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시계 브랜드와 얼굴들

글로벌 앰배서더는 누구 누구?

UpdatedOn October 16, 2021

3 / 10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59-469127-sample.jpg

 

 

1. 브라이틀링 | 아담 드라이버

‘아담 드라이버’를 가장 인상 깊게 본 건 영화 ‘패터슨’을 본 후였다. 장편 영화 ‘제이 에드가’로 데뷔한 그는 스타워즈 시리즈 ‘라스트 제다이’와 ‘결혼 이야기’에서 독보적인 연기를 보여주며, 오스카 남우주연상 후보에도 오른 이력을 가진다. TED에 출연해 자신의 이야기를 들려주는 친근한 이미지는 물론 다양한 역할로 브라이틀링이 추구하는 역동적인 가치에 가장 부합하는 인물이기도 하다. 브라이틀링 앰버서더 브래드 피트, 샤를리즈 테론과 함께 한 ‘시네마 스쿼드(The Cinema Squad)’를 보면 그의 매력에 흠뻑 빠질 수 있다. 일단 유튜브에 한번 검색해 보시라.

3 / 10

 

2. 태그호이어 | 라이언 고슬링

태그호이어의 새로운 앰배서더, 멜로 장인 ‘라이언 고슬링’이 합류했다. 새로운 ‘까레라 쓰리 핸즈 컬렉션’을 공개한 비벌리힐스 행사에서 뜻깊은 시간을 보낸 그는 오랜 시간 할리우드와 깊은 유대를 가진 태그호이어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번 이벤트가 더욱 특별했던 건 라이언 고슬링의 첫 번째 파트너십이 바로 태그호이어였기 때문이다. 앞으로 다양한 프로젝트 활동과 함께 컬래버레이션 워치도 선보일 예정이니 색다른 태그호이어를 기대해 봐도 좋을 거 같다. ‘City of Stars’를 흥얼거릴 수 있는 문 페이즈 컬렉션이라면 더 좋을 거 같고.

3 / 10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59-469130-sample.jpg

 

 

3. 론진 | 레지 장 페이지

넷플릭스 드라마 ‘브리저튼’을 한 번이라도 봤다면, ‘레지 장 페이지’를 모르는 사람은 아마 없을 거다. 카리스마 넘치는 영국 배우가 주는 우아함은 기존에 없던 새로움을 표현해냈다. 국경과 세대 구분 없이 고정 관념을 깨트리는 마성의 ‘섹시미’. 그의 연기는 전 세계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기에 충분했다. 각종 수상의 후보에 오르는가 하면, 이미지 어워드에서 최우수 남우주연상을 수상해 다시 한번 진가를 입증해냈다. 브랜드 모토인 “우아함은 태도에서 비롯된다”라는 말처럼 론진의 새로운 엘레강스 앰배서더, ‘레지 장 페이지’의 새로운 페이지를 환영한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NCT 정우, 살며 알아야 할 것들
  • 2
    LG휘센 오브제컬렉션 엣지
  • 3
    박찬욱 감독과 디테일
  • 4
    우주소녀의 새 출발
  • 5
    서울의 과일 카페 4

RELATED STORIES

  • WATCH

    Face Of Summer

    여름이 뉘엿하게 드리운 금빛 시계의 얼굴.

  • WATCH

    여름을 위한 다이버 워치

    쨍쨍하게 빛나는 여름, 다이버 워치.

  • WATCH

    New Arrival

    론진의 2022 프레젠테이션에 도착한 최신 컬렉션 중에서 GMT 라인업으로 추가된 ‘론진 스피릿 줄루 타임’에 주목했다.

  • WATCH

    NEW 1858

    정통 미네르바 시계 정신을 계승한 몽블랑 1858 컬렉션.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워치스 앤 원더스 제네바 2022’에서 선보인 신제품 중에서 새로운 탐험 정신으로 확장된 몽블랑 1858 컬렉션의 세 가지 모델을 살펴봤다.

  • WATCH

    Top Gun Series

    IWC는 2022년에도 파일럿 워치에 집중한다. 간결한 디자인과 파일럿 워치의 기능에 충실해온 탑건 컬렉션은 디자인과 기술력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네 가지 신제품과 함께 더욱 대담한 정체성을 드러낼 것.

MORE FROM ARENA

  • CAR

    시승 논객

    현대자동차 더 뉴 팰리세이드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FASHION

    Extra Cold

    순간의 시원함으로 완벽하게 기억될 여름.

  • REPORTS

    남자들은 왜

    남자와 여자가 편을 갈라 싸우고 있다. 특정 사건이 촉발한 일시적 현상으로 치부하기엔 생각해볼 문제가 참 많다. 그래서 ‘왜?’라는 질문을 던져봤다. 지금 우리는 무엇 때문에 분노하고 혐오하는가.

  • WATCH

    론진과 만난 펜트하우스 김소연

    우아한 햇살 아래 맑은 눈빛으로 바라보는 김소연과 마주한 순간.

  • ISSUE

    이동욱이 망고 찌개를 먹겠다고 한 이유는?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