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그 밤에 가봐 #기슭, 토끼바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UpdatedOn August 03, 2022

3 / 10
/upload/arena/article/202208/thumb/51598-494196-sample.jpg

 

기슭

Open 19:00 ~ 03:00(매주 월요일 휴무)
서울시 은평구 연서로38길 4-2


지금 20대는 남다른 걸 원한다. 흔한 칵테일은 사양한다. 2019 아시아 캄파리 대회에서 우승한 바텐더가 문을 연 공간은 확실히 남다르다. 화려한 청담동이 아니라 한적한 불광동 골목에 위치했다는 사실마저 그렇다. 고수는 말이 없다 했던가. 간판은 없고 기슭 로고가 그려진 푯말이 전부다. 인테리어는 정석을 따랐다. 사치스럽지 않고 남루하지도 않다. 선반에는 이동환 대표의 무기, 술들이 셀 수 없을 만큼 가득하다.

기슭의 칵테일은 세 챕터로 나뉜다. 악수, 입맞춤, 포옹. 기슭이 직접 고안해낸 콘셉트다. 입맞춤이 간절한 사이라면 달콤한 올드 패션드나 솔티드 블로 잡, 가벼운 포옹으로 충분하다면 상큼한 슬러시 네그로니, 미도리 사워. 선택이 망설여지면 기슭 바텐더들이 제안하는 위스키나 스피릿을 고려하면 된다. 에스프레소 마티니 위엔 기슭 로고를 빨갛게 박고, 핑크빛 코즈모폴리턴에는 포옹하는 하리보 젤리 두 마리를 올린다. 기슭의 개성은 다른 칵테일에서도 엿보인다. 라스트 오더는 새벽 2시 30분, 기억할 것.


3 / 10
/upload/arena/article/202208/thumb/51598-494195-sample.jpg

 

토끼바

Open 19:00 ~ 06:00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130


호텔에 위치한 고급 바를 경험하지 못한 대학생에게 토끼바는 부담 없는 공간이 되기에 충분하다. 20대로 붐비는 홍대 중심, 라이즈 호텔 건물 4층에 교묘하게 틈이 벌어진 벽을 밀면 깊은 토끼굴처럼 숨어 있는 토끼바가 펼쳐진다. 동굴처럼 어둑한 가운데 바 테이블이 경건하게 중심을 이루고 있다.

화제의 중심이었던 토끼 소주 골드와 블랙, 토끼 소주와 선비 진, 보드카가 주류를 이룬다. 칵테일도 토끼와 선비 컬렉션으로 제조한다. 칵테일은 쌀, 콜라, 커리, 비트, 토마토, 리치, 우엉, 화이트 초콜릿 등 간명하게 이름이 붙어 있다. 구구절절 설명이 따라붙지 않은 건 이름 그대로의 맛이기 때문이다. 우엉 칵테일은 우엉 맛, 비트는 비트 맛이다. 손님들이 가장 자주 찾는 메뉴는 토마토 칵테일이다. 단짠의 맛이 중독성을 일으킨다. 대학에 갓 입학한 신입생이라면 동기들에게 토끼바 경험담을 슬쩍 흘리는 걸 추천한다. 고급 취향으로 추앙받을 테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정소진
Photography 강진규
Assistant 김나현

2022년 08월호

MOST POPULAR

  • 1
    당신의 마지막 내연기관차는 무엇일까
  • 2
    방콕 추천 호텔 4
  • 3
    정진운, “<오! 마이 고스트> 어떻게 재밌게 보여줄까 고민해”
  • 4
    겉과 속 모두 업그레이드 된 스포츠카들
  • 5
    특별한 동맹 #미도와 김수현

RELATED STORIES

  • SPACE

    새 단장을 마친 스토어

    새롭게 선보이는 스토어 오픈 소식.

  • SPACE

    의외의 도시로 떠나는 1박 2일

    올 가을에는 자연과 어우러지되 번잡하지 않은, 의외의 도시로 떠나고 싶어졌다.

  • SPACE

    방콕 추천 호텔 4

    방콕에 위치한 호텔 네 곳에서 하루를 알차게 보내는 방법.

  • SPACE

    우울할 땐 푸딩을 먹어요

    입안에 퍼지는 작은 행복, 서울 푸딩 가게 4곳.

  • SPACE

    커피 한 모금, 위스키 한 잔

    지극히 다른 취향을 가진 그대들에게 권하는 용산의 3곳.

MORE FROM ARENA

  • CAR

    숫자로 보는 7세대 S-클래스

    더 뉴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는 여전히 호화롭고, 더욱 지능적이며, 강력하다.

  • INTERVIEW

    제일기획 CD 이채훈

    콘텐츠를 다루지 않는 분야가 없다. 조금 과장하자면 그렇다. 콘텐츠는 더 이상 매체의 전유물이 아니다. 마케터들은 반 발 빠른 트렌디한 콘텐츠로 대중의 관심을 받는다. 어떻게 하면 사람들이 이목을 끄는 콘텐츠를 만들 수 있는 걸까. 브랜드, 광고, 공간, 데이터를 다루는 마케터들에게 물었다.

  • LIFE

    이런 센스있는 추석 선물

    다가올 추석을 위해.

  • FASHION

    NIGHTMARE

    기괴하고 서늘한 한여름 밤의 꿈.

  • REPORTS

    권상우 + 정연주

    권상우는 시간을 멈추고 살아간다. 두 아버지가 된 지금도 소년 감성을 지우지 않는다. 가장 뜨거운 시절의 기운은 계속 품고 갈 그의 가치다. 운동을 숨 쉬듯 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시간을 버티고자 그는 시간을 투자한다. 정연주는 현재를 즐긴다. 모든 것이 새롭다. 안다고 생각했는데, 하나도 모른다. 해서 더 즐겁다. 시간 가는 줄도 모른다. 시간을 간직한 남자와 시간 가는 줄 모르는 여자가 한곳에 선다. 그 둘을 연결하는 건 영화와 극장 그리고 토즈.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