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배우 연우진, 거칠고 섹시한 무드의 화보와 인터뷰 미리보기

UpdatedOn February 20, 2022

3 / 10

 

<아레나 옴므 플러스> 03월호를 위해 연우진이 카메라 앞에 섰다. 이번 화보에서 연우진은 거칠고 섹시한 무드를 마음껏 드러냈다.

최근 <서른, 아홉> 촬영을 마무리했다. 서른아홉 살인 그는 <서른, 아홉>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서른아홉이라는 우리는 완전한 성숙한 어른이라 보기도 어려운, 애매한 지점을 살아가는 이야기이기도 해요. 그 과정에 사랑도 있고 이별도 있고, 다양한 일이 벌어지는 거죠. 동시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할 수 있는 작품이고, 현재의 청춘은 어떤가 돌아보기에 좋은 부담 없는 드라마라고 생각해요.” 서른아홉이라는 숫자가 연우진에게는 어떤 의미일까? “스물아홉은 안 그랬거든요. 이후 30대 초반도 물 흐르듯 지나갔어요. 그런데 서른아홉은 좀 다를 것 같아요. 이 시기는 심경의 변화가 큰 것 같아요. 스스로 더 냉철하게 바라보게 됐달까?”

촬영 당일에는 영화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 제작 보고회에 다녀왔다. 모범 사병이 사단장 사택 취사병으로 일하게 되며 사단장의 아내와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다룬 <인민을 위해 복무하라>에 대해 연우진은 “인간의 사랑과 존엄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는 영화”라고 말했다. 유독 마음에 가는 작품과 배역으로 꼽기도 했다. “이 작품의 대본을 처음 받은 때가 2014년이거든요. 오랜 시간 동안 촬영이 미뤄지기도 했고, 언젠가는 해야 할 멋진 숙제처럼 생각했어요. 애정이 깊었던 만큼 무광은 애증의 캐릭터가 아닌가 싶은데, 그 인고의 시간이 운명처럼 다가오기도 해요.”

연우진의 성실함은 그의 필모그래피가 증명한다. 배우로서 필모그래피가 꽉 찬 그는 자신의 성실함은 재능이 아니라고 한다. “일과 사생활을 분리하는 편이거든요. (중략) 일과 일상에 균등하게 힘을 쏟다 보니 앞으로 나아가게 하는 동력이 되는 것 같아요.”

어느덧 배우 13년 차인 연우진이 빚어낸 전체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전문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How Come?
  • 2
    반려자가 없어도 되는 2030
  • 3
    롤의 아버지
  • 4
    천공 술집
  • 5
    Art Piece with Fashion #이광호

RELATED STORIES

  • INTERVIEW

    Art Piece with Fashion #이규한

    패션 브랜드와 협업한 국내 가구 디자이너 4인.

  • INTERVIEW

    Knitted To Last A Lifetime

    덴마크의 대표적인 세일러 니트 브랜드 안데르센-안데르센은 다음 세대에 물려줄 니트, 다음 세대를 위한 방식을 근사하게 여긴다. 여름의 첫 자락에 안데르센-안데르센의 CEO 카트린 룬드그렌 안데르센(Cathrine Lundgren-Andersen)과 나눈 인터뷰.

  • INTERVIEW

    Art Piece with Fashion #이광호

    패션 브랜드와 협업한 국내 가구 디자이너 4인.

  • INTERVIEW

    롤의 아버지

    국민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의 남자, 라이엇 게임즈 ‘리그 오브 레전드’ 글로벌 제작 총괄 제러미 리(Jeremy Lee). 그가 지난 10년과 미래, 그리고 한국 게이머에 대한 사랑을 고백한다.

  • INTERVIEW

    Timeless Story

    예거 르쿨트르의 클래식하고 혁신적인 워치, 리베르소가 탄생 90주년을 맞아 전시를 열었다. 서울에 직접 방문한 CEO 캐서린 레니에와 리베르소의 진정한 가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MORE FROM ARENA

  • AGENDA

    PANAMERA 4 E-HYBRID

    자동차업계에 친환경차 바람이 거세다. 포르쉐까지 하이브리드 모델을 선보이게 만들었다. 전기 모터를 장착한 파나메라 4 E-하이브리드는 911의 우아함과 918 스파이더의 역동성을 고루 간직했다.

  • ARTICLE

    BEAUTY BOMB

    매서운 겨울바람에 맞서 매끈한 피부를 지켜내려면, 간밤의 기초 케어에 더욱 집중해야 한다. 남성 2명이 나이트 케어에 정평 난 제품들을 사용하고 후기를 보내왔다. <아레나> 인스타그램과 유튜브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 FASHION

    COZY&SWEET

    지금 누려야 할 푸근한 니트 베스트 5

  • FASHION

    여름 두피케어

    피부만큼 자극받기 쉬운 여름철 두피 고민과 궁금증을 전문가에게 물었다.

  • LIFE

    눈과 혀가 즐거운 이달

    애정과 사랑이 담긴 전시, 그리고 맛있는 것들을 소개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