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ILM MORE+

티록과 함께하는 온앤오프

UpdatedOn July 05, 2021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아름
VIDEOGRAPHER 송재호, 신태석, 최제익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따뜻한 연말을 맞이하는 홀리데이 캠페인
  • 2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 3
    가장 이상적인 워케이션
  • 4
    잘생기고 넉넉한
  • 5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RELATED STORIES

  • FILM

    제 17회 2022 A-Awards

  • FILM

    휠라 X 지코

  • FILM

    2022 A-Awards #이병헌

  • FILM

    2022 A-Awards #주종혁

  • FILM

    2022 A-Awards #엄지원

MORE FROM ARENA

  • REPORTS

    Young & Only

    더 젊어지고 더 일상적인 소소한 아웃도어 아이템들.

  • FEATURE

    크래프트와 공예의 입지는 어떻게 달라질까?

    공예에 트렌드라는 단어가 결합된 페어가 뜨거운 관심 속에 열리고, 손으로 만든 삶의 도구들이 다시금 주목받기 시작한다. 2019년, 크래프트와 공예 신의 부흥은 지속될까?

  • CAR

    시승논객

    볼보 XC60에 대한 두 기자의 상반된 의견.

  • INTERVIEW

    한준희의 질문

    넷플릭스 드라마 는 군대에 관한 따끔한 질문을 던졌다. 그렇게 우리는 반응했고, 논쟁이 이어졌으며, 긍정적 반응과 변화의 조짐이 보이기 시작했다. 그와 별개로 한준희 감독은 태풍의 눈처럼 담담했다. 자신의 차기작에 담을, 새로운 질문에 대해 골몰할 뿐이다.

  • INTERVIEW

    쿤디판다의 하고 싶은 말

    쿤디판다는 ‘사람들이 자신을 무서워했으면 좋겠다’고 말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