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TECH MORE+

새로운 세대의 스타일

MZ 세대는 모든 측면에서 기존 세대와 확연한 차이를 드러낸다. 디지털, 전자 디바이스를 활용하는 그들의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UpdatedOn February 18, 2021

3 / 10
/upload/arena/article/202102/thumb/47310-443596-sample.jpg

블루투스 헤드폰은 에어팟 맥스 71만9천원 애플, 태블릿은 아이패드 에어·바이닐 레코드는 왕가위 택동 영화사 25주년 기념 박스 세트 모두 에디터 소장품, 궐련형 전자담배 키트는 아이코스 3 듀오 키트 스노우 레드 13만원 아이코스 제품(캠페인 기간 중 기존 기기 반납 시 5만9천원에 구매 가능, 2월 3일까지).

블루투스 헤드폰은 에어팟 맥스 71만9천원 애플, 태블릿은 아이패드 에어·바이닐 레코드는 왕가위 택동 영화사 25주년 기념 박스 세트 모두 에디터 소장품, 궐련형 전자담배 키트는 아이코스 3 듀오 키트 스노우 레드 13만원 아이코스 제품(캠페인 기간 중 기존 기기 반납 시 5만9천원에 구매 가능, 2월 3일까지).

흔히 MZ 세대라 불리는 이들에게 디지털 디바이스는 한 몸처럼 익숙하다. 그들은 전혀 몰랐던 과거의 유산을 디지털 디바이스를 통해 습득하고, 완전히 새로운 것으로 받아들인다. 왕가위 감독의 <화양연화>는 2000년 국내 개봉되어 신드롬을 일으켰던 작품이다. 강산이 두 번도 더 변하고 남을 시간이 흘렀지만 이 영화는 청춘에게 다시금 회자되고 있다. ‘인생에서 가장 아름답고 행복한 시간’이라는 타이틀의 의미가 부여하는 진정성 때문일까? 각설하고 개봉 20주년을 맞은 왕가위의 철 지난 영화는 우리 시대의 소비 주축으로 자리한 새로운 세대에게 ‘뉴트로’ 트렌드와 맞물려 다시금 호명되었다. 이와 동시에 그의 또 다른 영화 <아비정전> <해피 투게더> 등도 마찬가지다. 불혹을 넘어선 에디터와 같은 세대가 열광했던 작가가 디지털 기기를 통해 다시금 새로운 세대의 작가로 부활한 셈이다. 청춘은 디지털 기기를 통해 작품을 재생하고, 블루투스 기기를 통해 소리를 듣는다. 하지만 MZ 세대가 이런 영화의 사운드트랙을 듣는 방식은 남다르다. 물론 디지털 기기의 스트리밍 음원이 대세긴 하지만 최근 들어 힙하다고 받아들여지는 트렌드는 당연히 바이닐 레코드다. 속칭 LP라 불리는 구세대적 유물이 음악 산업을 이끄는 새로운 미디어로 다시금 떠올랐고, MZ 세대는 이를 패셔너블한 액세서리로 받아들이며 열광하고 있다. 그러니까 완전한 디지털 디바이스로 이미지를 즐기고, 아날로그적 플레이어로 사운드를 만끽한다는 말. 이렇게 <화양연화>를 최근 다시 보았다. 극 중 양조위는 꽤 묵직한 끽연가로 등장한다. 당시의 정서를 떠올려보면 그 푸르스름한 연기가 필름에 담겼을 때 나 역시 담배 한 개비를 찾았던 것 같다. 왜 그런 감흥을 느낀 적 있지 않던가? 시대는 바뀌었고 그 역시 레트로적이며 아날로그적 단상으로 기억되고 있다. 이제는 그조차 전자 기기로 전환되어가는 추세다. 지금 나는 <화양연화> OST 바이닐 레코드를 걸어두고, 가장 유명한 연주곡 ‘Yumeji’s Theme’를 듣고 있다. 궐련형 전자담배 한 모금과 함께 말이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주영
PHOTOGRAPHY 박원태

2021년 02월호

MOST POPULAR

  • 1
    찬혁이 하고 싶어서
  • 2
    이승기니까
  • 3
    GUCCI x 이승윤
  • 4
    WITH MY SUNGLASSESE
  • 5
    이승윤이라는 이름

RELATED STORIES

  • TECH

    HOW COME?

    4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HOW COME?

    3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 TECH

    한 손으로 날려

    시프트레드는 드론 패러다임을 바꾸는 중이다.

  • TECH

    손맛으로 한다

    튕기고, 긁고, 돌리고, 발사하고. ‘손맛 좋은’ 게임들.

  • TECH

    HOW COME?

    2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MORE FROM ARENA

  • INTERVIEW

    머쉬베놈과 만났다

    오전 10시, 스튜디오로 들어오는 머쉬베놈 곁엔 아무도 없었다. 혼자 택시 타고 왔단다. 여느 아티스트와는 다른 등장이 신선했다.

  • LIFE

    다목적 세제 셀렉션

    계절이 넘어가는 시기, 말끔한 옷차림을 위한 다목적 세제들.

  • FEATURE

    켄시로

    난세를 살아가는 북두신권의 계승자 켄시로가 말하는 사랑과 슬픔 그리고 권법.

  • WATCH

    RETRO FACE

    새로운 시즌을 맞이해 반가운 얼굴들이 돌아왔다.

  • VIDEO

    배우 이연희가 지금 당장 떠나고 싶은 곳은?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