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비비거나 적시거나, 일본 면 요리 전문점 3

배가 고프지만 아무거나 먹기는 싫다. 그럴 때 찾게 되는 마약 같은 일본 면 요리.

UpdatedOn March 19, 2022

3 / 10

 멘타카무쇼 @mentaka_musyo 

“도쿄에서 라멘 수행했습니다.”라고 당당하게 문 앞에 걸어둔 이곳. 입구에서부터 자신감이 느껴진다. 국물에 적셔 먹는 것이 특징인 ‘츠케멘’을 보면 ‘따로 국밥’이 떠오른다. 첫눈에 들어오는 것은 통통한 면발이다. 주문 시 동일한 가격에 면의 양을 조절해 먹을 수 있다. 입맛에 따라 토핑을 추가할 수 있는데, 육즙 가득 두꺼운 차슈와 간이 맛있게 밴 계란을 마주친다면 다이어트를 포기할지도 모른다. 여러 가지 재료들로 우려낸 국물이 면에 잘 스며들었는데, 그렇다고 남은 국물까지 들이키지 말자. 하루 나트륨 권장 섭취량은 2000mg이다.

주소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수동 316-3

3 / 10

 칸다소바 

이곳은 ‘마제소바’로 유명하지만 ‘아부라소바’ 역시 빼놓을 수 없다. 빼곡하게 쌓인 부추 위에 계란 노른자가 올라가 있는 모양새가 아주 탐스럽다. 부추와 녹진한 특제기름, 노른자를 섞으면 풍부한 맛을 낸다. 자칫 느끼해질 수 있지만 고추기름이 칼칼하게 마무리해준다. 심지어 칼로리도 낮다고 하니 쫀득한 돼지 껍데기를 추가해도 한 번은 용서 가능하다. 면을 다 먹고 난 후에는 주방을 향해서 밥을 요청해보자. 남은 소스에 비벼 먹으면 면과는 또 다른 맛을 선사한다.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자하문로 7길 5 (경복궁점)

3 / 10
@menya_hanabi

@menya_hanabi

 멘야하나비 @menya_hanabi 

나고야에 본점을 두고 있는 ‘멘야하나비’는 한국에 처음으로 ‘마제소바’를 소개한 원조 맛집이다. 기본 레시피를 이용해 다양한 메뉴가 개발된 것이 특징인데, 그중에서도 ‘네기시오 마제소바’를 추천한다. 맛의 베이스가 되는 양념된 민찌가 빠진 대신 담백한 돼지고기와 야채가 많이 들어가 깔끔한 맛이 일품이다. 서울 중심지에 분점이 3곳이 있어 어디서나 쉽게 방문할 수 있다.

주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 18-1 (신사점)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서형규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의외의 도시로 떠나는 1박 2일
  • 2
    왜 사람들은 연애를 하지 않을까?
  • 3
    여성복을 입은 남자
  • 4
    가을을 맞이하는 향수
  • 5
    노상현과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만들어낸 우아한 시간

RELATED STORIES

  • SPACE

    새 단장을 마친 스토어

    새롭게 선보이는 스토어 오픈 소식.

  • SPACE

    의외의 도시로 떠나는 1박 2일

    올 가을에는 자연과 어우러지되 번잡하지 않은, 의외의 도시로 떠나고 싶어졌다.

  • SPACE

    방콕 추천 호텔 4

    방콕에 위치한 호텔 네 곳에서 하루를 알차게 보내는 방법.

  • SPACE

    우울할 땐 푸딩을 먹어요

    입안에 퍼지는 작은 행복, 서울 푸딩 가게 4곳.

  • SPACE

    커피 한 모금, 위스키 한 잔

    지극히 다른 취향을 가진 그대들에게 권하는 용산의 3곳.

MORE FROM ARENA

  • FEATURE

    폭식의 시대

    다시 경제난이다. 전 세계적인 인플레이션, 미국발 금리인상, 원자재 값 상승 그리고 물가 폭등이 잇달아 벌어지고 있다. 특히 음식값이 많이 올랐다. 하루쯤 점심을 건너뛸까 고민하게 되는 요즘이다. 더는 자장면도 칼국수도 만만하지 않다. 서울에서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의 여파를 체감했다.

  • LIFE

    당신께 이 선물을 드리리

    연말을 외롭게 보낼 당신을 위하여 준비한 선물.

  • INTERVIEW

    류준열이라는 靑春

    세간에서 쉬지 않고 일하는 배우라 불리는 류준열. 활동한 것은 6년이라는 짧은 시간뿐인데, 그가 이루어놓은 필모그래피는 굉장히 많고 세다. 우직하게 자신의 길을 걸어온 결과다. 그럼에도 류준열은 청춘이다. 여전히 자신의 길 위에서 시간을 마주하며 투쟁하고 있기 때문이다.

  • INTERVIEW

    AB6IX 이대휘 'SPACE ODDITY' 미리보기

    AB6IX 이대휘, 경계를 넘어서는 패션 화보와 인터뷰 공개

  • DESIGN

    공간의 뒤에서

    공간을 만드는 사람들은 그곳에 이야기를 심는다. 시놉시스를 펼치고, 근사한 결말까지 만들고 난 뒤 종내 공간을 떠난다. 공간이 간직한 이야기가 궁금해서, 공간을 만든 이들을 만났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