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숲 속의 작은 집

기둥 하나에 의지해 떠 있는 오두막 Niliaitta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UpdatedOn April 17, 2021

/upload/arena/article/202104/thumb/47780-449650-sample.jpg

Niliaitta
Studio Puisto


닐리아이타는 핀란드에서 활동하는 건축 스튜디오 ‘스튜디오 푸이스토(STUDIO PUISTO)’가 만든 오두막이다. 박공지붕 오두막이 기둥 하나에 의지해 지상에서 떠 있는 모양새다. 건축물을 지상과 분리하는 것은 지면에서 일어나는 일상의 근심으로부터 멀어지라는 것을 의미한다. 자연 깊숙한 곳으로 들어가 쉬라는 뜻이다. 오두막 뒤쪽 계단을 이용해 실내로 들어갈 수 있다. 모듈식 구조의 목조 건축이며, 태양열 패널로 전기를 만든다. 크기는 30㎡다. 10평 남짓한 공간에 화장실, 샤워실, 미니 주방과 침실이 있다. 생활에 필수적인 기능은 모두 갖췄다. 수도관과 발전기를 비롯한 기능들은 건물 아래 위치한다. 닐리아이타는 도전적인 구조지만 일반적인 생활이 가능한 거주 공간이 되도록 다양한 기술들을 적용했다. 숲에 머물며 자연을 감각으로 체험하는 것. 동시에 야생 동물, 환경에 영향을 끼치지 않는 것. 두 가지 목적을 바탕으로 만들었다. 닐리아이타에서는 자연을 풍족하게 즐기지만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다. 스튜디오 푸이스토는 작은 집은 단순하고, 최소한의 기능만 갖춰야 한다고 말한다. 그들은 작은 집이 도시인에게 자연에서 잠시 충전할 수 있는 충전재 역할을 한다고 믿는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GUEST EDITOR 정소진

2021년 04월호

MOST POPULAR

  • 1
    Basic is The Best
  • 2
    우리가 결혼하지 않는 이유
  • 3
    솔직하고 담백한 진영
  • 4
    그 밤에 가봐 #뮤추얼 사운드 클럽, 테라스 꾸까
  • 5
    박찬욱 감독과 디테일

RELATED STORIES

  • SPACE

    리듬에 몸을 맡겨 바 10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SPACE

    그 밤에 가봐 #사랑이 뭐길래(Sad Club), 퀸즈 가드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SPACE

    그 밤에 가봐 #뮤추얼 사운드 클럽, 테라스 꾸까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SPACE

    찰랑찰랑

    면으로 승부한다! 무더위에 지친 입맛을 달래줄 서울시 면 가게 4곳.

  • SPACE

    그 밤에 가봐 #기슭, 토끼바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MORE FROM ARENA

  • ARTICLE

    추천사

    각 드러그스토어별 최정예 아이템을 에디터가 직접 고르고 골랐다.

  • FEATURE

    루이지 베를렌디스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 REPORTS

    자유의 맛

    지금 김지석은 그 어느 때보다 유연하고 자유롭다.

  • FILM

    PHILIPS x 정우성

  • ARTICLE

    시기적절한 레이어링

    빛과 바람이 조화로운 계절에 딱 어울릴 재치 있고 신선한 조합.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