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새 책상 새 업무

문진, 만년필, 시계. 아이디어를 붙잡아두는 책상이다.

UpdatedOn November 01,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66-470300-sample.jpg

1 가벼운 상념을 기록할 수 있는 검정 리자드 프린트 노트 #146 몽블랑 제품. 2 아이디어가 날아가지 않도록 메모를 붙잡아주는 매듭 모양의 케이블 문진 Knot No.2는 HAY 제품. 3 클립이나 명함, 카드 등 자주 사용하는 물건을 보관하는 스몰 트레이 에코보 by 더콘란샵 제품. 4 일이 풀리지 않을 때는 향을 피워 번뇌를 흘려보낸다. 알타 스머지 스틱 트레이 온도 by 더콘란샵 제품. 5 차 키, 지갑, 명함 케이스 등 외출 전후의 필수품 보관함. 스퀘어 바스켓 라지 사이즈 루카 by 더콘란샵 제품. 6 두꺼운 종이도 부드럽게 자르는 매트한 질감의 검정 가위는 HAY 제품. 7 중요한 일정에 늦지 않게. 런던 알람시계 뉴게이트 by 더콘란샵 제품. 8 스테이플러 소리는 서류를 완성했다는 뜻. 클리지아 97 스태플러 ELLEPI by 더콘란샵 제품. 9 잠깐 쉬는 시간이 필요할 때는 모래시계를 뒤집는다. 검정 모래알이 담긴 모래시계 HAY 제품. 10 없으면 꼭 필요해지는 물건. 플라스틱 클립 펜코 by 더콘란샵 제품. 11 1m 내외 작은 물건의 규격을 알고 싶다면. 포켓 메저 펜코 by 더콘란샵 제품. 12 때 타지 않은 새 지우개의 든든함. 지우개 406 밀란 by 더콘란샵 제품. 13 두꺼운 서류철 위에서 빛나는 문진. 검정 크리스털 볼 챕터원 제품. 14 고급스러운 무광 검은색 레진과 검은색 루테늄 코팅 캡 및 피팅으로 심오한 우주의 세계를 그려내는 스타워커 울트라블랙 두에 만년필 126363 몽블랑 제품. 15 묵직한 질감에 생각도 깊어진다. 라인 D 미디엄 댄디 블랙 CB410121M 에스.티. 듀퐁 제품. 16 화려한 드레스를 입은 이탈리아 소프라노의 얼굴이 새겨진 세라믹 용기에 담긴 100% 식물성 소재 캔들. 최대 60시간 연소. 에클레골드 300g 포르나세티 by 더콘란샵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나현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당신의 버번 취향은?
  • 2
    우울할 땐 푸딩을 먹어요
  • 3
    여성복을 입은 남자
  • 4
    새롭게 공개된 F/W 캠페인
  • 5
    몽클레르의 엑스트라오디너리 필름

RELATED STORIES

  • LIFE

    이달의 책 3

    무작정 집어 든 빳빳한 신간 세 권.

  • LIFE

    아트와 미식의 힘

    이달, 눈과 혀로 감각한 것들이다.

  • LIFE

    2022년 10월 아레나 이슈

  • LIFE

    루이스 폴센, 그리고 오직 디자인만을 위한 3일

    매년 초여름, 코펜하겐 곳곳을 디자인의 물결로 물들이는 축제, 3 days of Design에 다녀왔다. 세계 최초의 조명 브랜드이자, 여전히 가장 힙하고 컨템퍼러리한 브랜드인 루이스 폴센과 함께.

  • LIFE

    청아한 프리미엄 소주 4

    뒤끝 없이 청아한 프리미엄 소주.

MORE FROM ARENA

  • FEATURE

    2022 차세대 리더

    지난해와는 다르다. 올해는 더 신선하고, 더 파격적이며, 과몰입할 수밖에 없는 사람들이 등장할 것이다. 사람이 아닐 수도 있다. 그들이 우리 생활과 밀접한 콘텐츠의 유행을 이끌 것은 분명하다. 웹툰과 OTT, 디지털 아트와 웹예능, 소셜미디어 분야를 이끌 차세대 리더들을 예측한다.

  • FASHION

    BOOTS & GASOLINE

    덧없이 질주하고 싶은 본능과 감각.

  • WATCH

    사탕 말고 시계

    손목에 채워주기 전 사랑스러운 눈빛도 잊지 마세요. ‘화이트 데이’ 꼭 어울리는 시계 3.

  • INTERVIEW

    연우진이 나아가는 이유

    꿈꾸는 삶에 닿을 때까지 연기하는 것. 그게 배우 연우진이 나아가는 방식이다.

  • REPORTS

    뮤즈의 카메라

    패티 보이드는 ‘팝 역사상 가장 위험한 뮤즈’라는 수식어가 마음에 든다고 했다. 비틀스의 조지 해리슨과 에릭 클랩튼에게 기쁨과 사랑, 슬픔과 고통을 안겨준 그녀의 카메라엔 어떤 사진이 담겨 있을지 궁금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