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Who is Black Collar Worker?

요즘 세상에는 세 가지 타입의 남자가 있다. 블루칼라와 화이트칼라, 그리고 `블랙칼라 워커`가 있다. 이는 단순히 셔츠 색깔의 변화만을 일컫는 건 아니다. 섹시하고 유머러스하지만 능력 있고 진중하며, 지적이지만 또한 유연한 남자. 이제 우리는 그들을 블랙칼라 워커라 부른다.

UpdatedOn February 20, 2006

외국계 이동통신 회사에 다니는 A. A가 넥타이를 매고 구두를 신는 날은 일년에 열흘 정도다. 일어나서 출근 준비를 마치는 데 걸리는 시간은 1시간 남짓. 시계는 그날 있을 일과 만날 사람을 감안해 4~5개 정도를 번갈아 찬다. 재킷 안주머니에는 항상 몽블랑 펜이 꽂혀 있다. 말하는 패션 트렌드를 감안하지만, 크게 연연하지는 않는다. 기본적으로 ‘내 스타일’을 지킨다. 윈도쇼핑을 즐기는데, 일주일에 한 번 이상 들러서 신상품을 체크하는 그만의 브랜드 리스트가 있다. 블루클럽에 갈지언정 전담 헤어 디자이너를 꼭 심어둔다. 휴대폰이나 디지털 카메라 같은 디지털 기기를 고를 때는 디자인과 기능의 비율을 7:3으로 잡는다. 그래서 가끔 후회하지만 별 상관없다. 그의 일은 끊임없이 생각해야 하는 창의적인 일이고, 그가 아닌 누가 대신하기 힘들다. 일의 퀄러티를 유지하기 위해 매달 3권 이상의 잡지와 전문 서적을 읽고, 일주일에 한 번 이상 대형 서점을 직접 찾으며, 박스 오피스로부터 외면 받은 영화 중에 기어이 보고 넘어가는 경우가 많다. 동창회 모임은 가급적 트렌디한 바에서 갖고 술잔과 함께 많은 정보를 주고받기 위해 애쓴다. 야근한 다음날에는 9시 정시에 출근하지 못하는 날도 많다. 클렌징폼이나 스크럽 같은 기능성 화장품으로 피부 관리를 한다. 이런 그를 보고 친구들은 참 별나다고 말한다.

아레나: A는 별난 게 아니라 특별한 겁니다. 그런 점에서 이제 A는 ‘블랙칼라 워커(Black Collar Worker)’로 분류되어야 마땅하죠. BCW는 단순한 셔츠 색깔의 차이만을 일컫는 건 아닙니다. 나와 내가 하는 일이 특별하다고 자부하며, 항간에 떠도는 트렌드를 취사선택할 줄 아는 줏대 있는 남자야말로 진정 블랙칼라 워커랍니다.

패션은 다른 사람 이야기다 W1

고정 수입으로 먹고 자는 일부터 해결한다 W2

외모에 신경을 쓸 시간이 별로 없다 W3

비슷한 디자인이라면 싼 걸로 고른다 W4

넥타이 하나 고르는 일에 쩔쩔매지 않는다 W5

스킨과 로션만 있어도 된다 W6

맡은 일을 완수하기 위해 노력한다 W7

친구들보다 연봉이 적어 늘 불만이다 W8

내 일은 비교적 흔한 일이다  W9

먹고 살기에도 바쁘다 W10

수입의 일부를 조금 떼어서 문화 생활을 한다 W11

월례행사로 공연이나 전시회를 보러 간다 W12

피트니스 클럽에 갈 시간이 없다 W13

일단 가격 대비 성능을 꼼꼼히 따진다 W14

굳이 수입 브랜드를 염두에 두지 않는다 W15

국산차로도 충분하다 W16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2013년 05월호

MOST POPULAR

  • 1
    뿌리는 순간
  • 2
    머쉬베놈 'STARLIKE MUSHVENOM' 미리보기
  • 3
    사죄하는 문화
  • 4
    謹賀新年 근하신년
  • 5
    게임하는 작가들: 스트레이 키즈 방찬

RELATED STORIES

  • BEAUTY

    뿌리는 순간

    방 안 곳곳이 정화되는, 깨끗하고 맑고 상쾌한 룸 스프레이.

  • BEAUTY

    나이트 케어 뷰티

    당신이 잠든 사이에 톡톡히 효과를 발휘하는 나이트 케어 제품들.

  • BEAUTY

    에이전트 H의 향수

    에이전트 H의 모험심에는 제동을 걸 수 없다. <미션파서블-영광의 레이서>를 통해 더 강인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준 에이전트 H가 그의 취향을 온전히 담은 향수, <아레나 옴므 플러스>와 아프리모의 협업으로 탄생한 ‘트리플에이’를 들었다.

  • BEAUTY

    내 눈을 위하여

    극심한 환절기, 건조한 눈가에 영양을 공급하고 노화 방지를 돕는 제품들.

  • BEAUTY

    가을에도, 남자에게도 어울리는 장미향 향수 5

    핑크 빛 여린 장미 말고, 중성적이고 미묘한 장미 향취를 담아낸 향수들을 소개한다. 쌀쌀해진 요즘 계절과도 제격인 향수 다섯.

MORE FROM ARENA

  • FASHION

    벌써 장갑

    아직 손이 시린 계절은 아닐지라도, 이번 시즌은 장갑이 대세니까.

  • FEATURE

    TIKTOK IS NOW DRIVING FASHION

    틱톡이 새로운 패션 트렌드를 이끌어가는 지금, 패션 브랜드들이 하나둘 틱톡 계정을 생성했다. 그중 흥미로운 계정을 꼽자면….

  • FEATURE

    애플 아케이드가 빠진 함정 셋

    작년 이맘때쯤 구독형 게임 서비스의 시대가 도래했다. 타노스급의 거대한 등장이었지만 1년이 지난 지금 잊힌 추억처럼 초라하게 남았다. 죽어가는 게임 OTT 시장을 심폐 소생하기 위해 SKT는 마이크로소프트와 손잡고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선보이기로 했다. 이 서비스는 허물어진 경쟁에 다시 불을 붙일 수 있을까? 구독형 게임 서비스를 분석하고 허점을 짚어본다.

  • FILM

    '아이템 부자' 대휘와 매일 함께하는 가방 속 아이템!

  • INTERVIEW

    주식 탐험가 강방천

    아이 거 걱정하지 마! 펀드의 왕 에셋플러스자산운용의 강방천 회장은 손사래 치며 말했다. 잘될 거라고, 딴 데 기웃거리지 말고 일상에서 인생을 함께할 위대한 기업을 발견하라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