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LIFE

어린이날을 특별하게 해줄 16가지 아이디어

복닥복닥한 놀이동산에 가지 않더라도, 값비싼 선물이 아니더라도 아이의 기억 속에 오늘이 행복한 날로 남을 수 있게 할 16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1. 공원에서 짜장면 시켜 먹기
놀이공원이나 교외로 나갔다가 막히는 도로와 바가지요금 때문에 마음 상 하고 싶지 않다면 돗자리만 챙겨 들고 가까운 공원으로 가보세요. 초록빛 잔 디에 돗자리를 깔고 누워 높고 푸른 하늘을 올려다보며 구름의 모양과 움직 임을 살피거나 눈을 감고 뺨을 스치는 따스한 바람도 느껴보세요. 휴대전화 에 스피커를 연결해 각자가 좋아하는 노래를 들어보기도 하고요. 점심은 짜장면이면 좋겠어요. 야외에서 먹는 짜장면은 더 맛있으니까요.

 

2. 아이에게 권력 주기
어린이날이 되면 아이가 갖고 싶어 했던 장난감을 선물하죠? 이번 어린이날 엔 물질적인 선물 대신 ‘아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하루’를 선사해보세요. 아 이가 원하는 대로 하루 스케줄을 짜보게 하는 거예요. 아침부터 저녁까지 어 떻게 놀고, 보고, 먹고 싶은지 계획을 짜게 한 다음 그대로 실천해보세요. 아 이가 좋아하는 것과 엄마 아빠에게 바라는 게 무엇인지 알게 될 겁니다.

 

3. 선물 하나 더 준비하기
세상의 모든 아이가 행복한 날이 될 수 있도록 내 아이의 선물을 고민할 때 한 개 더 준비하는 건 어떨까요? 가까운 복지관이나 아동기관에 들러 선물 을 전하는 거예요. 아니면 아이의 이름으로 바다 건너 어려운 아이와 1:1 결 연을 맺는 방법도 추천해요. 아이에게 세상은 더불어 살아야 더욱 아름답 다는 걸 알려줄 수 있는 좋은 기회랍니다. 

 

4. 아이 이름으로 나무 심기
자그마한 묘목을 같이 심고 매년 나무와 아이가 커가는 모습을 카메라에 담아보세요. 나무에 근사한 이름도 붙여주고 말이죠. 배경은 그대로인데 쑥 쑥 자라는 아이의 모습을 보면 신기하기도 하고, 올해도 건강하게 잘 자라 줘서 고마운 마음이 들 거예요. 사진을 차곡차곡 모아 아이가 20살이 되는 해에 특별한 감동을 선물해보세요. 아이가 무척 좋아할거예요.

 

5. 캠핑 떠나기
덥지도 춥지도 않은 지금이 딱 캠핑 떠나기 좋을 때죠. 너도 나도 다 가서 따 라가는 캠핑이 아니라 가족끼리 오붓하게 자연 속에서 교감을 나눠보세요. 텐트 밖으로 나가면 깜깜한 밤하늘에 쏟아질 듯한 별무리를 감상할 수 있 고, ‘졸졸졸’ 흐르는 물소리도 멜로디처럼 들려온답니다. 버너로 밥을 지어 야외에서 한 끼 먹는 것만으로도 충분히 즐겁고요. 멀리 가는 게 부담스럽 다면 근교의 글램핑 캠핑장을 이용해보세요.

 

6. 편지 써서 주기
손 편지를 쓰는 것도, 받는 것도 낯선 요즘. 하얀 종이에 잘 깍은 연필로 편 지를 써보세요. ‘사각사각’ 종이에 연필심 닿는 소리를 들으며 진심을 담아 보는 거예요. 어린이날에 맞춰 아이가 편지를 받을 수 있도록 우편으로 부 치는 것도 좋아요.


7. 역할 바꾸기
아이와 아빠 엄마가 역할을 바꿔보세요. 엄마 아빠 흉내를 내는 아이를 보 며 평소 아이 앞에서 했던 행동과 말투를 확인할 수 있을 겁니다. 짜증 섞인 말투로 내내 잔소리만 하는 엄마, 무심하게 TV만 시청하는 아빠 모습을 흉 내 내는 아이를 보며 반성 또 반성하게 될지 몰라요. 

 

8. 마니또 게임 하기
온 가족이 함께 마니또 게임을 해보세요. 가족 한 명 한 명의 이름을 적은 종이를 모자에 넣고 돌아가면서 뽑는 거예요. 이때 종이에 적힌 이름은 자 기만 알고 있어야 해요. 만약 자기 이름을 적힌 종이를 뽑았다면 다시 섞어 서 뽑고요. 일주일 동안 종이에 적힌 사람에게 하루에 한 가지씩 친절을 베 풀어보세요. 일주일 후에 가족이 한자리에 모여 돌아가면서 자신의 마니또 가 누군지 밝히고 어떤 친절한 일을 했는지 발표해보세요.


9. 두발자전거 가르쳐주기
두발자전거 타기에 성공하는 감동의 순간에 아빠가 함께하면 더욱 좋겠죠? 기우뚱거리는 자전거가 넘어지지 않도록 뒤에서 잘 잡아주다가 슬그머니 손을 놓는 순간, 저 멀리 사라지는 아이의 뒷모습을 보면 아이만큼이나 아 빠의 마음도 벅차오를 겁니다.


10. 가족사진 찍기
꼭 비싼 돈 내고 스튜디오에 가야만 찍을 수 있나요? 길거리에서 파는 5000원짜리 셀카봉 하나면 충분해요. 작은 프레임 안에 모두 들어오려고 뺨을 맞대고 자리싸움을 하는 순간도, 사진 속 서로의 모습을 보는 순간에 도 웃음이 끊이지 않는답니다.


11. 휴대전화 ‘OFF’ 하기
게임,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등 습관처럼 휴대전화를 만지작거린다고요? 오늘만큼은 스마트폰은 꺼두고 온전히 아이에게 집중해보세요. 휴대전화를 만지는 대신 아이와 한 번 더 눈을 맞추고 안아주며 사랑한다고 말해보세요.

 

12. 삼겹살 파티 하기
거실에 신문지를 넓게 깔고 가운데 프라이팬을 중심으로 동그랗게 둘러앉아 삼겹살 파티를 시작해보는 건 어떨까 요. 노릇하게 잘 구운 삼겹살을 상추에 올리고 입을 크게 벌려 한입 쏙! 아이에게 상추쌈을 크게 싸서 먹여주세요. 불쑥 나온 배만큼이나 가족의 사랑도 두둑해진답니다.


13. 프라이드치킨 만들기
치킨은 배달 주문을 해야 먹을 수 있다고 알고 있는 아이를 위해 집에서 직 접 만들어 줘보세요. 만드는 법은 의외로 간단해요. 소금, 후춧가루, 다진 마 늘, 맛술로 닭고기를 밑간하고 1:1:0.2 비율로 섞은 튀김가루, 전분가루, 카레 가루에 묻혀 기름에 튀기기만 하면 된답니다. 엄마 아빠가 만들어준 고소한 프라이드치킨의 맛을 아이는 오래도록 기억할 거예요.


14. 지하철 타고 나들이 가기
어린이날 주차장인가 싶을 정도로 꽉 들어찬 고속도로는 생각만 해도 아찔 해요.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 나선 길인데 짜증만 안고 돌아올 수는 없 겠죠. 오늘만큼은 자동차를 푹 쉬게 하고 지하철을 이용해 나들이를 떠나보 면 어떨까요? 길에서 시간을 허비하지 않아도 되고 전철 밖 풍경을 구경하 는 재미도 쏠쏠해요. 무엇보다 아이는 내내 운전하는 아빠의 뒷모습만 보지 않아도 된답니다.


15. 온 가족 새벽운동 하기
새벽 공기가 얼마나 신선하지 아이에게도 알려주세요. 아침잠 많은 아이라 도 부모가 일어나면 기꺼이 따라 나설 겁니다. 가벼운 산책으로 시작해 줄 넘기, 배드민턴 등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운동을 해보세요. 숨쉬기 운동도 좋아요. 가족이 함께 운동하면 자연스레 대화가 늘고 서로 몸을 부 딪히며 사이도 더 돈독해져요.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마트에 들러 토스트 재료를 사들고 와서 함께 만들어 먹으면 꿀맛이겠죠.


16. 다 같이 야구장 가기
본격적인 프로야구 시즌이 돌아왔어요. 아이들과 함께 야구장을 찾는 부 모들이 의외로 많답니다. 응원하는 팀의 유니폼을 맞춰 입은 가족들도 많 고요. 쿵쿵쿵 리듬에 맞춰 아이와 열띤 응원을 함께 해보세요. 치콜도 빠질 수 없겠죠? 고기를 구워 먹을 수 있는 바비큐존, 돗자리를 펴고 앉을 수 있 는 그린존 등 이벤트 좌석을 이용하는 것도 좋아요.

복닥복닥한 놀이동산에 가지 않더라도, 값비싼 선물이 아니더라도 아이의 기억 속에 오늘이 행복한 날로 남을 수 있게 할 16가지 방법을 소개한다.

Credit Info

기획
한보미·김은혜·이아란·이원지 기자
사진
이주현
일러스트
경소영
모델
정다솔(4세), 전예하(6세)
스타일리스트
김유미(패션), 이규엽(세트)
헤어·메이크업
살롱드뮤사이(1544-7442)
의상협찬
키블리(www.kively.co.kr), 유니클로키즈(02-3442-3012), 스텔라맥카트니 by 분주니어(02-3446-7725), 에스핏(02-3442-0220), 스프리스(02-514-9006), 앙뉴(02-511-7898), 제이키즈(02-2231-5654)
소품협찬
스타일리티(www.styliti.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