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갓세븐 영재, 강렬한 흑백 화보 미리보기

영재, 입에 착 붙는 가사를 쓰고 싶다

UpdatedOn September 25, 2021

3 / 10

 


영재의 화보가 공개됐다. 화보에서는 독특한 패션 아이템으로 영재의 감성을 풀어냈다. 흑백 사진이라 자칫 무거운 분위기가 될 수 있었지만 영재는 유쾌한 감각을 드러내 개성 강한 이미지를 완성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영재는 솔로 앨범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갓세븐 때는 멤버들과 함께해서 늘 북적거렸는데, 혼자 준비하고 연습하니 허전하기도 해요. 그만큼 더 열심히 하게 돼요. 혼자서 무대를 꽉 채워야 하니까.”

영재는 음악에 대한 생각도 밝혔다. “입에 착 붙는 가사를 쓰고 싶어요. 곱씹으며 생각하게 만드는 노랫말이랄까? 멜로디도 당연히 중요하죠. 다만 노래를 또 듣고 싶게 하려면 가사가 정말 중요하다고 봐요.”

영재의 솔직 담백한 인터뷰와 색다른 분위기의 패션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0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사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2
    올웨이즈 어거스트
  • 3
    제주를 품은 숙소 세 곳
  • 4
    READY PLAYER ONE
  • 5
    NEW SEASON

RELATED STORIES

  • INTERVIEW

    보여줄게

    새로운 나를 위한 위대한 도전, ‘트루헬스 마스터 챌린지 시즌 10’의 우승자들이 완전히 달라지고 훨씬 더 예뻐진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 INTERVIEW

    NEW SEASON

    다솜은 지난 여름이 유독 아름다운 기억으로 남았다고 했다.

  • INTERVIEW

    우희의 순간

    천우희는 순간들을 기록한다. 용감해지기 위한 작은 노력이라며, 이제는 낯선 곳이 두렵지 않다고 덤덤히 읊조렸다.

  • INTERVIEW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방향을 잃었다고 느껴질 때면 뒤를 돌아본다. 우리는 얼마나 변했던가. 이종석은 2년이 조금 넘는 시간을 보내고 돌아왔다. 자주 웃고, 여유가 느껴졌다. 벌써 <마녀2>와 <데시벨> 두 편의 영화 촬영을 마쳤고, 드라마 <빅마우스>의 촬영을 시작했다.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INTERVIEW

    READY PLAYER ONE

    영재는 무언가에 빠지면 끝장을 보는 성격이다. 그는 곧 발매될 솔로 데뷔 앨범 작업에 몰두하고 있고, 아직 보여준 적 없는 자신의 매력을 듬뿍 담을 예정이다.

MORE FROM ARENA

  • FEATURE

    자연에서 답을 찾는 런던 시민

    2020년 내가 사는 도시에선 무엇이 유행할까. 베를린, 파리, 런던, 샌프란시스코, 뉴욕, 방콕에 사는 사람들에게 물었다.

  • FEATURE

    빌런에서 레전드로

    데드맨은 영혼이 없으니 맞아도 괴로워하지 않았다. 필살기를 당해도 좀비처럼 깨어나 영웅을 굴복시켰다. 침대에서 레슬링을 연마하던 우리는 정의가 무너졌다며 좌절했다. 우리는 정의가 무엇인지 몰랐지만, 어떻게 생긴 건진 알았다. 근육질의 밝고 쾌활한 아저씨다. 정의란 강하고, 절대적이며, 악당은 비열하고 오만한 것임을 프로레슬링을 보며 체득했다. 오컬트 캐릭터는 이해할 수 없었지만, 여느 안티테제가 그렇듯 관중을, 아이들을 매혹시켰다. 그런 언더테이커가 지난 11월 20일 은퇴했다. 빌런에서 레전드가 된 그의 커리어를 짚는다.

  • FASHION

    TENDER SHIRTS

    습자지만큼 얇은 것부터 움직이는 대로 일렁이는 오묘한 소재의 셔츠 7벌.

  • LIFE

    배송, 배달 전쟁의 서막

    네이버가 드디어 일을 냈다. ‘치열한 배송 전쟁에 뛰어 들었다’ 라고 하면 될까? 한마디로 엄청난 전쟁이 벌어질 판이다. 그 참에, 한 번씩 다 써보고 솔직한 심정을 남긴다.

  • REPORTS

    서울 시티 파머

    미세 먼지로 더욱 삭막해진 서울을 푸르게 바꿔놓을, 파릇한 시티 파머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