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젊은 골퍼들의 'FLEX'

골프도 즐기고 호화스러운 리조트에서 휴식까지. 요즘 젊은 골퍼들은 이런 곳에서 논다.

UpdatedOn August 14, 2020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791-424148-sample.jpg

섬 하나가 통째로 골프 코스로 이루어진 세이지우드 여수경도.

섬 하나가 통째로 골프 코스로 이루어진 세이지우드 여수경도.

바다와 맞닿은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어디서 찍어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바다와 맞닿은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어디서 찍어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바다와 맞닿은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어디서 찍어도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천혜의 환경을 자랑하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야외 수영장.

천혜의 환경을 자랑하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야외 수영장.

천혜의 환경을 자랑하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야외 수영장.

밤이 더 화려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전경.

밤이 더 화려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전경.

밤이 더 화려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의 전경.

불과 10년 전만 해도 골프는 아저씨, 아줌마를 위한 운동 혹은 돈깨나 들어가는 ‘있는 사람들’의 전유물이었다. 거기다 범접할 수 없는 화려함과 과한 패턴의 골프웨어는 더욱 거리감을 느끼게 했다.

물론 그 이미지는 쉽사리 사라지지 않지만 적어도 골프를 소비하는 방식은 변하고 있다. 젊은 골퍼들의 가장 큰 특징은 골프에 여행을 접목한다는 것. 맹목적인 ‘골프 여행’보다 골프뿐 아니라 여행도 온전히 즐긴다는 것에서 차이가 있다. 특히 요즘같이 코로나19로 해외여행은 발이 묶이고, 야외 활동도 조심스러운 시기에 골프는 다른 스포츠에 비해 대인 접촉이 많지 않고, 비좁은 골프도 즐기고 호화스러운 리조트에서 휴식까지.

요즘 젊은 골퍼들은 이런 곳에서 논다. 젊은 골퍼들의 ‘FLEX’ 공간에서 즐기는 실내 스포츠와는 달리 드넓은 잔디 위에서 진행돼 많은 사람들이 골프장을 찾고 있다. 그런 면에서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와 홍천은 최적의 장소라 할 수 있다.

먼저 바다와 맞닿은 골프를 뜻하는 시사이드 코스인 세이지우드 여수경도는 섬 하나가 통째로 골프 코스여서 어디를 배경으로 찍어도 ‘나이스샷’이 된다. 눈이 시리도록 푸르른 하늘과 짙은 녹음의 잔디, 한려수도의 바다가 배경인 이곳 자체가 요즘 말하는 ‘플렉스’ 아닐까? 게다가 국내 여행지 중 손꼽히는 여수를 체험할 수 있어 더욱 매력적인 휴가지이기도 하다.

여수에 세이지우드 여수경도가 있다면 강원도에는 올여름 가장 핫한 인피니티 풀의 럭셔리 세이지우드 홍천이 있다. 세이지우드 홍천은 2013년 오픈 이후 단 한 번도 베스트 코스에서 빠진 적 없는 프리미엄 골프 코스와 작년에 오픈한 호텔을 보유하고 있다. 잭 니클라우스의 구상으로 설계된 27홀 규모를 자랑하며 다양한 메뉴를 맛볼 수 있는 풀사이드 레스토랑과 1천8백 권 규모의 북 카페, 사색을 즐길 수 있는 라이브러리, 인피니티 풀과 인도어 풀, 프라이빗 산책로까지, 골프와 여행 그리고 휴식을 즐기기에 이만한 곳이 또 있을까? 올여름 휴가지는 세이지우드 여수경도와 홍천 두 곳을 진지하게 고려해봐야 할 것이다.

국내에서 손꼽히는
인피니티 풀을 보유한
세이지우드 홍천.

국내에서 손꼽히는 인피니티 풀을 보유한 세이지우드 홍천.

국내에서 손꼽히는 인피니티 풀을 보유한 세이지우드 홍천.

모던하면서도 이국적인
세이지우드 홍천의 입구.

모던하면서도 이국적인 세이지우드 홍천의 입구.

모던하면서도 이국적인 세이지우드 홍천의 입구.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광훈

2020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히비키 후지오카
  • 2
    스무살의 NCT DREAM
  • 3
    폴스미스 x 강다니엘
  • 4
    지금 강다니엘 미리보기
  • 5
    SF 문학의 새물결

RELATED STORIES

  • LIFE

    당신을 설레게 할 새로운 소식 4

    아이폰 12부터 파리 ‘부트 카페’의 서울 진출까지, 기다림의 미학을 일깨워 줄 뉴스들.

  • LIFE

    아름다운 정글도

    달 위를 수놓은 정글도 다섯.

  • LIFE

    식물에 관한 명상

    나무와 꽃만큼 쉽고 흔하게 접할 수 있는 아름다움이 있을까. 자연은 이미 아름답고, 인간은 그 아름다움을 끊임없이 재현한다. 불가해한 자연에 다가서기 위해. 혹은 다가서기를 실패하기 위해.

  • LIFE

    山水景石 산수경석

    땅에서 난 것과 물에서 난 것, 돌과 식재료로 그린 풍요로운 가을.

  • LIFE

    찍고 패고

    장작 패고 싶은 날 꺼내 든 도끼 4종.

MORE FROM ARENA

  • INTERVIEW

    GENTLEMAN'S MOMENT 성훈 미리보기

    티쏘, 배우 성훈과 함께 한 <젠틀맨> 화보 공개

  • FILM

    폭스바겐 x 시로스카이

  • INTERVIEW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이기훈

    커피 향에는 시간과 노고가 담긴다. 농부의 땀부터 생두를 선별하고 볶아 상품으로 만드는 이들의 가치관까지. 남다른 커피를 세상에 알리는 전 세계 커피 마스터들의 커피 철학을 옮긴다.

  • FILM

    EP.02 장민호&정동원, 서로가 생각하는 서로의 MBTI는?

  • FEATURE

    비요른&카샤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