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CAR MORE+

펜트하우스 이지아와 볼보 S60

우아한 외모 뒤로 강인함을 지닌 이지아가 새로운 세대를 위한 새로운 럭셔리, 볼보 S60을 만났다.

UpdatedOn February 26, 2021

3 / 10

 

  • 러플 디테일의 흰색 재킷 원피스 오프 화이트, 흰색 부티 슈츠 제품.러플 디테일의 흰색 재킷 원피스 오프 화이트, 흰색 부티 슈츠 제품.

 

스웨디시 다이내믹 세단 S60은 적극적인 운전의 재미를 찾는 뉴 제너레이션을 위해 개발된 볼보의 전략 모델이다. 브랜드 역사상 가장 역동적인 실루엣과 스칸디나비안 디자인 언어가 반영된 감성 품질, 그리고 사용자 경험을 통해 새로운 세대를 공략한다.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415-444822-sample.jpg

흰색 재킷·팬츠 모두 매테리얼 by 무이, PVC 오픈토 힐 지안비토 로시 제품.

 

S60에는 새로운 전동화 시대의 포문을 여는 볼보의 차세대 친환경 파워트레인 B5 엔진이 탑재된다. 2.0리터 가솔린 엔진과 48볼트 배터리가 결합된 마일드 하이브리드 엔진으로 더욱 민첩하고 정숙한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415-444823-sample.jpg

오버사이즈 검은색 재킷·홀터넥 브라톱·가죽 팬츠 모두 에몽,검은색 스트랩 힐 지안비토 로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415-444824-sample.jpg

셔츠 르메르, 검은색 터틀넥 톱 레이브, 화이트 골드 네크리스·레이어드한 옐로 골드 브레이슬릿·화이트 골드 브레이슬릿 모두 프레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415-444825-sample.jpg

베이지 컬러 크롭트 톱 에몽, 크림 컬러 와이드 팬츠 렉토, 스틸레토 힐 지안비토 로시, 화이트 골드 브레이슬릿 프레드 제품.

 

볼보자동차는 오랜 시간, 도로 위에 있는 모든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고민한 기술을 최초로 선보이며 ‘안전의 대명사’로 불려왔다.
앞 차는 물론 보행자나 자전거 이용자, 큰 동물과의 충돌 위험을 방지할 수 있도록 돕는 긴급제동시스템과 충돌 회피를 지원하는 조향 기능 등 트림과 상관없이 기본 제공되는 첨단 인텔리세이프에서도 이와 같은 배려를 확인할 수 있다.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415-444818-sample.jpg

셔츠 르메르, 검은색 터틀넥 톱 레이브, 퍼플 컬러 가죽 팬츠 토즈, 레이어드한 옐로 골드 브레이슬릿·화이트 골드 브레이슬릿 모두 프레드 제품.

 

S60의 편안하면서도 기능성을 갖춘 인테리어는 스칸디나비안 디자인이 어떻게 차와 결합됐는지를 대변한다. 나뭇결이 살아 있는 실내 마감과 세월의 흔적을 닮아가는 나파 레더 시트, 장인의 손길로 완성된 오레포스의 크리스털 기어노브는 스웨덴에 대한 찬사와도 같다. 특히 예테보리에 위치한 실제 재즈 클럽의 사운드를 재현하는 영국 하이엔드 스피커, 바워스앤윌킨스의 프리미엄 사운드 시스템은 새로운 공간 경험을 선사한다.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415-444819-sample.jpg

코코아 컬러 시폰 드레스 파비아나 필리피, 오픈토 힐 지안비토 로시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김재훈
EDITOR 노현진
MODEL 이지아
STYLIST 김명희
STYLIST ASSISTANT 우경은, 맹연희
HAIR 손혜진
MAKE-UP 서옥

2021년 03월호

MOST POPULAR

  • 1
    靑春 청춘
  • 2
    디에잇의 B컷
  • 3
    낯설고 새로운 얼굴, ‘그린’ 다이얼 시계 4
  • 4
    찬혁이 하고 싶어서
  • 5
    나무 위 오두막 Treetop Hotel

RELATED STORIES

  • CAR

    클래식은 영원히

    더 이상 내연기관 차량이 도시를 달릴 수 없게 된다면, 공랭식 엔진의 포르쉐나 페라리 308GT, 1세대 머슬카도 차고에만 머물게 될 것이다. 그런 이유로 미국과 유럽에선 내연기관 자동차를 전기차로 변환하는 ‘EV 변환(EV Conversion)’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전기차로 거듭난 클래식 카는 데일리 카로 손색없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클래식 카에 전기모터를 장착 중인 엔지니어들에게 궁금한 것들을 물었다.

  • CAR

    리얼 쇼퍼드리븐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에는 SUV의 유용함과 마이바흐의 호화로움이 공존한다.

  • CAR

    CITYSCAPE

    올해는 봄이 오는 속도가 예년보다 빠르다. 가속이 자랑인 자동차를 타고 도심에 봄을 전하고 왔다.

  • CAR

    신차 공개

  • CAR

    월 단위로 빌려 탄다

    제네시스의 차량 구독 서비스 ‘제네시스 스펙트럼’은 차량 이용의 새로운 방법을 제시한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이승윤이라는 이름

    ‘무명성 지구인’은 <싱어게인> ‘30호’로 나타나, ‘이승윤’이란 이름으로 우리의 문을 두드렸다. 어둠 속 무명의 주파수로 지글대고 있던 그는 이제 소리 높여 외칠 준비가 됐다. 주류와 비주류, 어떤 것에도 얽매이지 않는 그 자신으로서.

  • VIDEO

    배우 이동욱이 정주행을 추천하는 출연작은?

  • FASHION

    재택 근무 패션

    집에서 일하는 중입니다.

  • FASHION

    봄날에 어울리는 아이템들

    다채로운 꽃이 만발하는 봄날에 어울리는 아이템들.

  • CAR

    월 단위로 빌려 탄다

    제네시스의 차량 구독 서비스 ‘제네시스 스펙트럼’은 차량 이용의 새로운 방법을 제시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