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Editor's Pick

근사한 재킷

제냐가 만든 근사한 재킷에 대한 합당한 가치.

UpdatedOn September 01, 202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875-425970-sample.jpg

라이트 그레이 멜란지 트로페오 재킷 에르메네질도 제냐 제품.

오로지 나만을 위한 사치는 정당하다고 생각한다. 그게 제냐의 캐시미어 재킷이라면 굳이 이유를 찾을 필요도 없다. 재킷만큼은 그저 그런 것 여러 벌 말고 몇 년이고 오래 두고 입을 수 있는 탁월한 제품 한 벌이면 충분하니까. 질 좋은 재킷을 고르는 몇 가지 조건이 있겠지만 제냐의 트로페오 재킷은 설명보다 경험이 필요한 옷이다. 요즘 보기 드물게 정직하고 점잖은 실루엣에 근사한 소재로 만들어 편안하기까지 하니 말이다. 게다가 검은색보다 어디에나 맞춰 입기 좋은 밝은 회색, 정중함을 중화해줄 헤링본 패턴과 펠레테스타 가죽 디테일의 티켓 포켓으로 제냐의 개성도 살렸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도현
ASSISTANT 김지현

2020년 09월호

MOST POPULAR

  • 1
    영양제 레시피
  • 2
    태민의 진심
  • 3
    김소연의 3막
  • 4
    찰수록 변하는 ‘브론즈’ 시계가 대세라며?
  • 5
    1억으로 156억을 번 '강방천' 회장님은 어떤 물건을 쓸까요?

RELATED STORIES

  • FASHION

    골프화의 아웃솔

    뭐니 뭐니 해도 골프화의 핵심은 아웃솔이다. 6개의 골프화에서 발견한 아웃솔의 다양한 면면.

  • FASHION

    'SNOW CAMPERS' 토머스 제리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FASHION

    패션 뉴웨이브 5

    이미 해외에서 주목받고 있는, 지금 당장 눈여겨봐야 할 젊고 창창한 디자이너 브랜드 5.

  • FASHION

    THE MAXIMUM

    비로소 정점에 도달한 파워 숄더 실루엣.

  • FASHION

    오색 빛 스키 스타일

    밝고 명랑한 오색 빛깔 스키 스타일.

MORE FROM ARENA

  • FILM

    BREITLING x 권영돈

  • INTERVIEW

    펜타곤 후이 'LONG LONG NIGHT ALONE' 미리보기

    펜타곤 후이와 겨울 밤거리를 걷다. 입대 전 첫 솔로 화보와 인터뷰 공개.

  • CAR

    ICE DRIVING

    차가운 빙판에서 추는 뜨거운 엔진들의 춤.

  • FILM

    LOL 'T1'의 실생활 원픽 아이템 탈탈 털어봤습니다!

  • INTERVIEW

    이준기라는 장르 미리보기

    이준기, 강렬하고 시크한 화보와 진솔한 인터뷰 공개. “지금의 이준기는 과거의 이준기를 넘어설 수 있을까? 지금의 나는 과거의 나만큼 치열한가?”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