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김우석, 소년미 넘치는 화보 미리보기

김우석, <불가살> “남도윤은 하얀 도화지 같은 소년”

UpdatedOn December 23, 2021

3 / 10

 

배우 김우석의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아이돌다운 매력과 정제된 소년미가 돋보이는 화보다. 김우석은 화보에서 럭셔리한 의상부터, 캐쥬얼한 룩 그리고 트렌드한 의상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 그의 아이돌로서, 뮤지션으로서, 배우로서 다채로운 매력을 가득 담았으며, 화보의 색감은 차분하게, 포즈와 표정 또한 정제된 무드로 매력을 극대화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김우석은 차기작 <불가살>에 대해 “연기하고, 촬영팀 그리고 선배 배우들과 촬영하며 배운 게 많아요. 귀한 레슨을 촬영마다 받은 기분”이라며 소회를 이야기했다. 또한 직접 연기한 캐릭터 남도윤에 대해 “때 묻지 않은 인물이거든요. 빨간색 물감을 칠하면 빨갛게 물들고, 검은색을 뿌리면 검게 변하는 캐릭터거든요. 하얀 도화지 같은 소년이 어떻게 변해가지는지 보는 게 <불가살>을 보는 즐거움이기도 할 거예요”라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또한 “아직 작업 중이라 다 말할 수는 없지만 어떤 ‘욕구’를 색다르게 해석해서 저만의 분위기를 담은 앨범을 만들고 싶어요. 지난 앨범들과는 어느 정도 반전처럼 느껴지는 곡도 만들고 싶고요”라며 뮤지션으로서 다음 솔로 앨범에 대해 이야기해, 기대감을 높였다. 김우석의 인터뷰와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올인원 워시 4
  • 2
    배우 이상이, “배우고 도전하는 걸 멈추지 않아요”
  • 3
    천공 술집
  • 4
    우주소녀의 새 출발
  • 5
    반려자가 없어도 되는 2030

RELATED STORIES

  • INTERVIEW

    롤의 아버지

    국민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의 남자, 라이엇 게임즈 ‘리그 오브 레전드’ 글로벌 제작 총괄 제러미 리(Jeremy Lee). 그가 지난 10년과 미래, 그리고 한국 게이머에 대한 사랑을 고백한다.

  • INTERVIEW

    Timeless Story

    예거 르쿨트르의 클래식하고 혁신적인 워치, 리베르소가 탄생 90주년을 맞아 전시를 열었다. 서울에 직접 방문한 CEO 캐서린 레니에와 리베르소의 진정한 가치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 INTERVIEW

    Art Piece with Fashion #택모사

    패션 브랜드와 협업한 국내 가구 디자이너 4인.

  • INTERVIEW

    Art Piece with Fashion #연진영

    패션 브랜드와 협업한 국내 가구 디자이너 4인.

  • INTERVIEW

    몰랐던 임수향

    소심한 B형, 열정 충만 골린이, 털털함, 긍정적인 “제 진짜 모습을 알아줬으면 해요.” 이제 진짜 임수향을 맞이할 때다.

MORE FROM ARENA

  • ARTICLE

    ADIEU 2018

    올 한 해 패션계에서 가장 많이 거론되었던 크고 작은 일들을 떠올렸다.

  • FEATURE

    크래프톤, 자본주의인가 한탕주의인가

    FPS 게임 ‘배틀그라운드’ 제작사 크래프톤은 7월 상장을 앞두고 몸집 부풀리기에 열중하고 있다. 기업 의장의 자서전을 출간했고, 라인프렌즈 및 손흥민과 협업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마동석 주연의 단편 영화도 공개했다. ‘배틀그라운드’의 새로운 맵을 주제로 한 단편 영화인데, 이쯤 되면 게임 회사가 아닌 엔터테인먼트 기업을 표방하는 듯하다. 달리 보면 상장 전 기업 가치를 최대한 높이겠다는 전략이 엿보인다. 이에 금융감독원은 크래프톤 상장에 제동을 걸었다. 하반기 주식시장 최대 관심사인 크래프톤은 기대만큼 성공할 수 있을까?

  • FASHION

    포근한 스웨터

    청명한 공기와 따스한 햇살, 포근한 스웨터가 가장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찰나의 계절을 지나고 있다.

  • FASHION

    冬眠 동면

    초저녁부터 잠이 온다. 침잠한 마음으로 보내는 한 해의 끝.

  • FASHION

    HEAD TO TOE

    머리부터 발끝까지 제대로 차려입은 오늘의 나.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