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THE BIG PILOT

항공 시계의 아이콘, IWC 빅 파일럿 워치 43

UpdatedOn July 21, 2021

/upload/arena/article/202107/thumb/48605-460379-sample.jpg

빅 파일럿 워치 43 1천70만원 IWC 제품.

항공 시계를 얘기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IWC ‘빅 파일럿 워치’ 다. 한마디로 ‘BIG’. 대담한 아라비아 숫자 인덱스는 한눈에 봐도 쉽게 읽힌다. 파일럿 시계의 핵심은 뭐니 뭐니 해도 높은 가독성에 있으니까. 12시 방향 삼각 모양의 인덱스는 급박한 상황에도 정확한 시간 측정을 가능하게 하며, 3시 방향의 큼직한 크라운은 장갑을 낀 채로도 시간을 간편하게 조작할 수 있다. 형태는 기능을 따른다는 말처럼 간결한 디자인 속 실용적인 요소를 다이얼 안에 가득 담아냈다. 블랙 다이얼과 완벽한 합을 이룬 다크 브라운 카프스킨 스트랩을 적용한 점 또한 탁월한 선택이다.

/upload/arena/article/202107/thumb/48605-460378-sample.jpg

빅 파일럿 워치 43 1천2백만원 IWC 제품.

‘빅 파일럿 워치 43’은 대담함이 상징적인 모델이다. 조종석 계기판을 연상시키는 디자인과 원뿔 모양의 오버사이즈 크라운은 1940년대 군사 관측용 시계에서 영감을 받았다. 정통성은 살리고 심미적인 요소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 지름 43mm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는 손목 위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내고 브랜드의 시그너처 블루 다이얼과 로듐 도금 핸즈, 미세 조정 시스템이 장착된 브레이슬릿을 통해 한 몸처럼 편안한 착용감을 제공한다. 시계를 슬쩍 돌리면 사파이어 글라스 케이스백을 통해 자체 제작 무브먼트 ‘82100 칼리버’의 역동적인 움직임을 감상할 수 있다.

/upload/arena/article/202107/thumb/48605-460377-sample.jpg

빅 파일럿 워치 43 1천70만원 IWC 제품.

시원한 창공을 연상시키는 블루 다이얼이 인상적이다. 한눈에 들어오는 화이트 인덱스는 다이얼과 대비를 이뤄 높은 가독성을 확보했다. 볼드한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와 크라운은 직관적인 디자인으로 조작이 간편하다. 4개의 리벳 디테일로 더욱 스포티해진 블루 카프스킨 스트랩은 새롭게 적용한 퀵 체인지 시스템으로 손쉬운 교체가 가능하다. 이제 스크래치에 예민한 사람도 스타일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자체 제작 무브먼트 ‘82100 칼리버’를 탑재해 60시간의 넉넉한 파워리저브도 갖췄다. 3일간 착용하지 않고 두어도 끄떡없다는 얘기다.

/upload/arena/article/202107/thumb/48605-460376-sample.jpg

(왼쪽부터) 빅 파일럿 워치 43 블루 카프스킨 스트랩 1천70만원·빅 파일럿 워치 43 스틸 브레이슬릿 1천2백만원 모두 IWC 제품.

‘빅 파일럿 워치’만큼 항공 시계의 매력을 제대로 드러낸 모델은 지금까지 없었다. 이유는 간단한다. 간결하고 정교하게 만들었다. 항공 시계의 황금기라 할 수 있는 1940 년대 모델의 원형을 현대적으로 재현해냈다. 한눈에 들어오는 아라비아 숫자 인덱스, 원뿔 모양의 크라운, 선명한 블루 다이얼은 높은 가독성과 함께 강인한 이미지를 전달한다. 특히 이지 체인지 시스템으로 다양한 스트랩을 취향에 따라 쉽고 간편하게 교체할 수 있다. 100m 방수 기능을 갖춘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 뒷면은 사파이어 글라스 케이스백을 적용해 무브먼트의 움직임을 천천히 살펴볼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PHOTOGRAPHY 박원태

2021년 07월호

MOST POPULAR

  • 1
    A NEW LIFE
  • 2
    시대가 원하는 옷
  • 3
    SOMEWHERE, SOMEONE
  • 4
    제임스 건의 도발적인 유머에 접속하기
  • 5
    올 가을엔 골프 칠 거야

RELATED STORIES

  • WATCH

    슬기로운 시계 생활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할 시계 편집매장 세 곳.

  • WATCH

    커피와 시계

    커피 한잔 할래요?

  • WATCH

    VERY BEST

    해안의 매력을 담고 있으면서, 도시와도 완벽하게 어울리는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스몰 세컨즈’ 컬렉션.

  • WATCH

    THE TIME KEEPER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2020 도쿄 올림픽이 막을 내렸다. 오메가는 이번 올림픽 역시 공식 타임키퍼로서의 역할을 훌륭히 소화하며 환희의 순간을 함께했다. 이번 여름 올림픽과 함께한 오메가의 활약상.

  • WATCH

    책과 여름시계

    형형색색 채집된 풍경에 얹어놓은 여름의 시간.

MORE FROM ARENA

  • WATCH

    LIVE ON MIDO

    미도의 앰버서더 배우 김수현에 빠져든 시간. 새로운 ‘오션스타 600 크로노미터’.

  • CAR

    하이엔드와 하이엔드

    롤스로이스모터카가 보베 1822와 협업한 보트 테일 타임피스를 공개했다.

  • REPORTS

    이유 있는 음악

    요즘 제일 잘나가는 뮤지션 딘은 ‘이유 있는 음악’을 하고 싶다고 말한다. 그 이유를 들어봤다.

  • LIFE

    어른의 팬시 용품

    책상은 침대보다 오랜 시간 머무는 자리다. 그 위에 올린 팬시 용품은 그 사람의 취향과 안목을 그대로 보여준다.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운디드(Rounded)에서 당신의 취향을 돋보이게 할 팬시 용품들을 골랐다.

  • LIFE

    발리에서 찾은 진짜 휴식

    발리 알릴라 스미냑(Alila Seminyak)에는 건강한 에너지가 가득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