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Close to you

매 순간 조금 더 가까이 애틋한 시간을 만들어가는 빈지노와 스테파니 미초바, 그리고 아르마니 워치가 함께 한 찬연하게 빛나던 그 날의 기록.

UpdatedOn September 10, 2020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아르마니의 시그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되는 드롭 이어링 10만9천원∙이글 로고와 진주 콤비네이션, 420mm 길이의 목걸이 29만원∙로마자 인덱스와 바 인덱스가 혼용된 디자인에 로즈골드, 미니 스톤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58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아르마니의 시그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되는 드롭 이어링 10만9천원∙이글 로고와 진주 콤비네이션, 420mm 길이의 목걸이 29만원∙로마자 인덱스와 바 인덱스가 혼용된 디자인에 로즈골드, 미니 스톤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58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아르마니의 시그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 되는 드롭 이어링 19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 자개 소재 다이얼, 글로시한 피니시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아르마니의 시그니처 이글 로고 디자인에 프레시 워터 진주로 마무리 되는 드롭 이어링 19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 자개 소재 다이얼, 글로시한 피니시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진주 스트랩, 쿼츠 투 핸즈 무브먼트, 28mm 자개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클러스터 프레시 워터 진주 드롭 이어링 19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위부터) 진주 스트랩, 쿼츠 투 핸즈 무브먼트, 28mm 자개 다이얼의 지아니 티 바 워치 73만원∙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클러스터 프레시 워터 진주 드롭 이어링 19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43mm 골드 케이스의 레나토 워치 62만원 모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와 14mm 사이즈가 겹쳐진 다이얼 중앙에 고급스러운 미니 스톤을 적용한 지아니 티 바 워치 62만원 모두 아르마니 워치 제품.

(왼쪽부터) 블랙 컬러 케이스와 로즈 골드 컬러 인덱스가 돋보이는 직경 43mm의 남성적인 워치 73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워치 제품.
시그너처 엠포리오 아르마니 로고 레터링, 실버와 로즈 골드 조합의 커플링 15만원∙32mm,와 14mm 사이즈가 겹쳐진 다이얼 중앙에 고급스러운 미니 스톤을 적용한 지아니 티 바 워치 62만원 모두 아르마니 워치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박종하
STYLIST 정환욱
HAIR & MAKE-UP 이은혜
ASSISTANT 김유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2
    이경규 · 강형욱 · 장도연, <개는 훌륭하다> 달력 화보 공개
  • 3
    신용산으로 오세요
  • 4
    T1 테디, 칸나, 커즈 '라인 앞으로' 미리보기
  • 5
    정경호 'IN THE ROOM'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CELEB

    지금 강다니엘

    지난해 9월 이후 다시 강다니엘이 <아레나>의 카메라 앞에 섰다. 1년이 조금 넘는 시간 동안 강다니엘은 두 가지 색을 더 보여주었고, 조금 더 여유가 생겼으며, 어조에선 성숙함이 묻어났다. 변한 건 많지만 머릿속을 새하얗게 만드는 미소는 여전했다.

  • CELEB

    룰러와 라스칼

    새로운 푸마 의상을 걸친 젠지 e스포츠의 룰러와 라스칼은 ‘리그 오브 레전드’ 맵을 벗어나 카메라 앞에 섰다.

  • CELEB

    느끼고자 하는 것

    전시 개최를 앞둔 양혜규 작가를 만났다. 우리는 작품을 언급하지 않았다. 전시를 앞둔 작가와의 인터뷰치고는 이례적이었다. 전시에 대한 그의 설명은 간결했다. 알고자 하는 게 목적이 아니라고, 느끼는 게 중요하다는 것. 이 대화록 또한 양혜규의 세계를 조금이나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되길 기대한다.

  • CELEB

    조이를 찾는 모험

    ‘조이’라는 이름이 낯설었던 열아홉 살 박수영은 이제 자신이 누구인지, 아름다움이 무엇인지, 강한 건 무엇인지, 기쁨이란 무엇인지 조금은 알게 됐다. 무성한 숲처럼 깊어진 조이라는 세계.

  • CELEB

    없는 길도 만들어

    에이티즈 여덟 멤버들은 해외 시장을 정확히 타격했고, 국내에서도 무서운 기세로 성장 중이다. 업계 관련자들이 눈여겨보는 신인 아이돌 언급에 늘 빠지지 않는 에이티즈를 만나 사소한 습관부터 원대한 야망까지 물었다.

MORE FROM ARENA

  • FASHION

    효도를 부르는 추석 선물 ‘시계 4종’

    ‘우리 아들’ 소리가 듣고 싶다면, 이 시계를 추천 드립니다. 어떠세요?

  • SPACE

    과일로 여름 나기

    더위에는 과일만 한 게 없다. 지금 먹으면 맛도 영양도 두 배다. 서울 과일 디저트 상점 4곳.

  • FILM

    폭스바겐 x 박솔잎

  • INTERVIEW

    수입차 브랜드의 리더들: 마크 레인

    수입차 시장을 선도하는 굵직한 브랜드의 대표들을 만났다. 한국 생활 2년 차에 접어든 그들이 말한다. 한국 자동차 문화와 코로나 시대의 브랜딩 활동, 직장인으로서의 깨달음에 대해.

  • FILM

    폭스바겐 x 아레나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