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Editor's Pick

독보적인 맛의 위스키 4

UpdatedOn March 29, 2021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642-447814-sample.jpg

발렌타인 싱글 몰트 글렌버기 18년 32만원대 발렌타인 제품.

THE TIMELESS

발렌타인 위스키의 심장부에서 탄생한 싱글 몰트위스키.

스코틀랜드 스페이사이드에 있는 글렌버기 증류소는 1810년부터 위스키를 만들기 시작했으니 2백 년이 넘은 증류소다. 단단한 역사를 간직한 이곳은 발렌타인 위스키의 핵심이라고 해도 무방하다. 글렌버기 12년, 15년산에 이은 18년 숙성의 싱글 몰트위스키는 그 영롱한 빛처럼 기분을 들뜨게 하는 풍미를 가졌다. 달고 새큼한 오렌지와 블랙커런트의 맛과 잘 익은 사과 향은 18년 숙성으로 더 풍성해지고 오랜 여운을 선사한다. 산뜻하고 달콤한 맛보다는 부드럽고 우디한 맛이 적절히 어우러졌다. 단순하지만 개성 있는 피니시 역시 꽤 긴 편이라 천천히 음미하기에도 충분히 만족스러운 한 잔이 되어줄 위스키.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642-447815-sample.jpg

로얄살루트 21년 몰트 25만9천원대 로얄살루트 제품.

THE FIRST

로얄살루트가 첫 번째 몰트위스키에 담은 독보적인 맛과 향.

로얄살루트 21년 몰트는 ‘브랜드 최초의 몰트위스키’라는 타이틀을 달고 있다. 최초의 것에는 최고의 수식어가 줄줄이 뒤따르듯이 로얄살루트 21년 몰트는 귀하고, 예술적이며, 혁신적이다. 마스터 블렌더 샌디 히슬롭과 세계적인 조향사 바나베 피용의 협업으로 완성한 이 몰트위스키는 21년의 고연산 원액을 블렌딩해 배와 복숭아, 만다린 오렌지, 제비꽃 향이 동시에 퍼지면서도 감미로운 맛이 균형을 이룬 것이 특징. 애프리콧과 바닐라, 바나나 크렘브륄레의 부드럽고 녹진한 맛과 스파이시한 정향나무의 풍미가 다음 잔을 재촉한다. 오랜 숙성이 알코올 특유의 톡 쏘는 향을 거두면서 풍미를 코끝에 오래 머물게 해 상상하는 맛까지 더했다.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642-447816-sample.jpg

아벨라워 16년 24만원대 아벨라워 제품.

THE VARIETY

대체할 수 없는 오묘한 맛과 향을 지닌 아벨라워 16년.

아벨라워 16년은 스페인 셰리 오크통과 아메리칸 버번 오크통에서 독자적으로 숙성한 싱글 몰트 원액을 혼합한 더블 캐스크 방식으로 생산한다. 각각의 장점만을 균형 있게 뽑아내 웅장하고 육중한 보틀 디자인에 걸맞은 풍성한 맛과 향을 자랑한다. 특히, 오크 향을 선호한다면 위스키의 폭넓은 장르를 경험할 수 있을 것. 셰리 오크의 풍부한 과일 향과 달고 자극적인 맛이 있는 아메리칸 버번 오크가 더해져 잔에 술을 따를 때부터 다채로운 풍미가 밀려온다. 신선한 오크 향과 함께 말린 자두와 계피의 매콤한 풍미에 이어 미묘한 단맛이 올라온다. 호불호가 있을 수 있지만 복합적이면서도 깔끔한 맛이라 한 번 맛들이면 한동안 새로운 위스키를 탐구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독특한 매력이 있다.

/upload/arena/article/202103/thumb/47642-447817-sample.jpg

더 글렌리벳 12년 9만9천9백원대 더 글렌리벳 제품.

THE AUTHENTIC

싱글 몰트위스키의 기준을 세운 더 글렌리벳의 색다른 변주

더 글렌리벳 12년은 유럽과 미국산 오크 캐스트에서 더블 오크 방식으로 숙성된다. 한 모금 마시면 톡 쏘는 스파이시함과 더 글렌리벳 특유의 파인애플과 옅은 꽃향기가 입안 가득 퍼진다. 생강과 다크 초콜릿, 계피 맛으로 이어지는 진중함도 매력적이다. 40도의 낮지 않은 도수에도 가벼운 보디감과 독특한 감칠맛 덕분에 마시는 방법에 따라 싱글 몰트 애호가는 물론 입문자까지 누구나 즐기기 좋은 위스키. 상온의 물과 위스키를 1대1 비율로 섞어 마시면 묵직한 맛보다 산뜻한 풍미가 배가되어 화사하고 달콤한 맛을 느낄 수 있고, 향도 한층 짙어진다. 해산물이나 기름진 음식에 곁들여도 기분 좋게 어울린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도현
ASSISTANT 김지현

2021년 04월호

MOST POPULAR

  • 1
    배정남, 클래식과 스포츠의 조화
  • 2
    SHOOTING STAR
  • 3
    슬기로운 시계 생활
  • 4
    올 가을엔 골프 칠 거야
  • 5
    구두의 기품

RELATED STORIES

  • LIFE

    This Month Issue

  • LIFE

    논 알코올 맥주 4

    최근 거센 속도로 인기몰이 중인 논 알코올 맥주. 그중 4종만 골랐다.

  • LIFE

    DAILY OIL LOTION

    건조한 피부와 무거운 사용감 사이의 고민을 단박에 해결한 바이오-오일 바디로션의 새로운 포뮬러.

  • LIFE

    EVERYWHERE I GO

    내가 가는 곳이 곧 스케이트파크가 된다. 순간을 포착한 사진가들과 포착당한 보더들이 자신이 사랑하는 스케이팅 사진을 보내왔다.

  • LIFE

    이 여름이 가기 전, 신상 숙소 4

    언제나 아쉬운 여름을 마지막으로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새로 오픈한 숙소를 모아봤다.

MORE FROM ARENA

  • ARTICLE

    해 뜨는 시간

    가장 정갈하고 편안한 잠옷 차림으로 맞이하는 새해 아침의 눈부신 장면.

  • AGENDA

    내 사랑 못난이

    기타 하나 둘러메고 전 세계를 평정했다. 노래를 듣다 보면 미남처럼 보이는 사랑스런 못난이, 에드 시런 얘기다.

  • DESIGN

    궁극의 향수

    프레시하고 캐주얼한 보테가 베네타의 새로운 향수를 소개한다. 여심을 제대로 공략할 뿌르 옴므 에센스 아로마티크 콜로뉴다.

  • REPORTS

    사진첩 - 박준우

    휴대폰 사진첩에는 한 사람의 생활과 생각이 담기기 마련. 여기 6명의 유명인들이 <아레나>를 위해 자신들의 소박한 사진첩을 공개했다. 가식과 긴장을 걷어내니 그들의 또 다른 면모가 드러났다.

  • VIDEO

    다른 여자 선미

    그녀는 낡고 값싼 디지털카메라의 가치를 발견했고, 과학 다큐멘터리를 보며 밥을 먹고, 정신없는 게 좋지만 정신없는 곳은 싫어한다. 우리가 선미에 대해 몰랐던 것들은 이뿐만이 아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