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위너 송민호, 고급스러운 무드의 화보 미리보기

노력을 아끼지 않는 송민호에게 여유란 “아직은 보이지 않는 것”

UpdatedOn October 21, 2021

3 / 10

 


<아레나 옴므 플러스> 11월호를 위해 럭셔리 워치 브랜드 오메가와 송민호가 조우했다. 이번 화보에서 셔츠를 무심하게 걷어 올리고 왼쪽 손목에는 오메가를 찬 송민호는 강인한 남성미를 드러냈다.

필모그래피가 빼곡한 송민호에게 시간이란 무엇일까. 빠르게 흘러가는 시간을 빈틈없이 보내야 하는 그에게 지치는 순간에 대해 묻자 “누구나 지칠 때 있죠.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쌓인 피로를 이겨낼 수 있도록 만들어주는 게 갈망인 것 같아요. 배움에 대한 갈망. 지속적으로 내가 만든 창작물을 보여주고 싶고, 새로운 걸 제시하고 안겨주고 싶어요”라며 창작에 대한 욕심을 드러냈다.

위너 송민호, 랩퍼 마이노(MINO), 미술가 오님(Ohnim). 그에게는 수많은 자아가 존재한다. 뮤지션으로서 또 미술가로서 노력을 아끼지 않는 그에게 여유란 “아직은 보이지 않는 것”이었다.

최근 <쇼미더머니> 시즌 10에서 프로듀서로 자리매김 했다. 참가자를 북돋아주고 이끄는 심사자로서 누구보다도 힙합 뮤지션들의 행보와 미래를 응원하고 있었다.

“제일 신경 쓰였던 건 지원자들의 마음이었어요. 저들의 마음을 너무 잘 알아요. 한 명 한 명 다 잘 됐으면, 단 1초라도 방송에 더 나왔으면 좋겠어요. 어떻게 해야 참가자 각자의 개성을 부각시킬 수 있을지 고민해요”라며 참가자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표현했다. <쇼미더머니> 시즌 10에서 새로운 아티스트와 생소한 음악 스타일을 발견할 때 자극을 많이 받는다고 했다.

서바이벌 프로그램 특성 상 이별을 맞이하는 순간이 오는데, 이에 대해 송민호는 “갈수록 깊어지는 정 때문에 헤어지는 게 힘들어요. 탈락이 시스템이고 룰이니 그 안에서 손쓸 방도가 없지만 그 탈락의 과정 속에서 쌓인 끈끈한 정 때문에 떨어트리는 게 괴롭더라”고 말했다.

이어 송민호는 스스로를 얼마나 사랑하냐는 질문에 대해 “많이, 아주 많이요. 미워하거나 싫어하지 않아요. 자책도 자제해요. 높은 자존감을 유지하려고요”라며 자신에 대한 건강한 마음가짐을 밝혔다. 가장 사랑하는 본인의 모습은 “갖고 있는 재능을 썩히지 않고 어떻게든 발휘하려는 성격”이라고 말했다.

또 그는 “재능을 취미에만 그치지 않고 진지하게 임하려 해요. 너무 많은 일을 벌여놓아요. 대신 뒷심이 부족하면 안 되겠죠”라며 일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사랑하는 걸 이루기 위해 천천히, 그리고 덤덤히 걸어가는 송민호가 드러나는 답변이었다.

빛나는 두 별, 오메가 워치와 송민호가 만들어낸 전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전문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11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사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작은 아씨들의 엄지원
  • 2
    안효섭다운 연기
  • 3
    칼바람을 막아줄 립밤 6
  • 4
    휠라를 입은 지코
  • 5
    김소연의 진심

RELATED STORIES

  • INTERVIEW

    Maison Hermès

    에르메스 홈 컬렉션을 이끄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듀오 샬롯 마커스 펄맨과 알렉시스 파브리가 가구와 오브제의 역할과 영감에 대해 말했다.

  • INTERVIEW

    김소연의 진심

    김소연은 28년 전에도 지금도 여전히 아름답다. 그때나 지금이나 방부제 미모이지만 드라마 속 김소연은 조금씩 다르다. 새 캐릭터를 만날 때마다 새로운 얼굴을 갖기 때문이다. 김소연과는 2년 만에 다시 만났다. <펜트하우스> 이후 변화와 내년 방영 예정인 <구미호뎐1938> 제작 과정에 대해 들었다. 그녀는 질문마다 진심을 다해 답했다.

  • INTERVIEW

    블랙 팬서: 와칸다 포에버

    이제는 빛나는 별이 된 채드윅 보스만을 향한 애도는 <블랙 팬서: 와칸다 포에버>를 더욱 멋지게 나아가게 했다. 그에게 블랙 팬서를 물려받은 레티티아 라이트가 말하는 이 영화에 담긴 애도와 예술적 성취에 대하여.

  • INTERVIEW

    도약의 해, 주종혁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권민우로서 큰 활약을 펼친 주종혁은 커리어에서, 내면에서 격동의 변화를 느꼈다. 하지만 변화는 스치는 순간일 뿐. 그는 재미가 보이면 어떤 일이든 자신 있게 뛰어들 준비가 됐다.

  • INTERVIEW

    안효섭다운 연기

    질문에 대답할 때, 안효섭은 몸을 앞으로 기울이고 눈을 자주 깜빡이지 않는다. 자신의 말에 확신이 있다는 방증. 충실하게 대답한 한마디 한마디에서 “노력해요”라는 말이 자주 들렸다. 연기를 향한 그의 애정은 확실했고, 끈질긴 노력이 돋보였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반려견과의 모험

    미국의 국립공원, 스웨덴의 북부 지역, 부산 바다, 제주도와 한국의 산. 반려견과 함께 걷고, 타고, 오르고, 캠핑하는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반려견과의 여행 후 인생이 달라졌다고 했다.

  • INTERVIEW

    2021 에이어워즈: 박해수

    올해, 그에게 일어난 기적 같은 일들에 대하여.

  • LIFE

    도전하는 도시

    속도와 역동성은 서울을 상징하는 단어다. 서울의 문화는 빠르게 변화하고, 산업은 치열하게 새로운 것을 선보인다. 서울에서 주목받는 문화와 산업은 도전적일 수밖에 없다. 환경이, 시대가 그렇다. 서울을 주제로 펼쳐지는 모험들을 IWC와 함께 포착했다.

  • FASHION

    두 얼굴의 겨울 아우터

    겉과 속이 다른, 그래서 더 매력적인 겨울 아우터 4.

  • FASHION

    대림미술관이 구찌를 부른 이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