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임신/출산

임신부 치과치료 어디까지 가능할까

임신한 후 생각지도 못한 치주질환으로 고생하는 임신부가 많다. 특히 임신 중에는 치과 치료를 받지 못한다는 얘기를 들은 터라 아픔이 두 배로 느껴지기도 한다.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임신 중 치아 관리, 어떻게 하면 좋을까?

3 / 10
/upload/best/article/201905/thumb/42005-368467-sample.jpg

 

치아가 망가지는 원인은 크게 충치와 풍치로 나뉜다. 충치는 치아 자체가 손상되는 것으로 아말감, 레진 충전 등 치료로 복구가 가능하다. 임신부의 치과 질환은 풍치에 해당하는 치은염, 치주염이 흔한데, 풍치는 치아의 주변 골, 잇몸의 문제가 주된 원인이다. 그중에서도 임신 2개월 무렵 잇몸에서 피가 나는 임신성치은염은 임신부에게 흔한 증상이다.

그 밖에도 치아 사이가 종양처럼 자라나는 임신성육아종, 사랑니가 일부만 나와 있는 상태에서 주위에 염증이 생긴 사랑니주위염이 있다. 임신성육아종은 제거 시술로 완치가 가능하며, 사랑니주위염 역시 모가 가는 칫솔로 양치하고 스케일링 등 치료로 호전된다.


 ->   임신 중 치과 치료, 언제부터 가능할까?
임신 중에는 치과 치료를 받을 수 없다는 속설이 있지만 이는 잘못된 정보다. 안정기에 들어선 임신 중기에는 충치 치료, 사랑니 발치, 교정 등이 가능하다. 충치를 방치하면 충치균(뮤탄스균)이 태아에게 전달될 가능성이 높으므로 아이 역시 충치가 생길 수 있다.

임신 중 충치 치료는 태아에게 큰 문제가 되지 않으니 반드시 치과 검진을 받자. 다만 충치 치료를 위해 엑스레이 촬영을 하거나 장시간 누워 있으면 임신부와 태아에게 안 좋은 영향을 끼칠 수 있다.

그러니 임신 초기(~13주)와 후기(28주~)를 피해 전문의와 상담 후 치료를 받도록 하자. 임신 중기에는 임신부의 몸 상태에 따라 사랑니 발치도 가능하다.

반면에 태아의 신체기관이 형성되는 중요한 시기인 임신 초기에는 마취나 약물 사용이 제한되므로 간단한 치석 제거 정도만 가능하다. 또한 임신 후기에는 조산 위험이 있고 배가 많이 불러 출산 이후로 치료를 미루는 편.

가장 안전한 방법은 임신 전에 구강 검진을 받고 충치나 잇몸 치료를 마치는 것이다. 잇몸이 좋지 않다면 평소에 정기적으로 치과를 방문해 구강 건강을 챙기자.
 

3 / 10
/upload/best/article/201905/thumb/42005-368468-sample.jpg

 

 ->   건강한 치아를 위한 올바른 관리법

1 꼼꼼한 칫솔질
건강한 치아 관리의 첫 번째는 올바른 칫솔질이다. 식사 후 양치질을 빼먹지 않는데도 충치가 생긴다면 칫솔질에 문제가 있을 가능성이 크다. 칫솔질을 할 때는 칫솔을 45도로 기울여 치아와 잇몸 사이를 위아래로 닦는다.

이때 강하게 힘을 주지 말고 가볍게 진동을 주는 정도가 적당하다. 같은 방법으로 치아 전체를 닦은 다음 앞쪽 윗니와 아랫니의 뒷부분, 음식을 씹는 어금니, 혓바닥도 꼼꼼히 닦는다. 칫솔질 후에는 입안에 치약이 남지 않도록 여러 번 헹궈낸다. 식사 후, 잠자기 전에 반드시 양치질을 하고 치실로 칫솔이 잘 닿지 않는 치아 사이사이까지 깨끗이 관리하는 게 좋다.

2 칫솔모가 부드러운 칫솔과 자극이 적은 치약을 사용할 것
임신부는 잇몸이 약해 작은 자극에도 피가 나기 쉬우므로 머리 부분이 작고 모가 부드러운 칫솔을 사용할 것. 피가 난다고 해서 양치질을 중단하지 말고 마사지하듯 부드럽게 구석구석 닦아야 잇몸 건강에 도움이 된다.

입덧이 심한 임신부라면 양치질을 할 때 향이 강하지 않은 치약을 사용한다. 입덧으로 구토를 하면 위산으로 인해 치아부식증이 생길 수 있다. 이때는 바로 양치질을 하기보다 물로 입안을 헹궈내고 30분쯤 지난 다음 닦는 게 좋다.

3 달달한 간식 줄이기
임신 중에는 치과 치료를 받는 데 여러 제약이 따른다. 예방이 가장 확실한 치료법인 셈이다. 규칙적이고 균형 잡힌 식사를 하고 당분 함량이 높은 음식이나 간식은 되도록 피한다.

특히 사탕이나 캐러멜, 젤리 등과 같이 달거나 끈적이는 간식은 치아 표면에 달라붙어 잘 닦이지 않아 충치를 유발한다. 가급적 섭취를 자제하고 먹고 난 후에는 양치질을 꼼꼼하게 한다. 레몬이나 콜라 등 산성이 강한 음식은 치아를 부식시킬 위험이 크니 주의할 것.

산성 음식을 먹은 뒤에는 바로 양치질하기보다 물로 헹궈 내거나 30분 뒤 양치질하는 것이 좋다. 평소 간식 대신 시금치, 콩 등 채소를 충분히 섭취한다. 채소는 비타민과 칼슘, 인 등 무기질이 풍부해 치아와 잇몸을 튼튼하게 하는 데 도움이 된다.  

임신한 후 생각지도 못한 치주질환으로 고생하는 임신부가 많다. 특히 임신 중에는 치과 치료를 받지 못한다는 얘기를 들은 터라 아픔이 두 배로 느껴지기도 한다. 결코 무시할 수 없는 임신 중 치아 관리, 어떻게 하면 좋을까?

Credit Info

Best Baby 구독 신청

디지털 매거진

사진
서울문화사 자료실, 게티이미지뱅크(www.gettyimageban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