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NIGHT CAP

잠 못 드는 밤, 술 한잔에 시간은 속절없이 흐른다.

UpdatedOn October 28,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0-sample.jpg

포르투갈 항해사를 위해 탄생한 포르투기저. 항해용 시계답게 높은 가독성과 정밀성을 자랑한다. 12시 방향에 월, 날짜, 요일을 표시한 반원 모양 창이 위치하고, 매달 다른 날짜 수를 자동으로 인식하는 정확성을 갖췄다. 우아한 악어가죽 스트랩 위에 위치한 눅진한 위스키를 닮은 18캐럿 레드 골드 케이스는 저물어가는 밤을 밝혀준다. 포르투기저 애뉴얼 캘린더 3천9백만원 IWC, 흰색 셔츠 15만원 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2-sample.jpg

깊어가는 가을밤 클래식한 시계를 차고 위스키 한잔 기울인다. 다이얼을 둘러싼 데이트 표기와 큼직한 로마숫자 인덱스를 갖춘 시계면 좋겠다. 명료한 컴플리트 캘린더와 특정 시간에 상관없이 시간 조정 가능한 ‘언더 러그 코렉터’ 기술은 브랜드의 전통을 돋보이게 하는 요소. 6시 방향에 위치한 문페이즈가 기울어감에 따라 밤은 더욱 여물어간다. 빌레레 컴플리트 캘린더 1천7백61만원 블랑팡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3-sample.jpg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에서 영감받은 시계. 고아한 자태를 내는 반듯한 직사각형 케이스와 시원한 블루 핸즈는 달콤한 인생을 예찬하며 밤을 지새우는 남자의 손에 제격이다. 6시 방향의 날짜 디스플레이, 약 45시간의 파워리저브와 30m의 생활 방수 등 알짜배기 요소도 갖췄다. 돌체비타 2백20만원 론진, 쫀쫀한 짜임의 니트 가격미정 아워레가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1-sample.jpg

스타 컬렉션의 20주년을 맞아 미네르바의 유산을 계승한다. 브랜드를 상징하는 스타 기요셰 패턴과 나뭇잎 모양의 아워 및 핸즈, 양파 모양 크라운 등은 정체성을 표방하는 증거. 새카만 밤, 영롱한 잔 안에 찰랑이는 황금빛 물결과 유백색 다이얼이 빛을 발한다. 스타 레거시 오토매틱 데이트 3백46만원 몽블랑, 크림색 브이넥 베스트· 흰색 셔츠·베이지색 치노 팬츠 모두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김참
MODEL 안세영
ASSISTANT 하예지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아레나> 우군들의 희망 플렉스 리스트
  • 2
    12월의 화려한 아이템 백서
  • 3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 4
    더보이즈 영훈, 신비로운 무드의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공개
  • 5
    두 얼굴의 겨울 아우터

RELATED STORIES

  • WATCH

    우아하게 흐르는 곽동연의 시간

    정제된 디자인과 장인정신을 바탕에 둔 엠포리오 아르마니 스위스메이드와 조우한 배우 곽동연의 시간은 우아하게 흐른다.

  • WATCH

    에르메스의 우주적 시계

    에르메스에게는 시간마저 오브제다. 새롭게 선보인 ‘슬림 데르메스 스켈레톤 룬’에는 그동안 에르메스가 시계 분야에서 쌓아온 노하우가 모두 집약됐다.

  • WATCH

    IWC가 선보이는 항공 시계의 정점

    IWC ‘빅 파일럿 워치 퍼페추얼 캘린더’.

  • WATCH

    신세계

    개성 짙은 신상 시계 셋.

  • WATCH

    HERITAGE-INSPIRED

    오메가, 그중에서도 스피드마스터의 팬이라면 환호성을 지를 만한 시계가 출시됐다. 1940년대 시계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한 ‘스피드마스터 크로노스코프’ 얘기다.

MORE FROM ARENA

  • FEATURE

    '해저 더 깊이' 나초 펠라에스 메야

    오로지 내 힘으로, 바다에 뛰어든다. 산소통도 없이 폐에 산소를 가득 담고 바다 깊은 곳으로 내려간다. 프리다이빙이다. 프리다이버들은 말한다. 잠수는 자유고, 우주의 신비를 체험하는 행위라고.

  • FASHION

    더 똑똑하게 더 스타일리시하게

    가민이 혁신적인 시계를 만들었다. 아날로그 시계의 전통성에 스마트워치의 기능을 겸비한 제품이다. 하이브리드 스마트워치 비보무브 시리즈의 출시 행사에 다녀왔다.

  • DESIGN

    Office Romance

    오늘도 야근이다. 이러다 정말 사무실과 연애할 노릇이다.

  • AGENDA

    January Stuffs

    1월에 어울리는 물건들을 골랐다.

  • AGENDA

    Tech Now

    8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 중 주목해야 할 넷.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