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레드벨벳 예리 'PSYCHE' 미리보기

레드벨벳 예리의 미스터리하고 로맨틱한 패션 화보가 공개됐다.

UpdatedOn February 20, 2021

3 / 10

 

  • 슬리브리스 니트 원피스·점프수트 모두 버버리 제품.슬리브리스 니트 원피스·점프수트 모두 버버리 제품.
  • 꽃무늬 슬리브리스 크롭트 톱·쇼츠 모두 크리스찬 디올 제품.꽃무늬 슬리브리스 크롭트 톱·쇼츠 모두 크리스찬 디올 제품.
  • 드레스 미우미우 제품.드레스 미우미우 제품.
  • 드레스 미우미우, 스트랩 스틸레토 힐 지안비토 로시 제품.드레스 미우미우, 스트랩 스틸레토 힐 지안비토 로시 제품.

레드벨벳 예리의 미스터리하고 로맨틱한 패션화보가 공개됐다. <아레나 옴므 플러스>에서 ‘프시케’(Psyche)라는 컨셉으로 진행한 이번 화보에서 예리는 온 몸에 나비를 얹고, 이파리에 얼굴을 파묻고, 제라늄 화관을 쓰고 석상에 키스하는 등 미스터리하면서도 로맨틱한 장면들을 연출했다. 예리는 현장에서 카메라 앞 수동적인 피사체가 아닌 주연으로서 현장을 한껏 즐기며 프로페셔널한 포즈와 표정을 선보이고, 모든 스탭들에게 힘을 불어넣어 찬사와 박수를 받았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예리는 “사진 찍는 것도 찍히는 것도 좋아해서 오늘 촬영이 무척 즐거웠네요. 아티스틱한 컷들로 제 안의 갈망을 풀어냈어요”라고 밝혔다. 또한 예리는 “전 늘 스스로에게 귀 기울이려 해요. 저 자신을 제대로 바라보고 싶어요. 내가 누군지 알고, 스스로에 대한 믿음과 신뢰가 있어야 일을 하면서 행복할 수 있다고 생각해요”라는 단단한 신조를 드러내기도 했다.

tvN 드라마 스테이지 <민트 컨디션>을 통해 첫 연기 도전을 한 예리는 “톡톡 튀는 간호사 역할을 맡았어요. 한파 속에서도 열심히, 재미있게 촬영했습니다. 앞으로도 연기는 계속하고 싶어요. 다른 모습이 된 절 보여주는 것 자체가 재미있더라고요. 앞으로 뭐든지 시켜만 주시면 열심히 해볼게요! 오늘 화보 컨셉 같은 판타지 장르물은 특히 더 해보고 싶어요”라며 바람과 포부를 밝히기도 했다.

레드벨벳 예리의 전체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전문은 <아레나 옴므 플러스> 3월호와 웹사이트(www.smlounge.co.kr/arena)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예지
PHOTOGRAPHY 류경윤
STYLIST 남주희
HAIR 조미연
MAKE-UP 정수연
FLORIST 무드 슬리브리스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시작을 알린 템페스트
  • 2
    그 밤에 가봐 #뮤추얼 사운드 클럽, 테라스 꾸까
  • 3
    여름을 채워주는 아이템
  • 4
    찰랑찰랑 면 요리 맛집 4
  • 5
    바비큐가 궁금해

RELATED STORIES

  • INTERVIEW

    편집가의 시선 #발란사, CIC

    시류를 떠나 자신만의 함량 높은 취향이 완성된 사람에게 트렌드를 물으면 어떤 답변이 돌아올까? 찾아가서 다짜고짜 물었다. 네 팀은 모두 예측할 수 없는 유행의 흐름과 취향을 견고하게 다지는 일의 가치에 대해 말했다.

  • INTERVIEW

    소녀시대 완전체 컴백

    소녀시대가 정규 7집 으로 5년 만에 돌아왔다.

  • INTERVIEW

    편집가의 시선 #챕터원, 하이츠 스토어

    시류를 떠나 자신만의 함량 높은 취향이 완성된 사람에게 트렌드를 물으면 어떤 답변이 돌아올까? 찾아가서 다짜고짜 물었다. 네 팀은 모두 예측할 수 없는 유행의 흐름과 취향을 견고하게 다지는 일의 가치에 대해 말했다.

  • INTERVIEW

    오! 나의 무기여 #전민규

    오랫동안 써온 일기장, 인상적인 순간들을 모아둔 클라우드, 손에 익은 붓과 펜. 창작자의 습관을 지켜온 오래된 그 무엇. 우리는 창작 무기라 부른다. 필름 메이커, 뮤지션, 미술감독까지. 창작자들을 만나 그들의 무기를 들여다보고, 그 무기로 어떻게 싸워왔는지 듣는다.

  • INTERVIEW

    오! 나의 무기여 #모과

    오랫동안 써온 일기장, 인상적인 순간들을 모아둔 클라우드, 손에 익은 붓과 펜. 창작자의 습관을 지켜온 오래된 그 무엇. 우리는 창작 무기라 부른다. 필름 메이커, 뮤지션, 미술감독까지. 창작자들을 만나 그들의 무기를 들여다보고, 그 무기로 어떻게 싸워왔는지 듣는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밀레니얼 세대가 만든 뉴스레터가 온다

  • INTERVIEW

    스무살의 NCT DREAM

    소년은 청년이 된다. 한나절, 백일몽에서 깨어나면 무성히 자라 있는 한 그루 나무처럼. 여름 한낮에 NCT DREAM의 런쥔, 제노, 재민을 만나 무엇이 멋있는 건지, 어떤 꿈을 꾸고 있는지 물었다.

  • FEATURE

    키워드로 보는 틱톡

    틱톡을 말하기 위해선 왜 틱톡이 여느 플랫폼과 다른가부터 말해야 한다. 혜성처럼 등장해 공룡처럼 몸집을 불린 무시무시한 SNS이자 숏폼 콘텐츠를 이끄는 플랫폼, 밀레니얼과 Z세대를 단번에 사로잡은 틱톡 키워드 모아보기.

  • INTERVIEW

    CAR WASH LOVER 반준호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SPACE

    동네 사진관

    지금 이 순간을 영원히 기록하고 싶다면.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