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PLACE

이번 주말, 호캉스 대신 ‘전캉스’

따뜻한 봄바람이 살랑 불어오는 요즘, 아이와 함께 볼만한 전시를 소개한다. 이번 주말엔 ‘호캉스’ 대신 ‘전캉스’를 즐겨볼 것.

2021-03-24

/upload/best/article/202103/thumb/47633-447646-sample.jpg

ANDY WARHOL : BEGINNING SEOUL

“I am deeply superficial person.”
나는 깊숙하게 얄팍한 사람이다

국내에서 처음 선보이는 전시 앤디워홀의 전시다. 이탈리아 로마 비토리아노 콤플렉스, 나폴리 라피스 미술관, 코르티나 담페초 마리오 리몰디 현대미술관 등 유명 미술관에서 순회전을 마친 후 한국에서 열린다. 앤디 워홀의 예술세계 전반을 아우르는 동시에 21세기 대중의 일상을 테마로, 리즈 테일러, 마릴린 먼로 등 할리우드 스타들의 초상과 캠벨 수프 시리즈 등 시대를 앞서간 작가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앤디 워홀의 대표 실크스크린 작품과 개인 소장품을 포함한 150여점이 공개된다.
기간 2021.02.26.(금) ~ 2021.06.27.(일)
장소 더현대서울
작가 앤디 워홀 

/upload/best/article/202103/thumb/47633-447647-sample.jpg

필립 콜버트 : 넥스트 아트 팝 아트와 미디어 아트로의 예술여행

“I became an artist when I became a lobster.”
내가 랍스터가 될 때, 나는 예술가가 된다

전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동시대 최고의 팝 아티스트, 몽블랑, 삼성KX, 벤틀리, 롤렉스 등 글로벌 기업의 러브콜을 받는 예술가 필립 콜버트의 전시가 진행 중이다. 필립 콜버트는 그만의 독창적인 언어로 회화, 조각, 미디어 아트, 패션 등 폭 넓은 장르에서 활동한다. 필립 콜버트의 또 다른 예술적 자아이자 그의 창작 세계 속의 주인공인 ‘랍스터’를 직접 볼 수 있는 기회는 흔치 않다. 미디어 아티스트의 시초, 백남준에게 헌정하는 작품도 함께 만나볼 것. 필립 콜버스가 낯선 사람에게 한 마디 전하자면, 전 보그지 편집장 안드레 리온 탈리는 “앤디 워홀 이후로 이렇게 흥미로운 것은 처음이다. 그는 앤디워홀의 대자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기간 2021.03.13.(토) ~ 2021.05.02.(일)
장소 세종문화회관 미술관
작가 필립 콜버트 

/upload/best/article/202103/thumb/47633-447648-sample.jpg

앙리 마티스 탄생 150주년 기념 <마티스 특별전 : 재즈와 연극>

"What I dream of is an art of balance, of purity and serenity. for example, a soothing, calming influence on the mind, something like a good armchair which provides relaxation from physical fatigue."
내가 꿈꾸는 것은 균형과 평온함의 예술, 즉 안락의자처럼 인간의 마음을 가라앉히고 진정시키는 예술이다

앙리 마티스는 강렬한 색채의 ‘야수파’의 대표적 화가로 피카소와 함께 20세기 최고의 화가로 손꼽힌다. 마티스가 창안한 고유기법인 ‘컷아웃’으로 제작된 <재즈> 시리즈와 드로잉 석판화뿐 아니라, 발레공연을 위해 디자인한 무대의상, 로사리오 성당 건축 등 다채로운 오리지널 작품 120여 점을 소개한다. 특히 에너지가 넘치는 강렬한 색과 타히티, 모로코 등을 여행하며 영감을 받은 자연의 무늬를 패턴으로 구현한 마티스의 말년의 예술의 순수함을 잘 나타낸 작업에 초점을 맞춘 특별한 기획전이다.
기간 2020.10.31.(토) ~ 2021.04.04.(일)
장소 마이아트뮤지엄
작가 앙리 마티스 

/upload/best/article/202103/thumb/47633-447649-sample.jpg

헤르난바스 <모험, 나의 선택>

“Choose Your Own Adventure”

이번 전시는 2007년부터 최근까지 변화해온 작가의 그림 세계를 시기와 주제별로 살펴볼 수 있는 전시다. 미국 마이애미 출신으로 마이애미와 디트로이트를 오가며 작품활동을 하는 헤라난바스는 LA 현대미술관, 브루클린 미술관, 베니스 비엔날레 전시로 이른 나이에 미술계에 존재감을 드러낸 핫한 작가다. 명화나 고전문학, 영화 및 음악 등에서 영감을 받은 작가의 작품은 특유의 장식적이면서 낭만적인 화면으로 내면의 불안과 두려움을 극적으로 담아냈다. 이번 전시에는 신작 5점을 포함한 20여 점의 작품이 소개된다. 상상력으로 가득 찬 헤르난바스의 작품을 만나보자.
기간 2021.02.25.(목) ~ 2021.05.27.(목)
장소 스페이스K 서울 

/upload/best/article/202103/thumb/47633-447650-sample.jpg

클로드 모네, 향기를 만나다展

영원한 빛의 화가, 클로드-오스카 모네의 이야기를 향기로 만나는 전시다. 교육 및 체험을 위해 특수한 방식으로 원작을 레플리카 작품으로 재현했고, 조향사가 그림으로부터 영감 받아 조향한 향을 함께 전시해두었다. 한 권의 책처럼 화가의 이야기와 그림을 눈으로 보고, 향기로 기억하는 색다른 경험이 될 것이다. 조향, 디퓨저, 섬유향수를 만드는 체험 프로그램도 함께 운영하기 때문에 아이들에게 창의력과 예술성을 길러주고, 어른들에게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한다.
기간 2021.02.27.(토) ~ 2021.05.30.(일)
시간 10:00 ~ 19:00
장소 헤이리스 

따뜻한 봄바람이 살랑 불어오는 요즘, 아이와 함께 볼만한 전시를 소개한다. 이번 주말엔 ‘호캉스’ 대신 ‘전캉스’를 즐겨볼 것.

Credit Info

에디터
송다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