

데님은 자주 입는 편인가요?
데님만큼 좋은 게 어디 있을까요? 4계절 내내 입을 수 있는 거의 유일한 소재잖아요. 그리고 어떻게 스타일링하고, 어떤 액세서리를 더하느냐에 따라 정말 다양한 룩을 완성할 수 있고요. 가장 흔하면서도 가장 변화무쌍한 소재인 것 같아요.

가장 좋아하는 데님 스타일링이 있나요?
상의는 심플하게 입는 편이 좋아요. 데님 자체의 매력을 부각시키는 게 가장 멋스럽거든요. 포인트는 주얼리나 슈즈 정도로만 주고요. 입술 색만 달리해도 완전히 다른 스타일이 완성되는 매력이 있죠.

늘씬한 다리를 부각시켜 주는 스키니 팬츠를 즐겨 입는다.

늘씬한 다리를 부각시켜 주는 스키니 팬츠를 즐겨 입는다.

늘씬한 다리를 부각시켜 주는 스키니 팬츠를 즐겨 입는다.

더 센토르 2016 가을/겨울 룩 북.

더 센토르 2016 가을/겨울 룩 북.

더 센토르 2016 가을/겨울 룩 북.

시작은 모두가 달랐으나 어느덧 잘나가는 아티스트의 뮤직비디오에 등장하고, 글로벌 브랜드 혹은 핫하다는 뷰티 브랜드의 얼굴이 된 5명의 모델들. 전형적이지 않은 마스크, 남다른 스타일의 그녀들은 소속사도 없이 활동하는 개성파다.

Credit Info

2016년 12월호

2016년 12월호(총권 85호)

이달의 목차
EDITOR
김민지
PHOTO
박지민, 김영훈
HAIR & MAKEUP
이소연
ASSISTANT
민경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