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건강

열나고 콧물 나는데 감기일까 아닐까?

아이들이 콜록콜록 기침을 하며 콧물을 흘리면 언뜻 감기 증상처럼 보여도 감기가 아닌 경우가 많다. 그대로 방치했다가는 증세가 더 악화될 수 있어 정확한 진단과 그에 따른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upload/best/article/201905/thumb/41974-367639-sample.jpg

 >  축농증
WHY 코나 부속 기관인 부비동 점막에 급성 및 만성 염증이 생긴 상태. 찬 공기, 심한 기온 차, 먼지나 꽃가루에 의해 코 점막이 자극을 받아 염증이 발생한다.
HOME CARE 코를 풀게 할 때에는 아이의 한쪽 코를 막고 양쪽을 번갈아 푸는 게 요령. 코가 심하게 막혔을 때는 콧속에 식염수를 3~4방울 넣어주면 도움이 된다. 콧물흡입기로 콧물을 빨아내기도 하는데 자칫 콧속 점막이 손상될 수 있으니 주의한다.


 >  기관지 천식
WHY 기침, 가래, 쌕쌕거리는 숨소리와 호흡곤란이 반복해서 나타나는 만성적인 호흡기질환. 기관지가 아주 예민해져 기침을 할 때 쌕쌕거리는 소리가 나고, 심할 경우 발작을 일으키기도 한다. 가장 큰 특징은 반복적인 기침이다.
HOME CARE 기침 발작을 보인다면 아이의 상체를 비스듬히 세워 안정을 취하게 해 숨이 덜 차게 돌볼 것. 미지근한 물을 먹인 뒤 숨을 길게 내쉬도록 도와준다.


 >  알레르기성 질환
WHY 아이들은 콧구멍이 작아 코가 자주 막히고 그렁그렁 소리가 난다. 콧물, 재채기, 코막힘, 안구 주변의 가려움증 같은 증상이 동반된다.
HOME CARE 공기가 건조하면 콧물이 말라붙으면서 호흡하기가 더 힘들어진다. 콧속 이물질이 딱딱하게 굳으면서 콧속 점막이 더 자극을 받아 숨 쉬기가 어려워지기 때문이다. 겨울철에는 실내 습도를 50~60%로 유지할 것. 따뜻한 스팀타월을 코에 대주면 콧물이 녹아 코가 뚫리는 효과가 있다.


 >  아데노바이러스 감염병​
WHY 가벼운 감기 증상을 보이면서 눈 충혈 등을 동반하는 아데노바이러스 감염병. 특히 면역력이 약한 아이들이 감염되기 쉬워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목구멍과 눈이 붉게 충혈되는 등 감기와 비슷한 증상을 보이는 ‘인두결막염’과 한쪽 눈이 갑자기 붉어지고 눈꺼풀이 붓고 눈곱이 끼는 ‘유행성 각결막염’이 대표적이다. 발병 후 1주일 정도는 점차 증세가 심해져 반대쪽 눈도 감염되며, 어린아이의 경우 초기에 발열과 설사 증세가 동반되기도 한다.
HOME CARE 감염성이 매우 높고 생존력이 강해 쉽게 전염되는 반면 아직까지 효과적인 예방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어 손 씻기 등 개인 위생관리를 철저히 하는 것이 최선의 예방책이다.  

아이들이 콜록콜록 기침을 하며 콧물을 흘리면 언뜻 감기 증상처럼 보여도 감기가 아닌 경우가 많다. 그대로 방치했다가는 증세가 더 악화될 수 있어 정확한 진단과 그에 따른 적절한 치료가 필요하다.

Credit Info

Best Baby 구독 신청

디지털 매거진

도움말
김범수(아이튼튼소아과 원장)
사진
게티이미지뱅크(www.gettyimagebank.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