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숲 속의 작은 집

조용한 숲에 놓인 기하학적 구조물 A45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UpdatedOn April 16, 2021

/upload/arena/article/202104/thumb/47779-449642-sample.jpg
3 / 10

 

A45
BIG


A45는 다면체다. 삼각형을 이어 붙인 듯한 모양으로 어느 각도에서는 삼각뿔로 보이기도 한다. 조용한 숲에 놓인 기하학적 구조물은 숲을 미래적인 분위기로 탈바꿈시킨다. 삼각 형태의 한쪽 면은 일곱 개의 유리창으로 마감해 외부에서 보면 숲을 반영한 거울 같고, 내부에서는 풍경을 관망하는 창구가 된다. A45는 이름에서처럼 A프레임 캐빈을 발전시킨 것이다. 고전적인 구조를 현대적으로 개선하며 품질까지 향상시켰다. 바닥면은 정사각형이지만 지붕을 45도 비틀었다. 결과적으로 오두막은 4m 높이로 치솟았다. 55㎡의 비교적 큰 오두막이다. 실내는 편안하면서도 모던한 분위기를 자아내기 위해 북유럽식 건축 디자인을 반영했다. 단단한 소나무를 사용했으며 실내는 나무 프레임을 노출해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나무 프레임은 100% 재활용 가능하다. 단열을 위해 벽은 천연 코르크로 제작했다. 코르크 벽 아래 우아한 벽난로가 위치한다. 작고 실용적인 주방과 칼 한센이 디자인한 수공예 가구, 소렌 로즈 스튜디오의 침대 등 실내는 북유럽식 수공예 가구들로 채웠다. 욕실은 삼나무 소재로 제작해 습기에 강하다. 겉은 모던하지만 속은 자연적인 오두막이다.
 

/upload/arena/article/202104/thumb/47779-449643-sample.jpg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GUEST EDITOR 정소진

2021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수트 차려입는 방법
  • 2
    'SPECTRUM' 육준서 화보 미리보기
  • 3
    네 남자의 가방 속 아이템
  • 4
    여자친구 소원과 엄지
  • 5
    백호의 로스트 하이웨이

RELATED STORIES

  • SPACE

    하이브 건너편에 가면

    이 시대의 슈퍼스타 BTS를 품고 있는 ‘하이브 엔터테인먼트’ 신사옥이 신용산에 둥지를 틀었다. 그 동네에서 주목할 만한 커피 삼총사.

  • SPACE

    결정장애 타파, 단일메뉴 맛집 4

    오직 한 가지 메뉴로 식사부터 해장까지 해결한다. 맛은 이미 검증됐으니 가까운 곳부터 가보시길!

  • SPACE

    경주의 봄

    경주의 사계절 중 꼭 하나만 꼽으라면 단연코 봄이다. 아침부터 저녁까지 나들이하듯 방문하기 좋은 경주의 네 곳.

  • SPACE

    퇴근길 와인 한 병

    오늘은 집에서 마시고 싶다. 와인 테이크아웃을 도와줄 보틀 숍 넷.

  • SPACE

    기둥 하나에 의지해 떠 있는 오두막 Niliaitta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MORE FROM ARENA

  • FASHION

    MIDNIGHT BLUE

    해가 저물고 어둑해져서야 깨어나는 밤.

  • WATCH

    론진과 만난 펜트하우스 김소연

    우아한 햇살 아래 맑은 눈빛으로 바라보는 김소연과 마주한 순간.

  • FASHION

    봄날에 어울리는 아이템들

    다채로운 꽃이 만발하는 봄날에 어울리는 아이템들.

  • FEATURE

    공정한 칼날

    혈귀가 되면 강해질 수 있는데. 죽지도 않고. 그럼에도 나약한 인간으로 남아 기술을 정진하는 존재들이 있다. 그런 귀살대의 모습, 공정함을 선택한 친구들로 읽혔다. 시대가 공정하지 못하다고 느껴지는 요즘, 온 힘을 다해 칼날을 휘두르는 귀살대의 칼끝에 가슴이 슬쩍 찔린 것만 같았다. <귀멸의 칼날>로 시대를 반추한다.

  • LIFE

    시술의 시작

    30대에 접어 들고 거울을 볼 때마다 어느새 자리 잡은 미간 주름, 잡티, 다크 서클 등에 흠칫 놀라곤 한다. 얼굴에서 나이가 느껴지는 시기에 접어든 것이다. 시술에 대한 고민이 늘어가던 때 라렌클리닉 한상혁 원장에게 먼저 조언을 구하기로 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