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그 남자네 집: 뮤지션 죠지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UpdatedOn December 09, 2020

/upload/arena/article/202012/thumb/46684-435579-sample.jpg

QUESTION
1 올해 어떻게 보냈나?
2 집에서 머무는 시간이 많아졌는데 라이프스타일에 변화가 있었나?
3 집에서 가장 좋아하는 공간은?
4 당신의 취향을 드러내는 소지품은?
5 특별히 아끼는 이유가 있나?
6 지금 당장 인테리어를 위해 사고 싶은 물건이 있다면?
7 연말 계획은?


죠지 뮤지션

1 작년에 비해 다소 잔잔하게 보냈다. 대외적으로 활발한 활동 대신 소소한 취미 생활을 즐기며 지냈다. 올해 우연한 계기로 서핑을 배웠는데 한창 빠져들어 여름 내내 탔다.
2 올해는 집에 애착을 갖기 위해 많이 꾸몄다. TV도 사고 집중력을 높이기 위해 도예를 배우는데 최근 만든 도자기는 화분으로 쓰고 있다.
3 매일 드레스룸에 놓인 식물의 상태를 체크한다. 2층에 위치한 아늑한 작업실도 좋아하는 공간이지만 따사로운 빛이 들어오는 드레스룸이 예뻐 종종 식물 사진을 남기기도 한다.
4 집 안 곳곳에 있는 포스터와 직접 만든 화분도 물론 좋지만 얼마 전 새 식구가 된 고양이를 자랑하고 싶다.
5 아직 고양이가 어려 오랜 시간 혼자 집에 내버려둘 수 없다. 고양이 때문에라도 집에 머무는 시간과 애착이 늘어났다.
6 지금 당장 사고 싶은 특별한 물건은 없다. 굳이 산다면 포스터 정도? 내 취향이 담긴 포스터를 좋아해 뉴욕에 있는 숍에서 인터넷으로 주문도 하고 네덜란드에서 직접 비행기에 실어 오기도 했다.
7 작년엔 공연이 있었지만 아무래도 올해는 어려울 거 같다. 여러 사람들과 어울리는 시끌벅적한 연말보다는 친구들과 음악 들으며 소소하게 즐길 거 같다. 화려한 샴페인보다 맥주가 함께하겠지.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이우정

2020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이진욱의 장르
  • 2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3
    멋스런 차승원
  • 4
    JAY B는 자유롭고
  • 5
    HOW COME?

RELATED STORIES

  • INTERVIEW

    앰부시의 수장 윤안

    지금 가장 뜨거운 패션계의 이슈 메이커, 앰부시를 이끄는 윤안은 우주로 나아가고 있다.

  • INTERVIEW

    디에잇의 B컷

    봄이 주는 선물, 만개한 꽃 같은 디에잇의 B컷.

  • INTERVIEW

    이승윤이라는 이름

    ‘무명성 지구인’은 <싱어게인> ‘30호’로 나타나, ‘이승윤’이란 이름으로 우리의 문을 두드렸다. 어둠 속 무명의 주파수로 지글대고 있던 그는 이제 소리 높여 외칠 준비가 됐다. 주류와 비주류, 어떤 것에도 얽매이지 않는 그 자신으로서.

  • INTERVIEW

    찬혁이 하고 싶어서

    독립을 앞둔 찬혁은 자신만의 공간을 무엇으로 채울지 고민이라고 했다. 갖고 싶은 것보단 쓸모 있는 물건이 필요하단다. 그래서 손수 만들었고 브랜 드 ‘세 이 투 셰’를 론칭했다.

  • INTERVIEW

    靑春 청춘

    디에잇의 내면에는 여리고 순수하지만 강인한 소년이 있다. 자신을 사랑하고 아낄 줄 아는 소년 디에잇은 꽃이 피는 순간을 기다리고 있다.

MORE FROM ARENA

  • FEATURE

    김순옥 유니버스

    마블에 MCU가 있고 DC에 DCEU가 있다면 한국에는 임성한과 김순옥, 문영남, 쟁쟁한 세 작가의 얽히고설킨 막장 드라마 유니버스가 있다.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복길이 각 작가별 세계관과 인물들을 촌철살인 리뷰하며 계보도를 그렸다.

  • INTERVIEW

    靑春 청춘

    디에잇의 내면에는 여리고 순수하지만 강인한 소년이 있다. 자신을 사랑하고 아낄 줄 아는 소년 디에잇은 꽃이 피는 순간을 기다리고 있다.

  • SPACE

    유연하고 자유로움을 지향하는 주택 Cabin Anna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 FASHION

    필수 아이템, 마스크

    이제 마스크는 필수불가결한 액세서리.

  • VIDEO

    1억으로 156억을 번 '강방천' 회장님은 어떤 물건을 쓸까요?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