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가을 향수

가을의 감각을 일깨우는 느긋하고 풍성한 향.

UpdatedOn September 16, 2020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6056-427902-sample.jpg

BYREDO

(위부터 시계 방향) 베르가모트와 무화과, 통카 빈을 조합한 스파이시 우디 향조의 일레븐스 아워· 타오르는 모닥불처럼 몽롱하고 신비로운 향을 풍기는 벨벳 헤이즈·사찰 향과 담배 향, 깊고 진한 나무 향을 담은 우드 이모텔· 사프란의 향긋하고 이국적인 향취에 블론드 우드와 베티베르의 따뜻한 향취를 더한 블랙 샤프란·묵직한 블랙 페퍼와 주니퍼베리로 시작해 가죽 향과 파촐리 향으로 이어지는 보들레르· 아프리카 금잔디와 시클라멘, 모로코 시더우드를 향기롭게 조합한 발 다프리크 각각 100mL 모두 바이레도 제품.

KILLIAN

(위부터) 차가운 장미 향, 샌들우드, 모스가 어우러진 보드카 온 더 락스·클림트의 작품에 등장하는 황금빛 갑옷을 입은 기사에서 영감받은 골드 나이트·깊고 풍부한 향의 모카 커피와 시나몬 에센스, 바닐라로 부드러운 여운이 오래가는 인톡시케이티드·드라이하고 관능적인 럼 에센스와 파촐리, 우디의 자연적인 향조를 조합한 스트레이트 투 헤븐, 화이트 크리스탈 각각 모두 50mL 킬리안 제품.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6056-427901-sample.jpg

 

AQUA DI PARMA

(왼쪽부터) 베르가모트, 핑크 페퍼, 클라리세이지 등의 천연 향료를 배합해 자연에 가까운 향취가 느껴지는 콜로니아 퓨튜라 100mL·향기로운 이탈리아 투스카니 가죽 향과 시트러스 노트를 조합한 레더 오 드 퍼퓸 20mL·섬세하게 표현된 플로럴 시트러스 노트 향취가 신선하게 퍼지는 카멜리아 오 드 퍼퓸 100mL ·황금빛 유자 열매의 풍부한 향에 스파이시한 카다멈의 향취가 이어지는 유주 오 드 퍼퓸 20mL·차분한 이끼 향과 오크나무로 휴식 같은 향취를 선사하는 퀘르시아 오 드 퍼퓸 20mL 모두 아쿠아 디 파르마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6056-427904-sample.jpg

EDITIONS DE PARFUMS FREDERIC MALLE

(위부터 시계 방향) 플로럴과 우디, 머스크 향조로 깊고 친근한 피부의 향을 표현한 덩 떼 브라 100mL·상쾌한 탠저린 향으로 시작해 정제된 파촐리 본연의 향이 묵직하게 이끄는 무슈 100mL·자연적인 원료에서 추출한 달콤 쌉싸래한 향과 현대적인 우디 앰버 향조가 조화로운 프렌치 러버 100mL·순수한 베티베르 에센스를 진하게 배합해 특유의 쓴 향을 제거하고 남성적인 분위기를 강조한 베티버 엑스트라오디네르 100mL·장미와 가죽 향을 대담하게 사용하고 스파이시한 향을 더해 고급스럽게 완성한 로즈 앤 뀌흐 100mL 모두 프레데릭 말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6056-427905-sample.jpg

CREED

(위부터 시계 방향) 프랑스 코르시카섬에서 채취한 블랙 커런트를 원료로 만든 어벤투스 100mL·산과 샘물의 싱그럽고 역동적인 이미지를 표현한 실버 마운틴 워터 100mL· 도시적인 이미지의 배우 캐리 그랜트의 주문으로 탄생한 향수 그린 아이리쉬 트위드 100mL· 베르가모트, 페퍼민트, 쿠민, 머스크 등 다채로운 원료를 사용해 상반된 매력이 느껴지는 로얄 워터 100mL· 중후하고 신비로운 우디 스파이시 향취의 로얄 우드 100mL·경쾌한 핑크 페퍼, 베르가모트로 시작해 인도산 샌들우드와 라벤더 앱솔루트, 파촐리로 남성성을 강조한 향수 바이킹 100mL· 이국적인 과일과 바다 소금의 싱그러움을 담은 밀레지움 임페리얼 100mL·톡 쏘는 진저와 우드를 혼합한 향으로 시작해 매력적인 바닐라의 잔향을 남기는 오리지날 상탈 100mL 모두 크리드 제품.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6056-427906-sample.jpg

 

LE LABO

(왼쪽부터) 나무와 꽃, 이끼의 관능적인 향이 어우러진 일랑 49·희귀하고 고급스러운 아이티산 베티베르를 원료로 만든 신비롭고 강렬한 향취의 베티버 46·우아하고 강렬한 블랙티 잎과 시더우드, 토바코의 깊은 향이 매력적인 떼 누아 29· 매캐하고 야성적인 자작나무 향취를 풍성한 바닐라 향이 감싸는 파촐리 24 각각 50mL 모두 르 라보 제품.

  • TOM FORD BEAUTY

    (위부터) 가죽의 동물적인 느낌과 매끄러운 질감까지 구현한 투스칸 레더 오 드 퍼퓸 50mL· 인상적인 플로럴 노트로 시작되는 오리엔탈 레더 향조의 톰포드 패뷸러스 오 드 퍼퓸 50mL· 이국적인 우드 원료들을 다양하게 조합해 신비롭고 스모키한 분위기의 오드 우드 50mL· 부드럽고 감각적인 잔향이 오래 지속되는 화이트 스웨이드 50mL· 매캐한 담뱃잎과 코냑의 클래식한 향이 풍부한 토바코 바닐 50mL 모두 톰포드 뷰티 제품.

  • ETAT LIBRE D’ORANGE

    (위부터 시계 방향) 신선한 시프레 향조에 부드러운 질감을 더한 엑스페리멘툼 크루시스 100mL· ‘일시적인 사랑’을 뜻하는 스파이시 플로럴 향조의 윈 아무레트 100mL·이국적이고 날카로운 터키산 로즈, 카다멈, 진저 등 향신료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스파이스 머스트 플로우 100mL· 마시멜로와 커피, 가죽, 담배 향의 이중적인 장면들을 연상시키는 디벙 앙팡 100mL· 럼과 캐시미어, 샌들우드, 일랑일랑 에센스 등 묵직하고 따뜻한 분위기의 향조를 조합한 데인저러스 컴플리시티 100mL· 그림자가 지닌 이중적인 의미를 향으로 구현한 헤르만 모두 에따 리브르 도랑주 by 메종드파팡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유진

2020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하이킹
  • 2
    이승기니까
  • 3
    PS5와 함께한 적재의 하루
  • 4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5
    나무 위 오두막 Treetop Hotel

RELATED STORIES

  • FASHION

    10가지 헤어 스타일 포트레이트

    자신만의 헤어스타일을 완성한 10인의 포트레이트.

  • FASHION

    눈여겨 볼 참신한 브랜드

    이번 시즌 유성처럼 빛난 참신한 브랜드.

  • FASHION

    YOUNG BLOOD

    무상한 하늘 아래 뛰노는 젊은이들의 양지.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마운틴 바이크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하이킹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MORE FROM ARENA

  • CAR

    CITYSCAPE

    올해는 봄이 오는 속도가 예년보다 빠르다. 가속이 자랑인 자동차를 타고 도심에 봄을 전하고 왔다.

  • FEATURE

    도시 기억하는 법

    도시의 이면을 보았다. 앞으로 더블린은 등 굽은 노인들의 뒷모습으로, 요하네스버그는 슬럼가 주민들의 표정으로, 뉴욕은 그라비티가 새겨진 지하철의 갱단들로 기억될 것이다. 요하네스버그, 뉴욕, 런던, 키예프, 더블린, 도쿄 등 세계 주요 도시를 독특한 시선으로 기록한 사진가들의 책을 들췄다. 도시 사진집 7선이다.

  • FASHION

    쿨한 스웨트 셔츠와 후디

    지극히 일상적이면서도 가장 쿨한 스웨트 셔츠와 후디.

  • INTERVIEW

    예리의 B컷

    프시케처럼 로맨틱하고 미스터리하며 대담한 레드벨벳 예리, 숨겨두기 아까운 그의 B컷.

  • INTERVIEW

    아티스트 김영진과의 대화

    김영진 작가는 자신의 삶을 스쳐 지나간 흔적들로부터 파도를 만들어낸다. 반려견 금자를 떠나보낸 후, 그리고 긁고 뜯어내고 다시 덮는 작업을 반복하는 ‘Dechire’ 연작을 그리며 기억을 통과하는 법을 익혔고, BLM 운동을 보며 ‘Yellow is Beautiful’을 떠올리기도 했다. 숭고함과 범속함을 뒤섞어 상위와 하위의 구분을 무화하는 그의 다양한 실험들. 개인전 을 진행 중인 김영진 작가를 만나, 지금 그를 움직이는 파도에 대해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