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오메가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스몰 세컨즈' 컬렉션

VERY BEST

해안의 매력을 담고 있으면서, 도시와도 완벽하게 어울리는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스몰 세컨즈’ 컬렉션.

UpdatedOn August 30, 2021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53-464565-sample.jpg

(위부터) 최고급 보트의 나무 데크를 연상시키는 가로 형태의 ‘티크’ 패턴 다이얼이 고급스러우며 6시 방향의 스몰 세컨즈 서브 다이얼로 더욱 완성도를 높인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코-엑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스몰 세컨즈 41MM’. 은은한 태양광 패턴의 그린 다이얼과 범선 선체 모양을 닮은 인덱스가 매력적인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코-엑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스몰 세컨즈 41MM’.

스위스 럭셔리 워치 메이커 ‘오메가’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가 몇 가지 있다. 올림픽 공식 타임키퍼라는 것과 인류와 함께 달에 첫발을 내디딘 손목시계라는 점, 그리고 영화 <007> 시리즈의 주인공 제임스 본드의 손목을 장식하면서 얻게 된 ‘007 시계’라는 별칭 등이다. 그리고 또 하나. 모두가 알고 있듯, 오메가는 다이버 시계의 명가(名家)이기도 하다.
다이버 시계는 고도의 기술력을 필요로 한다. 아주 오래전부터 방수 시계를 만들기 위해 노력해왔지만, 물이 들어가지 않는 케이스를 만든다는 건 생각만큼 쉽지 않은 일이었다. 때문에 다이버 시계는 고작 70여 년 전인 1950년대에 들어서야 비로소 상용화되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보다 훨씬 앞선 1932년에 오메가는 바다라는 뜻의 손목시계 ‘마린’을 발표한 바 있다. 손목시계 역사상 최초로 전문 다이버를 위해 제작된 시계였다. 이후 오메가는 다양한 형태와 디자인을 갖춘 다이버 시계를 선보였다. 그중에서도 ‘씨마스터’는 가장 유명한 다이버 워치 컬렉션으로, 오메가는 1957년부터 다양한 버전의 씨마스터 라인을 선보이고 있다. ‘아쿠아 테라’는 씨마스터 컬렉션 중에서 드레시한 성격을 담당한다. 도시에서도 잘 어울리면서 해안의 매력을 담은 궁극적인 라이프스타일 시계로 손꼽힌다. 다시 말해 격식 있는 자리는 물론 데일리 워치로도 손색이 없다. 이런 이유로 아쿠아 테라는 수년째 오메가의 베스트셀러에 이름을 올리고 있는 것은 물론, 예물시계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53-464566-sample.jpg

(위부터) 영롱한 블루 다이얼과 18캐럿 세드나™ 골드 및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 블루 스트럭처드 러버 스트랩이 남성적인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코-엑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스몰 세컨즈 41MM’. 18캐럿 세드나™ 골드 케이스 및 브레이슬릿이 고급스러우며, 슈퍼 루미노바를 채운 18캐럿 세드나™ 골드 핸즈와 인덱스가 독보적 우아함을 선사하는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150M 코-엑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스몰 세컨즈 41MM’.

얼마 전 오메가는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에 스몰 세컨즈 서브 다이얼 기능을 장착한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스몰 세컨즈’ 컬렉션을 새롭게 선보였다. 이름처럼 6시 방향에 스몰 세컨즈 서브 다이얼을 더해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새롭게 적용된, 은은한 투 톤 컬러의 다이얼은 아름답고, 범선 선체 모양을 닮은 인덱스는 우아하다. 또한 케이스 백의 ‘웨이브-에지 디자인’이 매력을 더한다.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스몰 세컨즈가 더욱 특별한 것은 선택의 폭이 정말 넓다는 점이다. 열 개의 38mm 라인과 아홉 개의 41mm 라인으로 출시했는데, 그중에는 수트는 물론 턱시도와도 조화로운 18캐럿 세드나™ 골드 소재에 다이아몬드 세팅으로 마무리된 서브 다이얼링을 장착한 모델도 있다. 특히 남자들이 좋아할 만한 케이스 지름 41mm의 시계는 스테인리스 스틸 버전과 18캐럿 세드나™ 골드가 포함된 스테인리스 스틸 에디션으로 선보이며, 브레이슬릿 또는 일체형 러버 스트랩을 매치했다.
아름다운 디자인뿐 아니라 스위스 업계 최고 수준의 정확성과 항자성, 성능을 대변하는 마스터 크로노미터 인증 또한 갖추고 있음은 물론이고, 5년의 보증기간도 자랑이다.
새로운 계절을 맞아 시계 구입을 고려 중이라면, 구매 리스트 맨 위에 올려두고 고민해보길.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가 오메가 베스트셀러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데에는 다 그만한 이유가 있다.

문의 02-3467-8632(현대백화점 무역센터점 오메가 부티크)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승률
PHOTOGRAPHY 박원태
COOPERATION 오메가

2021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숙면을 위한 아이템
  • 2
    <불가살>의 김우석
  • 3
    COFFEE TRIP
  • 4
    LAZY SATURDAY
  • 5
    배우 차학연, 신비로운 무드의 화보와 솔직한 인터뷰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WATCH

    AFTERGLOW

    해가 져도 형형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골드 그리고 야광 시계.

  • WATCH

    요즘 시계 콜라보

    손목이 즐거워질 협업 3

  • WATCH

    파샤 워치를 향한 찬사

    시간을 초월한 시계의 전설, 까르띠에 파샤 워치. 남녀 불문하고 성공하는 이들의 아이코닉한 워치로서 위상을 공고히 한 이 시계를 찬양한다.

  • WATCH

    최초라 불리는 시계들

    최초라 일컬어지는 시계들.

  • WATCH

    BLACK IMPACT

    새카만 겨울밤을 닮은 올 블랙 워치 6.

MORE FROM ARENA

  • FASHION

    알렉산더 맥퀸의 스니커즈

    알렉산더 맥퀸의 간결하고 인상적인 스니커즈.

  • WATCH

    늦어도 크리스마스까지는

    올해가 가기 전 꼭 갖고 싶은, IWC 샤프하우젠의 포르투기저 퍼페추얼 캘린더.

  • FASHION

    OLDIES BUT GOODIES

    어떤 시절을 공유하는 가장 보통의 셔츠들.

  • FASHION

    King of Street

    오프화이트의 디자이너 버질 아블로(Virgil Abloh)가 분더샵과 팝업 스토어를 오픈하면서 한국을 방문했다. 스트리트 문화의 권위자라는 그가 팬들을 잠시 뒤로하고 〈아레나〉 카메라 앞에 섰다.

  • REPORTS

    아카데미의 의중

    다시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린다. 이젠 거의 90년 역사를 자랑한다. 그 세월 속에서 아카데미는 자연스레 할리우드를 반영한다. 때론 진취적이지만, 대체로 보수적으로. 그 사이 안팎에서 여러 목소리가 섞였다. 그 흐름 속에 할리우드의 한 단면이 녹아 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