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황인엽 '햇볕처럼' 미리보기

배우 황인엽, 순수하고 맑은 컨셉 패션 화보 공개

UpdatedOn February 23, 2021

3 / 10
흰색 가죽 재킷 보테가 베네타, 네크리스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흰색 가죽 재킷 보테가 베네타, 네크리스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 흰색 가죽 재킷 보테가 베네타, 네크리스 스타일리스트 소장품.흰색 가죽 재킷 보테가 베네타, 네크리스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 흰색 티셔츠 생 로랑 제품.흰색 티셔츠 생 로랑 제품.
  • 줄무늬 니트 톱 이구일, 팬츠 알렉산더 왕, 슈즈 요위, 네크리스 포트레이트 리포트 제품.줄무늬 니트 톱 이구일, 팬츠 알렉산더 왕, 슈즈 요위, 네크리스 포트레이트 리포트 제품.
  • 검은색 가죽 재킷 아더에러, 가죽 팬츠 문선, 슈즈 라프 시몬스 제품.검은색 가죽 재킷 아더에러, 가죽 팬츠 문선, 슈즈 라프 시몬스 제품.

배우 황인엽의 순수하고 맑은 컨셉의 패션화보가 공개됐다. <아레나 옴므 플러스>에서 진행한 이번 화보에서 황인엽은 인터뷰 기사의 제목과 같이 ‘햇볕처럼’ 따뜻하고 맑은 장면들을 연출했다. 촬영 현장에서 스태프들을 직접 챙기는 황인엽의 모습은 인상적이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멘토에 대해 묻는 질문에 황인엽은 “지금 내 주변에 있는 모든 사람들이 나의 멘토다”라고 밝혔다. 또한 황인엽은 “자신감 넘치고 확신에 찬 모습에서 뿜어져 나오는 특유의 느낌이 있는데 그 느낌을 간직한 사람이 되고 싶다”라며 사람들에게 각인되었으면 하는 본인의 모습에 대해 말했다.

최근 방영 종료한 tvN <여신강림>에서 ‘한서준’ 역할을 맡았던 황인엽은 “이젠 남성적이고 강인한 역할도 해보고 싶다. 어른 멜로처럼 섹시하고 날것의 느낌도 낼 수 있음을 보여주고 싶다”라며 바람과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배우 황인엽의 전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전문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와 웹사이트(www.smlounge.co.kr/arena)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정소진
PHOTOGRAPHY 이용희
STYLIST 임혜림
HAIR 정미영(알루)
MAKE-UP 이수지(알루)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다양한 걸 하는 백현진
  • 2
    이동욱 '어제와 같은 오늘, 오늘과 같은 내일' 미리보기
  • 3
    올 봄 꼭 가져야 할 아이템
  • 4
    황인엽 '햇볕처럼' 미리보기
  • 5
    논란에서 살아남기

RELATED STORIES

  • INTERVIEW

    이광수 'NOW OR NEVER' 화보 미리보기

    이광수, 남다른 분위기의 마스크 화보

  • INTERVIEW

    몬스타엑스 아이엠 'I.M. WHAT I AM' 화보 미리보기

    몬스타엑스 아이엠, 고딕 컨셉의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공개 “그룹과 어우러지면서도 나만의 색을 간직하는 것, 그게 가장 멋지다고 생각한다."

  • INTERVIEW

    이동욱 '어제와 같은 오늘, 오늘과 같은 내일' 미리보기

    햇살 보다 눈부신 이동욱 화보 공개

  • INTERVIEW

    레드벨벳 예리 'PSYCHE' 화보 미리보기

    레드벨벳 예리의 미스터리하고 로맨틱한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 INTERVIEW

    '염혜란의 시대' 미리보기

    바야흐로 배우 염혜란의 시대, 강렬한 느와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공개. “어느 구름에서 비 내릴지 몰라요. 그러니 하루하루 모든 일에 충실해야 하죠.”

MORE FROM ARENA

  • TECH

    손맛으로 한다

    튕기고, 긁고, 돌리고, 발사하고. ‘손맛 좋은’ 게임들.

  • FEATURE

    '쿠팡되다' 가능할까?

    ‘아마존되다(to be Amazoned)’라는 말을 들어봤나? 지난 2018년 초 미국 블룸버그 통신이 처음 사용했다고 하는데, 속뜻은 “아마존이 당신의 사업 영역에 진출했으니 이제 당신 회사는 망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책을 팔며 시작했던 아마존은 푸드, 장난감, 프랜차이즈 마켓, OTT를 장악했다. 물론 이런 식의 신조어는 이미 있었다. ‘제록스하다(복사기를 이용하다)’, ‘구글링하다(인터넷 검색하다)’ 등. 하지만 ‘아마존되다’는 범용성의 규모가 더욱 크다. 지금 비즈니스 산업의 전 영역에 적용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 한국에서도 아마존처럼 ‘되려는’ 기업이 있다. 바로 ‘쿠팡’이다. 과연 쿠팡은 한국의 아마존이 될 수 있을까?

  • FASHION

    GLITTER & GOLD

    호화로운 주얼리들로 총총하게 채운 연말의 밤.

  • FASHION

    새롭게 탄생한 푸마 ‘TX-3’

    푸마의 헤리티지를 상징하는 대표 스니커즈 ‘TX-3’ 와 선미가 만났다.

  • FASHION

    프레드의 포스텐 컬렉션 팔찌

    너와 나처럼 가장 잘 어울리는 조합으로 맞춰본 포스텐 컬렉션 브레이슬릿.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