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2021 F/W PREVIEW

가을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준비한 루이 비통과 지방시의 2021 F/W 프레젠테이션.

UpdatedOn August 03, 2021

LOUIS VUITTON

인종, 성별, 세대 간의 갈등 등 대중의 무의식적인 편견과 선입견을 패션으로 변화시키기 위한 버질 아블로의 철학을 담은 2021 F/W 컬렉션. 예를 들어 그의 부모님의 고향인 가나의 전통 직물 켄테를 스코틀랜드 전통 타탄 무늬로 활용하는 등 인종 사이 관습의 전환을 이끈 점이다. 재활용 폴리에스테르로 만든 키폴과 스니커즈, 양모 소재를 사용한 펠트 라인은 환경을 염두에 두는 버질의 마음에서 비롯된 제품. 한편 프레젠테이션이 진행된 성수동 템포러리 레지던시 매장에는 앞에 언급한 아이템 외에 새롭게 선보이는 사이클론 선글라스와 메탈릭한 토트백, 그리고 LV 신문과 LV 커피컵도 구비되었다.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725-461859-sample.jpg

GIVENCHY

기념비와 음악 사이라는 테마로 준비한 지방시의 프레젠테이션은 쇼가 펼쳐졌던 공간과 유사한 성수동의 모던한 스튜디오에서 진행됐다. 비록 쇼에서처럼 바닥에 물이 채워지진 않았지만, 혼란과 변화 사이의 불온함을 표현한 뮤지션 로버트 후드의 테크노 사운드적인 공명은 그대로 이식됐다. 이번 시즌 컬렉션을 간략히 살펴보자면, 지방시 꾸뛰르의 테일러링과, 매튜 윌리엄스의 장점인 하이엔드 스트리트 감성과 스타일링, 굵직한 하드웨어를 자랑하는 액세서리가 여전히 강세를 이뤘는데 그중 주목할 아이템은 발라클라바였다. 지난 일 년간 우리가 느껴온 고립과 분리감을 계절에 반영해 표현한 키 아이템이었다고. 여기에 한층 굽이 과감해진 마시멜로 슈즈, 손을 꽁꽁 감싸는 털장갑 역시 현시대의 위기에서 단절하고 싶은 매튜의 마음을 대변하는 요소인 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김성지

2021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온도를 높여줄 머플러 4
  • 2
    Newest Hamilton
  • 3
    이종석의 새로운 출발
  • 4
    이 계절의 아우터 8
  • 5
    안효섭다운 연기

RELATED STORIES

  • FASHION

    Face to Face

    귀여운 얼굴이 반갑게 마중하는 각양각색의 캐릭터 니트를 모았다.

  • FASHION

    Merry, Christmas!

    작고 소담한 트리를 오너먼트처럼 귀엽고 반짝이는 것들로 장식하는 크리스마스의 호사.

  • FASHION

    Welcome to Genderless

    2023 S/S 여성 컬렉션에서 보여준 남성복의 변화무쌍한 면모.

  • FASHION

    코오롱스포츠, LTEKS ‘edition 04’ 컬렉션 공개

    고어텍스를 중심으로 하이엔드 소재의 진수를 제안한다.

  • FASHION

    12월의 선물 리스트

    따스한 마음을 전하는 12월을 위한 고귀한 선물 리스트.

MORE FROM ARENA

  • AGENDA

    서울시 루프톱 바 12

    여름이 되자 지붕이 열렸다. 서울을 누벼 근사한 루프톱 바 열두 곳을 찾았다.

  • INTERVIEW

    한채아의 다음

    한채아가 달라졌다고 말했다. 생각이, 감정이 특히 그렇다. 스스로 기대될 만큼 설레는 변화라고 했다. 그렇게 한채아는 다음을 이야기하고 있다.

  • FASHION

    #LOL

    엉뚱함 속 우아함, 웃음 뒤에 영감이 남는 패션 LOL(Laughing Out Loud).

  • AGENDA

    소리와 이미지의 섬

    <아일랜드(Island)>는 판화가 최경주, 트럼페터 이동열이 함께 만든 아티스트 북이다. 서울과 헬싱키 그리고 탈린에 이르기까지 물리적인 시차를 두고 이미지와 소리를 오래도록 엮었다.

  • FASHION

    읽는 맛

    보는 것을 넘어 읽는 재미가 넘치는 네 가지 인덱스 디자인.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