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C.P. COMPANY X PATTA COLLABORATION

C.P. Company 50주년 컬렉션으로 세 번째 챕터 공개.

UpdatedOn May 22, 2021

C.P. Company는 50주년 컬렉션의 세 번째 챕터로 네덜란드 브랜드 Patta와의 새로운 콜라보레이션 아이템들을 선보였다. 이번 컬렉션은 2019년 성공적으로 진행됐던 Patta와의 캡슐 컬렉션을 재현해 냈다고 한다.

가먼트 다잉 기술과 기능성 소재의 전문가인 C.P. Company와 스트리트 문화와 패션에 끊임없는 분석을 이어오는 Patta의 콜라보레이션은 스트릿웨어의 형태에 스포츠웨어의 기능을 담아낸 실용적이고 시각적으로도 매력적인 캡슐컬렉션을 만들었다.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양쪽 모두에게 서로에 대한 완전한 존중을 바탕으로 한 완벽에 가까운 디자인 프로세스를 거쳤다. 프로세스를 거쳐오며 C.P. Company와 Patta는 두 기업 모두가 좋은 결과를 얻고 기존의 의류와 액세서리를 한 층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을 만한 새로운 방법을 찾고 있었다. 이에 따라 두 브랜드가 지향하는 스타일은 다르지만 동등한 위치에 놓인 파트너 사이의 진정한 콜라보레이션이 완성됐다.

3 / 10

 

C.P. Company는 “스트리트 문화는 스포츠웨어와 매우 밀접한 관계에 있다”고 판단하기에 이번 컬렉션은 양쪽 모두에게 완벽한 콜라보레이션이 될 수 있었다. 이것이 C.P. Company의 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두 브랜드가 다시 한번 뭉치게 된 이유이자 “스포츠웨어의 창시자”로서 입지를 굳힌 C.P. Company의 선도적인 디자인 정신이 돋보였다.

Patta의 아이코닉한 트랙수트에 C.P. Company의 시그니처인 밀레 고글 재킷의 상징적인 포켓 디자인을 사용하여 새로운 캡슐 컬렉션을 탄생시켰다. C.P. Company와 Patta의 콜라보레이션 컬렉션은 2개의 C.P. Company 스토어 및 3개의 COEVO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다.

About C.P. Company

1971년, 어반 스포츠웨어(urban sportswear)의 대부로 알려진 볼로냐 출신의 젊은 그래픽 디자이너 마시모 오스티(Massimo Osti)는 스크린 프린트 티셔츠로 유명한 체스터 페리(Chester Perry) 브랜드를 설립하였다. 1978년 그는 브랜드명을 C.P. Company로 변경하였고, 보다 담백하고 성숙한 이 이름은 스포츠웨어 역사상 가장 창의적이고 폭발적인 영향력을 지닌 브랜드 중 하나의 출발점이 되었다.

지난 수십 년 동안 C.P. Company는 브랜드가 1970년대 중반에 최초로 개발한 기술인 가먼트 다잉(garment dyeing)을 사용하여 진보된 직물 연구와 혁신을 빈티지 밀리터리, 워크 웨어, 스포츠웨어의 기능성과 결합하여 하이브리드 스타일을 지속적으로 개척해왔다. 기능성 남성복과 혁신적인 이탈리아 원단 기술의 혼합은 C.P. Company의 기원이 되었고 지금도 여전히 C.P. Company의 라벨을 부착한 모든 옷의 기본이 되고 있다.

판매처 정보
더 현대 서울 2층 C.P. COMPANY 스토어 02-3277-0241
롯데백화점 에비뉴엘 월드타워점 4층 C.P. COMPANY 스토어 02-3213-2441
신세계 백화점 강남점 6층 COEVO 스토어 02-3479-1525
스타필드 하남 2층 COEVO 스토어 031-8072-8395
신세계 백화점 센텀시티점 5층 COEVO 스토어 051-745-2854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아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구겨지는 멋
  • 2
    온앤오프의 두 리더
  • 3
    웻보이는 실연 중
  • 4
    11월의 전시
  • 5
    선호의 두식

RELATED STORIES

  • FASHION

    천재적 컬렉션

    하이스노바이어티의 설립자이자 CEO인 데이비드 피셔가 큐레이션하고 디자인한 몽클레르 하우스 오브 지니어스가 독점적이고 제한된 협업과 재창조된 제품을 선보인다.

  • FASHION

    CHASING RAINBOWS

    쓸쓸한 오후의 숲, 정처 없이 떠도는 보헤미안.

  • FASHION

    GEEK IN THE PINK

    선명했다가도 오묘해지는 색다른 핑크색을 입은 기분.

  • FASHION

    TOO WIDE TOO THIN

    루스한 볼륨, 매끈한 실루엣의 극적인 매치업.

  • FASHION

    THE GREEN MAZE

    보테가 베네타가 표현하는 동시대적인 미로.

MORE FROM ARENA

  • REPORTS

    누가 뭐래도 윤시윤

    서른하나 윤시윤의 꿈은 여전히, 희망의 아이콘이 되는 것이다.

  • SPACE

    젊은 골퍼들의 'FLEX'

    골프도 즐기고 호화스러운 리조트에서 휴식까지. 요즘 젊은 골퍼들은 이런 곳에서 논다.

  • VIDEO

    2020 A-Awards #태민

  • REPORTS

    시선들

    사진은 사회를 들여다보는 만화경이다. 활자가 없는 사회학이다. 그리하여 우리는 사진으로 사유하고, 철학할 수 있다. 지금 펼쳐보고 싶은, 현실을 포착하는 다큐적 서사가 넉넉히 밴 사진집을 골랐다. 말없이 배운다.

  • REPORTS

    Welcome Back

    오니츠카타이거의 상징적인 타이거 스트라이프가 50주년을 맞았다. 전설적인 운동화 ‘멕시코 델리게이션’도 예전 모습 그대로 출시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