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젊은 골퍼들의 'FLEX'

골프도 즐기고 호화스러운 리조트에서 휴식까지. 요즘 젊은 골퍼들은 이런 곳에서 논다.

UpdatedOn October 02, 2021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791-424148-sample.jpg

섬 하나가 통째로 골프 코스로 이루어진 세이지우드 여수경도.

섬 하나가 통째로 골프 코스로 이루어진 세이지우드 여수경도.

바다와 맞닿은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어디서 찍어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바다와 맞닿은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어디서 찍어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바다와 맞닿은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어디서 찍어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천혜의 환경을 자랑하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야외 수영장.

천혜의 환경을 자랑하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야외 수영장.

천혜의 환경을 자랑하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야외 수영장.

밤이 더 화려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전경.

밤이 더 화려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전경.

밤이 더 화려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전경.

불과 10년 전만 해도 골프는 아저씨, 아줌마를 위한 운동 혹은 돈깨나 들어가는 ‘있는 사람들’의 전유물이었다. 거기다 범접할 수 없는 화려함과 과한 패턴의 골프웨어는 더욱 거리감을 느끼게 했다.

물론 그 이미지는 쉽사리 사라지지 않지만 적어도 골프를 소비하는 방식은 변하고 있다. 젊은 골퍼들의 가장 큰 특징은 골프에 여행을 접목한다는 것. 맹목적인 ‘골프 여행’보다 골프뿐 아니라 여행도 온전히 즐긴다는 것에서 차이가 있다. 특히 요즘같이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은 발이 묶이고, 야외 활동도 조심스러운 시기에 골프는 다른 스포츠에 비해 대인 접촉이 많지 않고, 비좁은 골프도 즐기고 호화스러운 리조트에서 휴식까지.

요즘 젊은 골퍼들은 이런 곳에서 논다. 젊은 골퍼들의 ‘FLEX’ 공간에서 즐기는 실내 스포츠와는 달리 드넓은 잔디 위에서 진행돼 많은 사람들이 골프장을 찾고 있다. 그런 면에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와 홍천은 최적의 장소라 할 수 있다.

먼저 바다와 맞닿은 골프를 뜻하는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섬 하나가 통째로 골프 코스여서 어디를 배경으로 찍어도 ‘나이스샷’이 된다. 눈이 시리도록 푸르른 하늘과 짙은 녹음의 잔디, 한려수도의 바다가 배경인 이곳 자체가 요즘 말하는 ‘플렉스’ 아닐까? 게다가 국내 여행지 중 손꼽히는 여수를 체험할 수 있어 더욱 매력적인 휴가지이기도 하다.

여수에 세이지우드 여수경도가 있다면 강원도에는 올여름 가장 핫한 인피니티 풀의 럭셔리 세이지우드 홍천이 있다. 세이지우드 홍천은 2013년 오픈 이후 단 한 번도 베스트 코스에서 빠진 적 없는 프리미엄 골프 코스와 작년에 오픈한 호텔을 보유하고 있다. 잭 니클라우스의 구상으로 설계된 27홀 규모를 자랑하며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는 풀사이드 레스토랑과 1천8백 권 규모의 북 카페, 사색을 즐길 수 있는 라이브러리, 인피니티 풀과 인도어 풀, 프라이빗 산책로까지, 골프와 여행 그리고 휴식을 즐기기에 이만한 곳이 또 있을까? 올여름 휴가지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와 홍천 두 곳을 진지하게 고려해봐야 할 것이다.

국내에서 손꼽히는
인피니티 풀을 보유한
세이지우드 홍천.

국내에서 손꼽히는 인피니티 풀을 보유한 세이지우드 홍천.

국내에서 손꼽히는 인피니티 풀을 보유한 세이지우드 홍천.

모던하면서도 이국적인
세이지우드 홍천의 입구.

모던하면서도 이국적인 세이지우드 홍천의 입구.

모던하면서도 이국적인 세이지우드 홍천의 입구.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광훈

2020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지금, 세븐틴의 힘
  • 2
    2022년, 다시 재개되는 뮤직 페스티벌 3
  • 3
    DKZ 재찬, “많은 사랑을 받으니 나도 바뀌었다”
  • 4
    Back to Normal
  • 5
    갓세븐 뱀뱀, “발전을 멈추지 않겠다”

RELATED STORIES

  • SPACE

    감각의 향연

    안구와 혀를 부지런히 굴려야 놓치는 게 없는 공간들.

  • SPACE

    산과 와인

    와인 초심자를 위한 와인 탐구의 시간.

  • SPACE

    Back to Normal

    마스크를 벗자마자 만 2년 만에 공항을 찾았다. 호텔만 결정하고 방콕으로 그리고 카오락으로 떠났다.

  • SPACE

    Heritage of Dior

    과거와 미래를 연결하는 디올의 유산.

  • SPACE

    비건 라이프를 충족해 줄 레스토랑 3

    건강한데 맛도 좋다. 어렵지 않은 비건 라이프.

MORE FROM ARENA

  • FEATURE

    HIP OF THE YEAR 61~70

    힙이란 무엇인가. 2019년 <아레나>는 힙하다는 곳들을 찾아다녔고, 힙한 사람들을 만났으며, 힙한 삶을 취재했다. 열한 권의 책을 만들고, 연말이 되어서야 겨우 ‘힙’의 함의를 이해하게 됐다. 우리가 올해 보고 느낀 가장 ‘힙’한 것들을 꼽았다. 지금도 힙이 한철이다.

  • FEATURE

    그레타와 마이클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 FASHION

    5색 서울

    서울 사는 다섯 포토그래퍼가 5월을 상상하며 서울의 다섯 장소를 담았다. 엄청나게 괴상하고 믿을 수 없게 멋진 이 도시에 대하여.

  • LIFE

    장인의 손길

    장인이 오밀조밀 손으로 빚은 가구, 소리, 술들.

  • FASHION

    SOMETHING SPECIAL

    새 시즌을 맞아 선보이는 캠페인 속 신선한 조합.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