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Close to you

매 순간 조금 더 가까이 애틋한 시간을 만들어가는 빈지노와 스테파니 미초바, 그리고 아르마니 워치가 함께 한 찬연하게 빛나던 그 날의 기록.

UpdatedOn September 10, 2020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아르마니의 시그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되는 드롭 이어링 10만9천원∙이글 로고와 진주 콤비네이션, 420mm 길이의 목걸이 29만원∙로마자 인덱스와 바 인덱스가 혼용된 디자인에 로즈골드, 미니 스톤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58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아르마니의 시그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되는 드롭 이어링 10만9천원∙이글 로고와 진주 콤비네이션, 420mm 길이의 목걸이 29만원∙로마자 인덱스와 바 인덱스가 혼용된 디자인에 로즈골드, 미니 스톤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58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아르마니의 시그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 되는 드롭 이어링 19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 자개 소재 다이얼, 글로시한 피니시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아르마니의 시그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 되는 드롭 이어링 19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 자개 소재 다이얼, 글로시한 피니시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진주 스트랩, 쿼츠 투 핸즈 무브먼트, 28mm 자개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클러스터 프레시 워터 진주 드롭 이어링 19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진주 스트랩, 쿼츠 투 핸즈 무브먼트, 28mm 자개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클러스터 프레시 워터 진주 드롭 이어링 19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와 14mm 사이즈가 겹쳐진 다이얼 중앙에 고급스러운 미니 스톤을 적용한 지아니 티 바 워치 62만원 모두 아르마니 워치 제품.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와 14mm 사이즈가 겹쳐진 다이얼 중앙에 고급스러운 미니 스톤을 적용한 지아니 티 바 워치 62만원 모두 아르마니 워치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박종하
STYLIST 정환욱
HAIR & MAKE-UP 이은혜
ASSISTANT 김유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안보현과의 만남
  • 2
    COZY&SWEET
  • 3
    아스트로 라키&윤산하, 시크한 무드의 화보 미리보기
  • 4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 5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RELATED STORIES

  • CELEB

    모두를 위한 옷

    편안한 라이프웨어를 추구하는 유니클로와 독보적인 아웃도어 DNA를 지닌 화이트 마운티니어링이 만났다. 이를 기념해 화이트 마운티니어링의 디자이너 아이자와 요스케와 이야기를 나눴다. 이야기를 나눠보니 두 브랜드가 궤를 같이한다는 점을 발견했다.

  • CELEB

    진심을 다하면

    스스로에게 솔직해질 수 있을까. 남들에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을까. 그나저나 내가 진정으로 좋아하는 건 무엇일까. 윤계상을 만나기 전에는 고민한 적 없었던 것들이다. 윤계상은 답을 알고 있었다.

  • CELEB

    THE WAY YOU MOVE

    허니제이가 춤을 춘다. 무엇과도 비교하지 않고, 즐기는 마음으로.

  • CELEB

    다시, 앞으로

    김지원이 나른한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 CELEB

    선호의 두식

    <갯마을 차차차>의 마지막 촬영을 마친 다음 날. 서울에서 김선호를 만났다. 촬영지 포항의 풍경과 현장 분위기, 홍두식을 연기한 배우의 소감을 옮긴다.

MORE FROM ARENA

  • LIFE

    젊은 술꾼의 전통주

    주조에 뛰어든 이유도 가지각색. 젊은 술꾼들이 발 벗고 나서서 흥나게 빚는 우리 술 뉴 웨이브.

  • CAR

    나와 오프로더

    암벽과 사막, 강과 설원을 달리기 위해 손본 사륜구동 자동차들.

  • INTERVIEW

    뜻밖의 이서진

    이서진이 이렇게 유쾌하고 편안하게 분위기를 이끌어갈 줄은 몰랐다. 촬영과 인터뷰 내내 그는 ‘서지니 형’ 같았다. 이런 얘길 하면 분명 그는 팔짱을 끼고 보조개를 만들면서 “에이, 뭐 꼭 그런 건 아니고”라고 할 테지만.

  • FEATURE

    스케이트 보드의 기원

    스케이트보드 문화를 이룩한 토니 호크 그리고 그의 청춘.

  • SPACE

    신개념 풀서비스 디지털 약국

    이토록 간편한 디지털 약국의 존재를 알게 된다면, 머지않아 거리의 약국들은 전부 사라져버릴지도 모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