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This Month Issue

남다른 행보

가구와 건축에 일가견 있는 벨루티와 아크네 스튜디오가 각각 홈&오피스 오브제 컬렉션과 건축 문서를 발간했다.

UpdatedOn November 06, 2020

벨루티 홈&오피스 오브제 컬렉션

기품 넘치는 가죽 장인 벨루티의 가구 사랑은 익히 알려져 있다. 그런 벨루티가 가죽 사랑과 자부심을 앞세워 홈&오피스 오브제 컬렉션을 선보인다. 베르크슈테테 카를 아우뵈크, 샌 로렌조 실버스미스 등 유명 작가들과 손잡고 1950년대부터 2000년대 유럽의 이름난 산업 디자이너들의 제품들을 복각한 것이다. 이를테면 1951년대 카를 아우뵈크 2세가 디자인한 사각형 오브제 박스에 벨루티의 상징적인 베네치아 가죽을 사용해 재해석한 것. 대부분의 제품들이 일상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연필꽂이, 케이스, 화병, 트레이 등으로 이뤄졌다.

플로라가탄 13 큐레이티드 by 아크네 스튜디오

평소 건축에도 일가견이 있는 아크네 스튜디오의 수장 조니 요한슨은 작년 스톡홀름에 위치한 하우스의 신사옥을 재건축했다. 실제 주소지인 플로라가탄 13을 하우스 오피스의 이름으로 썼고, 최근 이를 기념하기 위해 <A 매거진>과 협업해 건물의 모든 걸 담은 아카이브 건축 문서를 발간했다. 1백 페이지 분량의 문서에는 가장 높은 층부터 요한슨의 사무실과 로비에 위치한 도서관 및 포토 스튜디오, 심지어 지하 구내식당까지 담겨 있다. 이뿐만 아니라 건물을 이룬 건축 자재와 재료 및 쓰임새, 구석구석의 도면과 세부적인 디테일 및 조감도도 사진으로 낱낱이 기록했다. 아크네 스튜디오의 건축 사랑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2020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이진욱의 장르
  • 2
    찬혁이 하고 싶어서
  • 3
    靑春 청춘
  • 4
    낯설고 새로운 얼굴, ‘그린’ 다이얼 시계 4
  • 5
    자작나무 숲속 작은 호텔 Maidla Nature Villa

RELATED STORIES

  • LIFE

    달마다 술

    구독 서비스라 하면 대개 영화나 음악 등을 떠올리지만 이제는 술이다. 매월 술이 대문 앞에 선물처럼 놓인다.

  • LIFE

    우리를 찾아온 것이 아름다움이라면

    각각의 색과 빛을 지닌 세 개의 전시가 찾아왔다. 영화를 그리는 일러스트레이터, 언어의 의미를 소거하여 무용한 아름다움에 닿고자 하는 작가, 소외된 몸들로 사회의 이데올로기를 직시하는 작가가 펼쳐내는 세계.

  • LIFE

    머리가 맑아지는 책 두 권

  • LIFE

    독보적인 맛의 위스키 4

  • LIFE

    시술의 시작

    30대에 접어 들고 거울을 볼 때마다 어느새 자리 잡은 미간 주름, 잡티, 다크 서클 등에 흠칫 놀라곤 한다. 얼굴에서 나이가 느껴지는 시기에 접어든 것이다. 시술에 대한 고민이 늘어가던 때 라렌클리닉 한상혁 원장에게 먼저 조언을 구하기로 했다.

MORE FROM ARENA

  • VIDEO

    머쉬베놈의 2021년 향후 계획은?

  • VIDEO

    A or B, 배우 차승원의 선택은?

  • FEATURE

    사랑의 위스키

    감촉은 부드럽지만 끝 맛은 씁쓸한, 위스키에 얽힌 사랑 이야기.

  • CAR

    전기차 모두 모여

    경차부터 스포츠카까지 전기차 세그먼트가 풍성해졌다. 취향 따라 용도 따라 취사선택할 전기차가 늘었다. 그렇다면 내게 맞는 전기차는 무엇일까? 국내 시판 중인 전기차들의 일단일장을 짚었다.

  • LIFE

    쏟아지는 봄

    코로나19로 정지했던 것들이 조금씩 움직이고 있다. 전시부터 공연, 영화까지, 겨우내 쩡하게 벼려온 작품들의 향연.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