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야상의 계절

야상점퍼를 입어야 하는 때가 왔다. 미군 M-65 피시테일 파카에서 영감을 얻은 시리즈 모즈코트를 추천한다.

UpdatedOn October 16, 2021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17-468717-sample.jpg

시리즈 모즈코트 59만9천원.

3 / 10
/upload/arena/article/202110/thumb/49317-468719-sample.jpg

 

모즈(mods)는 ‘moderns’의 약자로, 1966년을 기점으로 런던 카나비 스트리트를 중심으로 생겨난 비트족 계보에 속하는 젊은 세대를 칭하는 용어다. 기성 문화가 꽃을 피우고 있는 시기에 적응하지 못한 젊은이들은 스스로를 근대주의자라 칭했다. 그들은 주로 주중에는 일을 하다가 주말이면 한껏 멋을 낸 모습으로 베스파나 람브레타 같은 스쿠터를 타고 일탈을 즐기는 노동자계급이었다. 세련된 이탈리언 룩을 지향하며 동그랗고 짧은 헤어스타일과 라운드칼라 셔츠, 길이가 짧은 재킷, 통이 좁은 팬츠와 앞코가 뾰족한 구두로 치장을 했다. 그러다 후반에는 점점 댄디한 스타일이 줄어들고, 미국식 파카와 프린트 티셔츠 등 밝고 꾸미지 않은 듯한 룩으로 변형되었다. 이러한 모즈들이 군용 야상을 입고 다니면서 생겨난 스타일이 모즈코트다.

오리지널 모즈코트를 고증해 고퀄리티로 되살아난 시리즈 모즈코트는 탈착 후드 및 패딩 탈착 내피가 있어 가을부터 초겨울까지 다양한 방법으로 입을 수 있다. 내피의 퀄리티 자체도 높아서 내피만 따로 코디해도 좋다. 또한 고밀도 나일론 원단에 왁스코팅 가공을 통해 방풍과 생활 방수 기능을 갖췄으며, 무엇보다 빈티지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무드를 연출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실제 오리지널 모즈코트의 코디네이션 역사를 살펴보면 스타일링 방식이 다양하다. 청 재킷에 코듀로이 팬츠를 매치한 캐주얼 착장이나 로게이지 터틀넥 니트에 빈티지한 청바지를 입는 등의 캐주얼한 착장에 그치지 않고, 수트 착장에 입어도 너무나 멋스러운 룩을 연출할 수 있다. 캠핑과 피크닉 시즌, 시리즈 모즈코트가 함께라면 무심한 듯 시크한 스타일의 정점을 찍을 수 있을 것이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OPERATION 시리즈(02-797-0710)
GUEST EDITOR 김선아

2021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자동차 트렌드 2022
  • 2
    Big and Big
  • 3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린 파리에 대하여
  • 4
    플랫폼 시대의 명암
  • 5
    2022년, 다시 재개되는 뮤직 페스티벌 3

RELATED STORIES

  • FASHION

    Sunny Season

    매일같이 눈부신 햇살을 누리기 위한 가볍고 산뜻한 선 케어.

  • FASHION

    Big and Big

    전례 없는 두 가지 협업을 보다 면밀히 살펴봤다.

  • FASHION

    SHORT-FORM

    9:16 프레임 속의 짧고 대담한 포트레이트.

  • FASHION

    The Calm Sea

    황금빛으로 물든 바다, 일렁이는 초록.

  • FASHION

    ART OF CRAFTSMANSHIP

    벨루티의 DNA를 느껴볼 수 있는 팝업 스토어.

MORE FROM ARENA

  • REPORTS

    남자의 시간

    이 계절을 닮은 남자, 배우 이상윤이 DKNY의 옷을 입고 가을을 맞이한다.

  • FEATURE

    놀란도 놀란 타임슬립 드라마 BEST 10

    마스크 없던 시절로 시간을 되돌릴 수만 있다면! 간절한 바람으로 보는 타임슬립 드라마.

  • REPORTS

    Night Trip

    그녀는 자기만의 자리에 서서 매일 밤 여행을 떠난다. 여행에서 만난 수많은 사람들은 저마다의 이야기를 가지고 있고 그 흔적을 그녀의 공간에 남긴다. ‘Night Trip’은 그녀의 여행을 사진으로 담은 한 편의 영화다.

  • REPORTS

    권상우 + 정연주

    권상우는 시간을 멈추고 살아간다. 두 아버지가 된 지금도 소년 감성을 지우지 않는다. 가장 뜨거운 시절의 기운은 계속 품고 갈 그의 가치다. 운동을 숨 쉬듯 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시간을 버티고자 그는 시간을 투자한다. 정연주는 현재를 즐긴다. 모든 것이 새롭다. 안다고 생각했는데, 하나도 모른다. 해서 더 즐겁다. 시간 가는 줄도 모른다. 시간을 간직한 남자와 시간 가는 줄 모르는 여자가 한곳에 선다. 그 둘을 연결하는 건 영화와 극장 그리고 토즈.

  • REPORTS

    웹툰 들여다보기

    만화 평론가가 말하는 한국 웹툰의 시작과 변화, 그리고 시대별 명작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