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TENSION UP!

물놀이부터, 여행, 데일리 룩과의 스타일링이 가능한 디스커버리 썸머 아이템

UpdatedOn June 10, 2021

3 / 10

 

1. 텐션 쪼리

디스커버리의 일상과 아웃도어를 서포트하는 편안한 키높이 썸머 슈즈다. 키높이 기능과 더불어 가벼운 쿠셔닝까지 겸비한 만능 썸머 슈즈로 일상은 물론, 야외 활동 시에도 편안하게 신을 수 있다. 자체 개발한 DX 폼이 적용돼 장시간 착용해도 편안한 착용감을 선사한다. 컬러는 블랙, 라이트베이지, 카키가 있다.

3 / 10

 

2. 텐션 슬라이드

디스커버리 텐션 쪼리가 있다면 텐션 슬라이드도 있다. 4cm의 키높이로 여름에도 스타일리쉬한 슬라이드다. 인체공학적인 디자인 설계로 오래 걸어도 편안한 슬라이드다. 쪼리가 신기 불편하다면 슬라이드를 추천한다. 컬러는 텐션 쪼리와 동일하게 블랙, 라이트베이지, 카키가 있다.

3 / 10

 

3. 버킷 디워커 V2 COOL

한여름에도 시원하게 신을 수 있는 초경량 썸머 어글리 슈즈로 여행 및 가벼운 산행까지 가능한 트레블 워킹화다. 에어 모멘트 메쉬를 적용하여 여름에도 쾌적하게 착용이 가능하다. 2중 경도 EVA로 뒤꿈치 충격을 흡수해 주고, 아치를 잡아주어 안정적이고 편안하다. 5cm의 키높이와 오버사이즈 아웃솔로 청키한 매력이 돋보이는 슈즈다. 컬러는 민트, 스킨베이지, 브라운, 다크브라운, 라이트핑크 총 5가지다.

이번 여름 시원하고 스타일리쉬한 디스커버리 썸머 아이템은 아레나 공식 인스타그램아레나 공식 유튜브에서 만나볼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방콕 추천 호텔 4
  • 2
    2023 S/S 패션위크 리뷰 #1
  • 3
    로브를 닮은 코트들
  • 4
    의외의 도시로 떠나는 1박 2일
  • 5
    <환혼>의 황민현

RELATED STORIES

  • FASHION

    새롭게 공개된 F/W 캠페인

    세계적인 스타들이 함께한 뉴 캠페인.

  • FASHION

    BOTTEGA VENETA SUMMER 2023

    보테가 베네타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마티유 블라지(Matthieu Blazy)의 한층 진화된 두 번째 컬렉션, 'SUMMER 2023' 쇼 공개

  • FASHION

    New Sensation

    신비롭고 몽환적인 파티 현장, 그 속에 흘러넘치는 새로운 보테가 베네타식 감각적 아름다움.

  • FASHION

    노상현과 브루넬로 쿠치넬리가 만들어낸 우아한 시간

    브루넬로 쿠치넬리의 데일리 럭셔리를 자신만의 매력으로 소화한 노상현의 면면.

  • FASHION

    낯선 실루엣의 코트들

    난데없이 비가 쏟아지던 날, 막다른 길에서 마주한 낯선 실루엣.

MORE FROM ARENA

  • INTERVIEW

    차준환은 자유롭고

    사람들의 마음을 치유하는 피겨 스케이터가 되고 싶다는 차준환. 빙상 위에서 그리는 그의 선은 자유롭다.

  • SPACE

    이탈리아 건축가가 설계한 오두막 Mountain Refugee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 REPORTS

    사는 대로 사는 남자

    황찬성은 요즘, 내일보다 오늘을 생각하며 하루하루 즐겁게 산다. 별일 없이 살다 보니, 별일이 생기고 있다.

  • SPACE

    NEW MARK

    잠시 멈춘 세상에 활력을 불어 넣어 줄, 각 도시를 빼닮은 뉴 숍 3.

  • INTERVIEW

    뽕이란 무엇인가

    약 7년간 ‘뽕짝’이라는 장르를 연구해온 250의 <뽕> 앨범이 완성을 앞두고 있다. 250은 알고 보면 뽕짝은 슬픈 음악이라고 말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