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AmericanTraditional

지극히 미국적인 폴로 랄프 로렌 캡슐 컬렉션.

UpdatedOn May 06, 2022

3 / 10
/upload/arena/article/202205/thumb/50910-486954-sample.jpg

 

3 / 10

 

유대계 이민자 출신 랄프 로렌은 아메리칸 드림의 상징적인 인물이다. 1968년 남성복 라인 ‘폴로’로 첫발을 내딛고 전 세계 수많은 스토어를 둔 수장이자 가장 미국적인 디자이너로 성공한 아이콘.

그렇다고 그를 단순히 미국에서 성공한 디자이너 중 한 명으로 여길 순 없다. 아메리칸 캐주얼이라 일컫는 아이비리그와 프레피 스타일을 비롯해 야구와 폴로, 아메리칸 풋볼 같은 스포츠와 할리우드 스타일과 웨스턴 무드까지. 그야말로 미국을 관통하는 문화 요소를 집대성했으니 말이다.

그런 랄프 로렌이 또 한 번 가장 미국적인 캡슐 컬렉션을 내놓았다. 바로 유서 깊은 흑인 대학 두 곳, ‘모어하우스’ ‘스펠만’과 함께한 컬렉션이다. 1867년 설립된 모어하우스 대학은 흑인 남성을 위한 역사적인 학교로, 인권 운동가이자 목사 마틴 루터 킹, 영화감독 스파이크 리, 배우 새뮤얼 L. 잭슨 등이 동문이며 흑인 대학 중 세계적인 장학제도인 로즈 장학생을 가장 많이 배출했다. 1881년 설립된 스펠만 대학은 아프리카계 여성 교육에 선도적인 역할을 하는 곳이다.

이번 캡슐 컬렉션에 대해 랄프 로렌은 “전통적인 흑인 대학들의 활기찬 역사, 깊은 공동체 의식과 옷차림을 고양하기 위해 파트너십을 체결했다”라고 말했다. 랄프 로렌에서 근무하는 모어하우스와 스펠만 대학 출신 동문이 캡슐 컬렉션의 콘셉트를 만들고 디자인했으며, 사진가, 모델, 감독 등 캠페인에 참여한 모든 스태프들이 흑인으로만 이뤄진 첫 번째 사례. 대부분의 스태프는 두 대학의 교수와 동문 중 선발됐다.

1920년대부터 1950년까지 모어하우스와 스펠만 대해 학생들이 입었던 스타일을 참조했다. 이를테면 전통적으로 모어하우스 대학 입학 첫날 받는 블레이저를 오마주한 모직 플란넬 블레이저와 스펠만 대학 입학을 알리는 흰색 드레스 행사를 상징하는 패치워크 아일릿과 실크 랩 드레스.

이외에도 양쪽 대학의 깊은 역사를 기리며, 아메리칸 스타일에 기여한 공헌을 칭송한 제품군으로 이루어졌다. 2020년 랄프 로렌은 미국적인 것을 정의하고 해석하며 인종 평등을 위한 조치를 취하고 자신의 브랜드가 어떻게 아메리칸 드림을 묘사하는지 재검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러한 약속의 일환으로 이번 캡슐 컬렉션뿐 아니라 위 두 대학 및 10개의 흑인 대학 학생들을 포함해 아프리카계 미국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미국의 DNA를 끊임없이 탐구하며 미국 문화를 알리는 데 앞장서는 랄프 로렌을 단순히 아메리칸 드림을 이룬 가장 성공한 디자이너라고만 할 수 없는 이유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2022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아레나, IWC와 함께한 2022 에이어워즈 수상자 공개
  • 2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 3
    건축물을 탐구하는 방식 #일본
  • 4
    김소연, “천서진과는 완전히 다른 느낌을 보여줄 것“
  • 5
    왜 사람들은 연애를 하지 않을까?

RELATED STORIES

  • FASHION

    언더아머, UA 5X5 농구 토너먼트 대회 개최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치열한 승부를 펼쳤다.

  • FASHION

    따뜻한 연말을 맞이하는 홀리데이 캠페인

  • FASHION

    Sparkling Night

    흐드러지게 반짝이는 장면들로 남아 있는 지난밤의 잔상.

  • FASHION

    호텔에서의 낭만

    호텔 방 안에서 홀로 만끽하는 오후 한낮, 샴페인 빛 햇살.

  • FASHION

    겨울 바다로 떠난 남자

    파도처럼 밀려오는 겨울의 한때.

MORE FROM ARENA

  • FILM

    피오가 질척거리지 말라고 한 이유는?

  • INTERVIEW

    배우 서은수의 지금

    배우 서은수는 한번 하면 제대로 한다. 건강한 음식을 손수 차려 먹고, 운동도 빠트리지 않으며, 영어 공부도 열심히다. 그녀의 일상을 담백하게 풀어냈다.

  • VIDEO

    하니가 아닌 안희연

  • FASHION

    호방한 옷

    패딩보다 따뜻하며 멋스럽다. 견고하고 투박한 시어링 재킷.

  • INTERVIEW

    이상한 식물과 산다 #1

    특별한 식물을 모으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괴근식물과 아가베. 귀하고, 비싸며, 독특한 존재감을 자랑하는 이 식물들을 모으는 이들을 만나 식물의 특별함에 대해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