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드라마 <빅마우스>로 복귀! 이종석, 화보 미리보기

이종석, <빅마우스> “도전할만한 가치가 있어”

UpdatedOn September 24, 2021

3 / 10

 


배우 이종석의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프라다 앰버서더로서 2021 F/W 컬렉션과 함께 한 이번 화보의 주제는 현실과 왜곡, 변형과 반복에 의한 현실과 비현실의 혼재된 장면들이다. 이종석은 디지털 효과로 왜곡된 배경에 서서 현실과 가상공간 사이에 닿아있는 모습을 연출했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종석은 촬영을 마친 영화 <마녀2>와 <데시벨>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마녀2>는 악역 아닌 악역 같은 캐릭터라 재미있는 역할이에요. <데시벨>은 시나리오들을 봤는데 술술 읽히더라고요. 이 역할 되게 도전해볼 만한 가치가 있겠다 싶어서 출연하게 됐죠.”

이어서 드라마 <빅마우스>를 복귀작으로 선택한 이유도 공개했다. “나이대가 조금 있는 역할이에요. 결혼했다는 설정이기도 하고요. 제가 맡으면 도전하는 모양새라 스트레스받고 잘해야겠다는 강박에 시달릴 것 같지만, 그럴 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했어요. 재밌을 것 같았고, 새롭겠다 싶었죠.”라고 말하며 배우로서의 변화와 즐거움을 밝혔다.

이종석의 인터뷰와 화보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10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사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불가살>의 김우석
  • 2
    제주를 품은 숙소 세 곳
  • 3
    시승 논객
  • 4
    호랑이 기운
  • 5
    AFTERGLOW

RELATED STORIES

  • INTERVIEW

    현존한다는 것

    니콜라스 홀트는 순간을 즐기기 위해선 현실에 존재해야 한다고 말했다.

  • INTERVIEW

    현실 밖의 아티스트

    AR 기술과 미술의 만남은 낯설지 않다. 디지털 아트 시대에 AR 기술을 영리하게 활용하고 있는 아티스트들을 만났다.

  • INTERVIEW

    거장들의 신년 계획

    노만 포스터, 그레그 파스콰렐리 등 건축계 거장들의 2022년, 기대해도 좋다.

  • INTERVIEW

    고수는 자유롭고

    과거에는 산에 올랐다고 한다. 머릿속의 잔상이 사라질 때까지 산에서 며칠씩 지낸 날도 있었다고 한다. 고수는 그가 다닌 산들을 닮았다. 맑고 깊다.

  • INTERVIEW

    이런 게 김지훈

    긴 머리를 고수한 지 2년. 김지훈은 변했다. 맹렬한 기세로 달려가는 김지훈은 더 이상 안방극장계 황태자가 아니다.

MORE FROM ARENA

  • WATCH

    THE TIME IS RIPE

    농염한 색으로 채워진 시간들.

  • FASHION

    SKY FALL

    환상적인 하늘과 맞닿은 프라다의 가을.

  • REPORTS

    그대 나를 보면

    오랜만에 두근거리는 가슴을 가까스로 달랬다. 이문세라는 이름만으로 심장이 뛰었다. 청소년 시절부터 지금껏 나를 사로잡은 단 한 사람의 한국 가수. 나뿐만 아니라 수많은 소녀들을 설레게 했던 아티스트. 그런 그를 만나러 가는 발걸음에 절로 콧노래가 흘러나왔다. 이문세와 나눈 세월, 인생, 사랑에 대한 응답하라 2017.

  • VIDEO

    TISSOT X 성훈

  • AGENDA

    NYC Trainer

    뉴욕에서 맹활약 중인 모델 김도진이 영상을 보내왔다. 군살이라곤 찾아볼 수 없는 탄탄한 몸매를 지닌 그가 센트럴파크를 배경으로 본격 봄맞이 야외 체력 단련을 제안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