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WARM ON A COLD DAY

코끝 시린 계절을 위한 안온하고 포근한 머플러 6.

UpdatedOn October 24,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99-469586-sample.jpg

1 캐시미어 소재 체크무늬 머플러 1백30만원 로로피아나 제품. 2 로고 패치 장식 분홍색 머플러 38만원 아크네 스튜디오 제품. 3 도톰한 울 소재 모노그램 패턴 머플러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4 노란색과 회색이 섞인 체크무늬 머플러 23만3천원 올세인츠 제품. 5 빨간색 깅엄 무늬 머플러 10만5천원 프레드 페리 제품. 6 캐시미어 소재 에코세 패턴 머플러 가격미정 에르메스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박도현
ASSISTANT 하예지

2021년 11월호

MOST POPULAR

  • 1
    BODY ARMOR
  • 2
    최초라 불리는 시계들
  • 3
    시승 논객
  • 4
    가장 현실적인 허영
  • 5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RELATED STORIES

  • FASHION

    LAZY SATURDAY

    그저 오늘을 별거 없이 느리고 게으르게 흘려보낸다.

  • FASHION

    OVER THE SHOULDER

    어깨너머로 바라본 너.

  • FASHION

    BODY ARMOR

    대담하고 관능적인 옷들을 갑옷처럼 갖춰 입었다.

  • FASHION

    스테판 커리의 새로운 농구화

    언더아머 ‘커리 9’, 격렬한 경기 중에도 편안한 착용감과 탁월한 접지력을 자랑한다.

  • FASHION

    아이비와 프레피

    아이비와 프레피 스타일의 대표적인 아이템과 그 유래를 살펴봤다.

MORE FROM ARENA

  • REPORTS

    Baselworld 2018

    2018년 바젤월드에 참가한 6백50여 개 브랜드 중 <아레나> 독자에게 꼭 알리고 보여주고 싶은 브랜드 5개만 골라 소개한다.

  • FEATURE

    루이지 베를렌디스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 AGENDA

    당신의 밤을 위해

    밤에 짧은 ‘러닝타임’으로 위축되는가. 남자라면 밤에 ‘본때’를 보여줘야 어깨에 힘이 들어가는 법. 합스가 힘주게 하리라.

  • ARTICLE

    두 번째

    가격, 디자인, 품질, 뭐 하나 빠지지 않는 서울 디자이너의 세컨드 브랜드 4.

  • ARTICLE

    기분이 좋아서

    형형색색 프린트와 말랑말랑한 음악이 함께하는 피크닉의 여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