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NIGHT CAP

잠 못 드는 밤, 술 한잔에 시간은 속절없이 흐른다.

UpdatedOn October 28,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0-sample.jpg

포르투갈 항해사를 위해 탄생한 포르투기저. 항해용 시계답게 높은 가독성과 정밀성을 자랑한다. 12시 방향에 월, 날짜, 요일을 표시한 반원 모양 창이 위치하고, 매달 다른 날짜 수를 자동으로 인식하는 정확성을 갖췄다. 우아한 악어가죽 스트랩 위에 위치한 눅진한 위스키를 닮은 18캐럿 레드 골드 케이스는 저물어가는 밤을 밝혀준다. 포르투기저 애뉴얼 캘린더 3천9백만원 IWC, 흰색 셔츠 15만원 코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2-sample.jpg

깊어가는 가을밤 클래식한 시계를 차고 위스키 한잔 기울인다. 다이얼을 둘러싼 데이트 표기와 큼직한 로마숫자 인덱스를 갖춘 시계면 좋겠다. 명료한 컴플리트 캘린더와 특정 시간에 상관없이 시간 조정 가능한 ‘언더 러그 코렉터’ 기술은 브랜드의 전통을 돋보이게 하는 요소. 6시 방향에 위치한 문페이즈가 기울어감에 따라 밤은 더욱 여물어간다. 빌레레 컴플리트 캘린더 1천7백61만원 블랑팡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3-sample.jpg

영화 <인생은 아름다워>에서 영감받은 시계. 고아한 자태를 내는 반듯한 직사각형 케이스와 시원한 블루 핸즈는 달콤한 인생을 예찬하며 밤을 지새우는 남자의 손에 제격이다. 6시 방향의 날짜 디스플레이, 약 45시간의 파워리저브와 30m의 생활 방수 등 알짜배기 요소도 갖췄다. 돌체비타 2백20만원 론진, 쫀쫀한 짜임의 니트 가격미정 아워레가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430-469941-sample.jpg

스타 컬렉션의 20주년을 맞아 미네르바의 유산을 계승한다. 브랜드를 상징하는 스타 기요셰 패턴과 나뭇잎 모양의 아워 및 핸즈, 양파 모양 크라운 등은 정체성을 표방하는 증거. 새카만 밤, 영롱한 잔 안에 찰랑이는 황금빛 물결과 유백색 다이얼이 빛을 발한다. 스타 레거시 오토매틱 데이트 3백46만원 몽블랑, 크림색 브이넥 베스트· 흰색 셔츠·베이지색 치노 팬츠 모두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김참
MODEL 안세영
ASSISTANT 하예지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The Calm Sea
  • 2
    크래비티 민희, “많은 사람들이 크래비티 아홉 멤버 모두를 알아주셨으면 좋겠어요.”
  • 3
    멋진 재찬의 에러
  • 4
    김동욱, “지금까지 선택한 작품 중 후회되는 건 하나도 없다.”
  • 5
    플랫폼 시대의 명암

RELATED STORIES

  • WATCH

    NEW 1858

    정통 미네르바 시계 정신을 계승한 몽블랑 1858 컬렉션.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워치스 앤 원더스 제네바 2022’에서 선보인 신제품 중에서 새로운 탐험 정신으로 확장된 몽블랑 1858 컬렉션의 세 가지 모델을 살펴봤다.

  • WATCH

    Top Gun Series

    IWC는 2022년에도 파일럿 워치에 집중한다. 간결한 디자인과 파일럿 워치의 기능에 충실해온 탑건 컬렉션은 디자인과 기술력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네 가지 신제품과 함께 더욱 대담한 정체성을 드러낼 것.

  • WATCH

    아들이 고른 스마트한 시계 3

    이제 손목에도 카네이션 달아 드려야겠어요.

  • WATCH

    Watches and Wonders 2022

    마침내 온라인 플랫폼을 벗어나 다시 제네바에서 열린 워치스 앤 원더스에 소개된 쟁쟁한 신제품들 중 주목할 만한 열 개의 시계를 골랐다.

  • WATCH

    Greenish

    완연한 봄의 신록을 입은 그린 다이얼 워치 6.

MORE FROM ARENA

  • INTERVIEW

    지금의 김선호

    김선호가 말했다. “나는 더딘 사람이다. 생각보다 기회가 빨리 왔다. 과분할 정도다.” 그래서 지금의 김선호는 매 순간 최선을 다하는 건지도 모르겠다. 나로 인해 주변이 힘들거나 불행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말하는 김선호니까.

  • CAR

    PERFORMANCE MADE TO LAST

    처음부터 마지막까지 최고의 성능을 선보이는 미쉐린 타이어.

  • LIFE

    #p_air

    지바현에 아티스트가 쉬어가는 러브 호텔이 있다.

  • FASHION

    우아한 세계

    이탤리언 럭셔리 무드를 오롯이 느낄 수 있었던 보테가 베네타 2019년 프리폴 컬렉션 론칭 파티. 이탤리언 헤리티지의 정수가 딱 이런 것이리라!

  • FEATURE

    시청자의 일

    드라마 <조선구마사>가 폐지됐고, <설강화>의 촬영 중단 청원은 20만 명을 넘겼다. 어느 때보다 시청자의 힘은 세다. 다만 빠르고 뜨겁고 집단적인 이 시대에 조심해야 할 것은 후진 것과 존재해선 안 될 것을 구분하는 것. 어떤 이야기에 박수를 보내고 어떤 이야기에 등을 돌릴지, 그것은 전적으로 보는 이들의 몫인 동시에 책무이기도 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