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인물

내 이름은 정이브라히모비치, 포켓몬 마스터가 되는 게 꿈이죠

On September 23, 2016

속초로 내려간 ‘포켓몬 GO’ 마니아, ‘정준영 밴드’라는 이름을 버리고‘드럭 레스토랑’으로 전국을 투어 중인 밴드의 프런트 맨. 솔직해도 너무 솔직하다. 록 스피릿 충만한 정준영과의 아슬아슬한 수다 한판.

3 / 10
/upload/grazia/article/201609/thumb/31880-177990-sample.jpg

셔츠 레이토그(Rayetog). 블랙 데님 팬츠 아크네스튜디오(Acne Studios). 벨트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셔츠 레이토그(Rayetog). 블랙 데님 팬츠 아크네스튜디오(Acne Studios). 벨트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내이름_ 정이브라히모비치

개명하려고 한 적 있죠?
우스갯소리로 한 건데. 나 아니에요, 나 그런 사람 아니에요.

정말?
옛날에 바꾸려고 찾아봤는데 2만원 내야 된다고 해서.

시도는 한 거네요.
이브라히모비치. 폼 나잖아요.

무한대로 이름을 지을 수 있다면 그 뒤에 새롭게 덧붙이고 싶은 이름 있어요?

없어요. 난 계속 이브라히모비치. 그냥 정이브라히모비치.

왜 그 선수를 좋아해요?
멋있어요. 자기가 짱이라고 생각하는 스타일인 것 같아요.

정준영도 자기가 짱이라고 생각하는 스타일 아닌가요?
에이, 난 그 정도는 아니죠. 그런데 그 사람은 진짜 짱이니까 괜찮아요.

축구 게임이 취미죠? 이기고 나서 상대방 약 올리는 세리머니를 잘할 것 같아요.
미친 듯이 욕하죠. “야, 이 XXXXXXX에 XXXXX 같은 XXXX야! 그냥 접어!”

승부욕이 강한 편인가 봐요?
그렇죠. 특히 뭐 하나 걸려 있으면 더 심해요. 그게 상이든 벌칙이든.

위닝할 땐 뭘 걸어요?
아무것도. 그건 자존심 싸움이거든요.

질 때도 있죠? 상대방이 뭐라고 놀려야 제일 기분 나빠요?
못 놀리죠. 내가 다 이기는데.

어떻게 맨날 이겨요?
정말 내가 다 이기는데. 그래서 하는 거예요. 애초에 난 내가 잘하는 것만 하거든요.
 

 

재킷 소윙 바운더리스(Sewing Boundaries). 셔츠, 팬츠 모두 카루소(Caruso). 선글라스 젠틀몬스터(Gentle Monster).

#나쁜_상상

만약 24시간 후에 죽는다면 어떨 것 같아요?
진짜?

무대에서 죽고 싶다고 하진 않겠죠?
미쳤어요? 아, 그런데 왠지 <1박 2일> 찍다가 죽을 것 같아.

제사상에는 어떤 음식이 올라가면 좋을까요?
꽃게탕? 원래도 해산물을 너무 좋아하는데, 요새 특히 꽂혔어요. 오늘도 끝나고 꽃게탕이나 먹으려고요.

이 세상에 ‘정준영 비디오’가 공개된다면 무슨 내용일 것 같아요?
술 먹고 뻗어 있는 거겠죠.

누구랑 자주 마셔요?
승리, FT아일랜드의 종훈, 그리고 사이먼 디.

그래서 <쇼미더머니 5>도 방청 간 거예요?

네. 쌈디 형 보려고.

정준영이 힙합 대통령이었다면 어땠을까요?
못했을걸요. 왜냐하면 가사를 못 외워서. 크크크.

주량이 어떻게 돼요?
몰라요. 그냥 아침이 밝을 때까지 많이 마셔요. 어제도 남자 여섯 놈끼리 한 25병 마셨나.

해장은 꽃게탕으로?
술 마시고 나면 입맛이 없어서 밥을 안 먹고, 그러다 배고파지면 방 안에 있는 안주와 술로 다시 해장해요. 이렇게 살면 살이 안 찝니다.

정말 싫어하는 사람 두 명과 한 방에 갇혔어요. 펀치를 딱 한 대 시원하게 날릴 수 있다면 어떻게 할래요?
겁~나 세게 명치를 치고 얼굴을 빡.

펀치는 한 대만 쓸 수 있어요.
그럼 한 놈을 후려치고 스치면서 팔꿈치로 빡!

무슨 일에든 겁이 없어 보여요. 정준영을 두렵게 하는 건 뭔가요?
일적인 면에선 없어요. 난 하고 싶은 일만 하니까. 내 오버워치 티어가 떨어지는 게 날 두렵게 하죠.
 

 

재킷, 팬츠 모두 에이치에스에이치 (Heich es Heich). 슈즈 생로랑 (Saint Laurent). 모자 에뛰드 스튜디오(Etudes Studio).

#로커의_자질

무대에서 제일 크게 해본 실수가 뭐예요?
기타 볼륨을 안 올리는 거? 제 파트가 세컨드 기타인데 그게 빠지면 사운드가 확 비거든요. 전원 켜는 걸 까먹고 무대에 올라가서 계속 치면서 속으로 욕하죠. ‘아, 음향이 뭐 이렇게 쓰레기냐.’

그랬는데 알고 보니 범인은 본인이고요?
크크크. 얼마 전에도 지방 방송국에서 기타를 치는데 소리가 안 나오는 거예요. ‘아, XX 짜증나네’ 이러다가, 내 잘못인 걸 깨닫고 티 안 나게 쓱 켜는 거죠. 맨날 그래요. 흐흐. 노래도 첫 음을 못 잡을 때가 있거든요. 내가 못 잡은 건데 괜히 막 인이어 안 들리는 척하고.

로커가 갖춰야 할 덕목 세 가지를 꼽는다면 뭘까요?
자존심, 당당함, 간지.

본인은 세 가지를 다 갖추고 있나요?
완전.

그렇다면 로커가 피해야 할 세 가지는?
그런 건 없어요.

립싱크도 괜찮아요?
네.

그래서 예능 출연에도 거리낌이 없나 봐요. 밴드 활동이랑 잘 병행하고 있다고 생각해요?
네.

저만 말하고 있으니까 어때요?
크크크. 이렇게 쓰면 되죠. “정준영, 예능과 음악은 별개인 것 같아요.”
 

3 / 10
/upload/grazia/article/201609/thumb/31880-177991-sample.jpg

데님 재킷 아크네스 튜디오(Acne Studios). 퍼 재킷 조이리치(Joyrich). 티셔츠, 스니커즈 모두 생로랑(Saint Laurent). 팬츠 랭글러(Wrangler).

데님 재킷 아크네스 튜디오(Acne Studios). 퍼 재킷 조이리치(Joyrich). 티셔츠, 스니커즈 모두 생로랑(Saint Laurent). 팬츠 랭글러(Wrangler).

#포켓몬마스터

인스타그램에서 ‘앞으로 내 장래 희망은 포켓몬 마스터’라고 포부를 밝혔어요.
다 잡을 거야.

속초에선 몇 마리나 잡았어요?
한 50마리?

잡은 것 중에 제일 애착이 가는 포켓몬은?
미뇽, 프테라! 잡기 좀 힘든 애들이에요.

정준영에게 속초란?
아무것도 아닌 것. 포켓몬 잡으러 갔는데 사람들이 너무 몰려서 좀 짜증났어요. 초딩들한테는 살기를 느끼게 해줬죠.

어떻게 해서요?
“야, 가라!” 그 말에 전부 멈춰 서던데요.

왜 그렇게 화가 났는데요?
와서 양해를 구하고 ‘사진 하나만 찍어줄 수 있어요?’라고 하면 저도 찍어주죠. 그런데 막 이렇게 카메라를 들이대면 솔직히 화나요. 그럼 나도 “네 얼굴이세요?”라며 막 하게 되죠.

그래도 포켓몬 마스터의 꿈은 현재 진행형이죠?
2년 뒤쯤엔 네팔에 갈 거예요.

왜 하필 네팔이에요?
거기에 잡기 ‘빡센’ 아이가 있거든요. 전설의 포켓몬이랄까. 에베레스트에 오르는 거죠.
 

SAVE_OR_KILL

둘 중에 마음에 드는 걸 하나씩만 고르면 돼요.자, 시작. 비틀스 vs. 롤링스톤스.
비틀스. 롤링스톤스의 무대를 더 좋아하긴 하는데, 노래는 비틀스 성향인 것 같아요.

존 레논 vs. 폴 매카트니.
존 레논.

마이클 잭슨 vs. 프린스.
프린스.

슈퍼맨 vs. 배트맨.
배트맨. 아, 슈퍼맨 자체가 재미 더럽게 없잖아요. 생긴 것도 징그러워요. 근육 막 튀어나와 있고. 배트맨은 딱 배트 모빌부터 간지니까.

차태현 vs. 김종민.
차태현.

왜요?
돈이 더 많아서.

부먹 vs. 찍먹.

찍먹.

누가 말 안 하고 탕수육 소스 부으면 화내고 그래요?

아니요. 난 귀찮아서 안 붓는 것뿐이에요. 젓가락으로 막 이렇게 이렇게(랩 벗기는 동작을 재현하면서) 하다 보면 엄청 짜증나는 거 알죠? 그것 때문에 아예 안 먹을 때도 있어요.

스쿠버다이빙 vs. 스카이다이빙.
둘 다 싫어요. 죽어도 할 일 없고요.

왜요?
귀찮아서. 그거 자격증 하나 따는데 막 여러 번 왔다 갔다 하고 40만원 내고 해야 된대서, 됐다 그랬어요.

파워 블로거 vs. 포켓몬 마스터. 둘 중에 뭐가 되고 싶어요?
지금은 ‘오버워치’ 장인이 되고 싶어요.

그새 바뀐 거예요?
요즘 오버워치에 완전 미쳐 있어요. 접속하면 맨날 들어와 있는 놈들만 들어와 있죠.

이를테면?
윤두준 같은 애들.

이기면 채팅방에서 또 욕하고 놀리면서?

거의 키보드 워리어죠. 크크.
 

#게임하는_여자

듣기로는 함께 담배 피우며 게임 같이할 수 있는 여자가 이상형이라고요. 아직도 유효해요?
여전히요. 그런 여자 있으면 완전 생큐죠. 여자 친구랑 데이트하는 것보다 친구들이랑 게임하는 시간이 더 행복하거든요. 나는 게임하는데, 여자 친구가 옆에서 심심해하면 얼마나 미안해요. 그럴 거면 같이 즐기는 여자가 좋죠. 나한테 더 궁금한 거 있어요?

다 물어봤어요.
예이~! 그럼 이제 꽃게탕 먹으러 갈래요.

속초로 내려간 ‘포켓몬 GO’ 마니아, ‘정준영 밴드’라는 이름을 버리고‘드럭 레스토랑’으로 전국을 투어 중인 밴드의 프런트 맨. 솔직해도 너무 솔직하다. 록 스피릿 충만한 정준영과의 아슬아슬한 수다 한판.

Credit Info

2016년 09월호

2016년 09월호(총권 82호)

이달의 목차
EDITOR
손안나
PHOTO
김영훈
HAIR
아리(라뷰티코아)
MAKEUP
가은(라뷰티코아)
STYLIST
남궁철

2016년 09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손안나
PHOTO
김영훈
HAIR
아리(라뷰티코아)
MAKEUP
가은(라뷰티코아)
STYLIST
남궁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