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아디다스 시대

전에 없이 흥미로워진 아디다스가 런웨이를 누빈다.

UpdatedOn May 02, 2022

/upload/arena/article/202204/thumb/50866-486517-sample.jpg

개인적인 취향을 떠나서 이제껏 아디다스를 미니멀과 레트로, 미래보다는 과거의 관점으로 바라봤던 게 사실이다. 별종 같은 이지부스트를 제외하면 운동화다운 운동화를 선보이는 아디다스에는 익숙한 낭만이 느껴지니까. 매 시즌 이채로운 신발들이 쏟아져 나오지만 이렇다 할 키워드가 없이 흘러가던 요즘의 런웨이에서 뜻밖에도 아디다스가 눈에 띄었다. 물론, 밀라노 패션위크로 돌아온 구찌의 익스퀴짓 구찌(Exquisite Gucci) 컬렉션의 영향도 지대하다.

알레산드로 미켈레가 새롭게 디자인한 아디다스 가젤, 헤드기어부터 아이템 곳곳에 적극적으로 활용한 아디다스 삼선 시그너처와 트레포일 심벌, 아디다스의 트랙 수트를 재해석한 셋업 수트까지 영민하지 않은 구석이 없었다. 아디다스의 클래식한 레드와 블랙 가젤은 코페르니 쇼에서도 볼 수 있었다.

보터 컬렉션은 아디다스 축구화와 협업해 독특하고 새로운 더비를 만들었다. 스택 더비 사커 클리츠는 더비 슈즈에 아디다스 프레데터 엣지를 얹은 형태로 앞에서 보나, 옆에서 보나 흥미를 돋우는 디자인. 크레이그 그린은 컬렉션 테마와 유기적으로 연결된 초현실적인 컬래버레이션 부츠와 스니커즈를 런웨이에 올렸다. 펌프가 연결된 라텍스 에어 부츠, 신발끈 대신 볼트로 조여 신는 실험적인 스탠 스미스가 다채로운 색상으로 재구성됐다. 이 정도면 가히 열풍이라고 할 만하다. 지금 가장 흥미로운 지점에 있는 아디다스는 다가올 트렌드를 위해서 분명히 기억해야 할 이름.

3 / 10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Showbit

2022년 05월호

MOST POPULAR

  • 1
    이병헌과 우리들의 블루스
  • 2
    건축물을 탐구하는 방식 #일본
  • 3
    21세기 래퍼들 #KHAN(칸)
  • 4
    가장 이상적인 워케이션
  • 5
    왜 사람들은 연애를 하지 않을까?

RELATED STORIES

  • FASHION

    언더아머, UA 5X5 농구 토너먼트 대회 개최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치열한 승부를 펼쳤다.

  • FASHION

    따뜻한 연말을 맞이하는 홀리데이 캠페인

  • FASHION

    Sparkling Night

    흐드러지게 반짝이는 장면들로 남아 있는 지난밤의 잔상.

  • FASHION

    호텔에서의 낭만

    호텔 방 안에서 홀로 만끽하는 오후 한낮, 샴페인 빛 햇살.

  • FASHION

    겨울 바다로 떠난 남자

    파도처럼 밀려오는 겨울의 한때.

MORE FROM ARENA

  • FASHION

    Dress Up Hair

    요긴하게 사용할 수 있는 헤어스타일링 제품들과 이를 이용한 3가지 드레스업 헤어스타일.

  • LIFE

    내일은 요리왕

    요리는 어쩐지 밀린 방학 숙제처럼 번거롭다. 하지만 희소식이 있다. 전문가들의 레시피에 따라 필요한 식재료를 계량해 집까지 친히 배달해주는 산업이 지금 파릇파릇 움트고 있다. 요리왕의 길이 멀지 않았다.

  • FEATURE

    코로나19의 시대

    마스크와 손 소독제만큼 중요한 네 가지 뷰티 아이템.

  • INTERVIEW

    전설의 입담-이정수

    방송사들은 동계올림픽 중계로 바쁘다. 중계의 꽃인 해설위원을 섭외하기 위해 각축전을 벌였다. KBS는 동계올림픽의 전설들을 해설위원으로 모셨다. 스피드스케이팅에는 이상화와 이강석, 쇼트트랙에는 진선유와 이정수, 피겨스케이팅은 곽민정이 해설을 맡는다. KBS 해설위원들의 출정식을 <아레나>가 함께했다.

  • FEATURE

    MBTI론의 함정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