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HEALTH & FOOD

환절기 피부 관리의 정석

아침저녁으로 찬바람이 불어오는 이맘때가 되면 아이 피부에도 어김없이 건조주의보가 내린다. 민감하고 연약한 아이 피부를 촉촉하게 유지시키는 방법을 알아봤다.


 

우리 피부는 가장 바깥쪽부터 표피층, 진피층, 피하지방층으로 구성되어 있고 그중 표피층이 피부 보호에 가장 중요한 기능을 한다. 표피층은 여러 층의 세포가 벽돌처럼 층층이 쌓여 있는 구조로 가장 바깥층이 ‘각질층’이다. 

 

아이들 피부는 어른에 비해 각질층이 매우 얇기 때문에 외부 자극에 쉽게 손상받는다. 또한 피부에 혈관과 모공이 많이 분포되어 일교차가 크고 건조한 요즘 같은 날씨에는 찬 공기가 수분을 증발시켜 피부가 쉽게 건조해진다. 

 

실내외의 급격한 온도 변화 또한 피부 트러블을 유발하는 원인 중 하나. 난방이 잘 되는 곳에 있다가 갑자기 차가운 바깥바람을 맞게 되면 피부가 금세 건조해져 작은 자극에도 쉽게 영향을 받는다. 

 

건조함은 피부 트러블로 이어지는데 얼굴이나 손등이 빨갛게 트고 몸 군데군데 하얗게 각질이 일어나면 간지러움 때문에 아이가 피부를 긁게 되고 상처가 나기 쉽다.

 

 촉촉한 피부 유지하는 생활법  


보습제를 수시로 바른다 건조한 피부를 촉촉하게 만드는 것이 가장 중요한데 가장 쉬운 방법은 보습제를 챙겨 바르는 것이다. 보습제는 샤워 후 피부에 물기가 남아 있을 때 펴 바르고, 두껍게 바르는 것보다 얇게 여러 번 덧 발라야 더 효과적이다. 

 

보습제를 바를 때 아이 피부를 심하게 문지르면 자극이 될 수 있으므로 주의할 것. 연약한 아이 피부에 사용하는 만큼 화학성분은 배제하고 피부과 테스트를 완료한 안전한 제품을 선택하는 게 좋다.

 

잦은 목욕은 금물 잦은 목욕은 오히려 피부를 더욱 건조하게 만든다. 요즘 같은 환절기에는 매일 목욕하는 것보다 일주일에 3~4회 정도 전신 목

욕과 2~3번의 부분 목욕을 하는 것이 적당하다. 

 

또한 아무리 실내에 난방을 하더라도 여름과는 달리 공기가 차고 아기 피부의 각질층이 얇아 수분을 보유하는 시간이 짧으므로 목욕은 15분 이내로 끝낸다. 

 

씻었을 때 뽀득뽀득 소리가 나는 비누를 선호하는 엄마들이 많은데 피부의 보습을 유지하는 보호막까지 제거되기 십상. 피부 보호막이 제거되면 우리 몸은 피부를 보호하기 위해 더욱 열심히 각질을 만들어낸다. 

 

약산성의 저자극 비누를 택하고 목욕 후 문지르지 말고 마른 수건으로 톡톡 두드리듯 닦는다.

 

적절한 실내 환경 만들기 외부와 온도차가 크거나 일교차가 8℃ 이상 나면 피부 적응력이 급격히 떨어진다. 실내 온도는 23℃ 정도로 맞추고 춥더라도 2시간에 한 번씩 환기한다. 

 

겨울철 실내 적정 습도는 50~60%. 가스레인지를 사용하면 습도가 더 낮아지므로 조리 후에는 반드시 환기한다. 가습기를 틀거나 젖은 빨래를 널어 습도를 조절하고, 잠든 아이 머리맡에 물을 떠놓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면 옷을 입힌다 피부가 민감하거나 아토피피부염을 앓는 아이에게는 면 100% 옷을 입히도록 한다. 아이 피부에 직접 닿는 속옷 또한 보드라운 순

면 소재가 좋다. 세탁할 때는 유아용 세제를 쓰고 세제 찌꺼기가 남지 않도록 충분히 헹군다.

 

기저귀발진에 주의한다 기저귀 차는 아이들의 단골 피부 트러블인 기저귀발진. 더운 여름이 아니라고 안심해서는 안 된다. 난방으로 실내 온도가​ 높은 상태에서 젖은 기저귀를 장시간 차고 있으면 내의와 바지까지 입고 있는 아이의 하체 온도가 순식간에 올라가고 이로 인해 엉덩이 피부가 쉽게 짓무르기 때문. 기저귀를 자주 갈아주고 통풍이 잘되도록 기저귀를 헐렁하게 채운다.

 

침은 바로 닦아 준다 얼굴에 물기나 이물질이 묻으면 피부가 쉽게 거칠어지고 건조함이 악화되므로 침을 흘리면 바로바로 닦아주는 것이 중요하다. 입 주위가 빨갛게 텄다면 보습제를 수시로 발라준다.

 

외출 시 모자, 장갑, 머플러를 꼭 챙긴다 찬바람에 노출되면 피부가 쉽게 건조해지므로 외출할 때는 모자, 장갑, 머플러를 착용하는 게 좋다. 피부가

유독 민감하다면 마스크까지 챙겨 공기 중 피부 노출을 최소화할 것. 

 

단, 보온성이 뛰어난 울이나 모직 등 소재는 먼지가 잘 붙고 땀이나 피부각질이 쉽게 떨어져 세균뿐 아니라 집먼지진드기의 좋은 서식처가 될 수 있기 때문에 땀 흡수가 잘되는 면 소재를 택하고 외출 후 귀가하면 반드시 먼지와 각질을 털어낸다. 

 

출하기 전 다시 한 번 보습제를 바르고 수시로 덧바를 수 있도록 작은 사이즈의 보습제나 밤을 따로 챙긴다.

 

비타민을 보충한다 평소에 비타민과 수분이 풍부한 과일, 채소를 섭취해 피부 보호막을 지켜주면 겨울에도 매끄러운 피부를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 

 

특히 제철 채소인 당근과 브로콜리, 배추는 영양분이 풍부해 부족한 비타민 C를 보충할 수 있다. 충분한 수분 공급을 위해 미지근한 물을 수시로 챙겨 마시게 하는 것도 잊지 말 것.

 

 꿀 피부 만드는 기특한 보습 제품  

 

피부를 촉촉하게 유지하려면 보습력이 뛰어난 스킨케어 제품을 수시로 발라주는 게 필수다. 엄마들 사이에 요즘 핫한 베이비 스킨케어 제품을 소개한다.

 


 

 1  쁘띠엘린 에바비바 오가닉 베이비 버터 USDA 인증을 받은 유기농 해바라기씨오일과 카카오 버터의 수분 보호막 효과로 극건성 피부뿐 아니라 갈라진 머리카락, 손톱 등에 풍부한 보습을 선사한다. 심한 건성피부를 가진 아이에게 추천. 100g 3만2000원

 

 2  일리 세라마이드 아토 크림 건조한 피부를 건강하고 촉촉하게 가꿔주는 저자극 고보습 크림. 특허받은 Ceramide Skin Complex™을 캡슐화해 피부 침투율을 높였으며, ‘연꽃쌈 발효 콩’ 추출물이 피부의 염증 인자를 억제한다. 7가지 유해성분이 없고 하이포알레르기 테스트와 피부과 테스트를 완료해 온 가족이 함께 쓰기 좋다. 200㎖ 3만원대

 

 3  세타필 베이비 데일리 로션 발림성과 보습력 두 마리 토끼를 잡은 데일리 로션. 시어버터와 글리세린 등 우수한 자연 유래 보습 성분이 피부에 깊은 보습을 선사하고, 묽은 제형으로 부드럽게 발려 마찰에 약한 아기 피부에 빠르게 흡수된다. 400㎖ 3만원대

 

 4  궁중비책 베이비 오리진 크림 조선 왕실 원자의 첫 목욕물로 기록된 오지탕 한방수를 함유한 베이비 크림. 특허받은 보습 오일과 내추럴 한방 성분이 건조해지기 쉬운 아기 피부를 촉촉하고 윤기 있게 유지시킨다. 세안 또는 목욕 후에 충분한 양을 덜어 몸 전체에 수시로 발라주면 된다. 100㎖ 2만원

 

 5  로고나 베이비아토 크림 독일의 로고나 피부과학연구소가 극건조·민감한 피부를 가진 한국 아기들을 위해 개발한 보습 라인. 사람의 피지 구조와

유사한 유기농 호호바씨오일 성분이 함유된 보습 크림으로 무너진 피부장벽을 강화해준다. 100㎖ 5만3000원

 


 

 6  핀덴 스킨베베 엑스트라 모이스춰 크림 북유럽의 프리미엄 영유아 스킨케어 브랜드 핀덴 스킨베베의 모이스춰 크림. 병풀 추출물, 세라마이드 및 자작나무 수액이 포함된 특허받은 노르딕 리커버리 콤플렉스™가 아기 피부에 부드러운 보호막을 형성해 오랫동안 촉촉하게 가꾸어준다. 100g 3만2000원

 

 7  더블하트 모태보습 베이비 크리미오일 아기의 천연 보습막인 ‘태지’에 가까운 성분을 담아 촉촉함이 뛰어난 크리미 오일. 모유의 영양 성분 ‘이노시톨’ 과 천연 보습막인 태지를 유사하게 재현한 ‘더블하트 베이비 리피드’ 성분이 건조한 피부를 촉촉하게 가꾸어준다. 사용하기 편한 크림 타입 오일로 흘러내리지 않는다. 150㎖ 3만1000원

 

 8  아토베네 디펜실 베이비 모이스춰라이징 크림 신생아부터 사용할 수 있는 수분 크림. 식물성 복합 성분인 ‘디펜실(DEFENSIL)’이 피부 진정 효과는 물론 피부장벽 강화에 도움을 준다. 한국피부임상과학연구소에서 피부 무자극 인증을 받았으며 EWG 그린 등급으로 제조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120㎖ 2만7000원

 

 9  리아네이처 맘앤트윈스 크림앤로 배우 이영애의 두 자녀가 사용해 화제가 된 100% 식물성 제품으로 방부제와 화학성분을 넣지 않았다. 피부 건조함을 쉽게 느끼는 아이에게 도움이 되는 제품으로 동백꽃씨오일의 토코페롤과 올레인산이 피부에 충분한 영양과 보습을 준다. 150g, 2만9400원

 

 10  아토팜 MLE 크림 국제 특허 피부장벽 MLEⓇ 기술을 바탕으로 장시간 피부 보습을 유지시키는 고보습 크림. 최근 리뉴얼하며 안전성과 보습 지속력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됐다. 포도씨오일, 해바라기씨오일 등 5가지 식물성 씨앗 오일 성분을 함유했으며, 마치현 추출물과 겨우살이 추출물이 외부로부터 자극받은 피부를 진정시켜준다. 35㎖ 2만4000원


11 가온도담 리마커블 크림 아모레퍼시픽에서 야심차게 론칭한 맘 케어 브랜드로 성분이 순해 아이도 함께 쓸 수 있다. 천연 유래 성분의 생명력을HCE(Hydrogel Crystal Emulsion) 기술로 담아 건조하고 가려운 피부를 편안하고 촉촉하게 케어해준다. 샤워 후 전신 또는 건조한 부위에 적당량 덜어 마사지해주면 된다. 150㎖ 3만6000원

아침저녁으로 찬바람이 불어오는 이맘때가 되면 아이 피부에도 어김없이 건조주의보가 내린다. 민감하고 연약한 아이 피부를 촉촉하게 유지시키는 방법을 알아봤다.

Credit Info

기획
황선영 기자
취재
남현욱
모델
레이나(5개월)
사진
이혜원, 성나영
스타일리스트
김지연
헤어·메이크업
박성미
도움말
김영훈(의정부성모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
의상협찬
우프(02-3443-75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