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구독 안 하고는 못 베길 유튜버 4

"요즘 뭐가 재미있어?"라고 물으신다면.

UpdatedOn August 06, 2020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693-422822-sample.jpg

 

 피식대학Psick Univ | 이용주, 정재형, 김민수 

구.최.몇? 오늘 기준 324,000명. 웃기는 거에 뿌리를 두고 있다. 다양한 콘텐츠를 가꾸고 양산한다. 이름 또한 정겨운 ‘피식대학’. 전 연령이 공감할 만한 개그를 뽑아내는 것도 수준급이다.

왜 떴어? 싸이월드 향수를 자극하는 콘텐츠로 스멀스멀 올라오더니 부부의 세계, 직업별 아르바이트 성대모사로 떴다. 말 그대로 빵!

‘피식대학’ 채널에서는 무엇을 다뤄? 가장 인기 있는 ‘피식대학 예능학과’가 있다. 일상생활에 쉽게 접할 수 있는 모습을 ‘맛깔’나게 표현했다. 이거 보고 연습해서 개그 치면 의외로 잘 먹힌다. 시간 되면 따라 해보자.

그중 재미있는 건? ‘피식대학 예능학과’, ‘한사랑산악회’. 예능적 상황 설정을 잘 살렸다. 역시 개그맨 출신답다. 자연스러우면서도 어색한 게 묘미인데, 여기 들인 공수를 누구보다 알기에 이 채널이 더 끌린다. 노력형 유튜버의 산물이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693-422824-sample.jpg

 

 미션 파서블 | 에이전트H 

구.최.몇? 오늘 기준 518,000명. UDT 출신 에이전트H 교관이 운영하는 채널이다. “불가능은 없다.”라는 그의 신념처럼 무섭게 상승 중이다.

왜 떴어? 우선 200만 유튜브 채널 ‘피지컬 갤러리’에서 선보인 ‘가짜 사나이’ 공이 크다. 강력한 전술 단체 무사트(MUSAT)의 특별 교관인 것도 한몫 했다. 회를 거듭할수록 빠져버리는 ‘킬포’ 미소도 성공 요인이다.

‘미션 파서블’ 채널에서는 무엇을 다뤄? 특수부대의 다양한 콘텐츠를 다룬다. 남자가 열광하고 여자가 좋아할 만한 콘텐츠를 유연하게 구성했다. 착한 성품과 다부진 몸매만으로도 시간 가는 줄 모르지만, 그의 반전 매력은 목소리에 있다.

그중 재미있는 건? ‘UDT 훈련썰’, ‘H의 모든것’. “라떼는 말이야.”로 통용되는 남자에게 군대 이야기만큼 좋은 떡밥이 없다. 자꾸 들어도 재미있다. 교관님이 직접 말해주면 더할 나위 없고.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693-422825-sample.jpg

 

 전국진TV – 주작감별사 | 전국진 

구.최.몇? 오늘 기준 158,000명. ‘주작러’가 판치는 요즘 유튜브 생태계를 명확하게 파악했다. 그리고 적중했다. 주작이 의심되면 일단 ‘전국진’부터 찾게 되니까.

왜 떴어? 이유는 간단하다. 주작 유튜버를 잘 감별한다. 한창 주가 올리고 있던 ‘야O마 TV’의 테O라 배터리 방전 영상을 수면 위로 올린 것도 그다. 장학 퀴즈 출신은 뭘 해도 남다른 거 같다.

‘전국진TV’ 채널에서는 무엇을 다뤄? 주작 감별을 기본으로 음원 차트 감별, 사업 관련, 쇼핑몰 이야기를 주로 다룬다. 실제 “이런 것도?”라고 할 만한 것들도 있으니 영상 볼 때 참고하자.

그중 재미있는 건? ‘전국진’s뇌피셜’. 사람들이 솔깃할 만한 무언가를 잘 알고 있다. 구독자 5만 명을 기념해 만든 ‘주작감별사의 정체 편’은 조회 수가 116만을 육박한다. 지금보다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유튜버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8/thumb/45693-422823-sample.jpg

 

 에센스룸 | 김운, 고원탁 

구.최.몇? 오늘 기준 25,800명. 소위 ‘패션 따거’라 불리는 20년 경력의 패션 디렉터가 의류 본질에 대해서 이야기한다. 업계에서도 인정받은 그들의 ‘티키타카’를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유익한 정보는 말할 것도 없다.

왜 떴어? ‘확’이라고는 말할 수 없지만, 꼭 한 번 소개하고 싶었다. 유튜브의 핵심은 재미와 정보에 있다. 이들에겐 그런 ‘짬’이 있다. 3시간 방송해도 오디오가 비는 일이 없다.

‘에센스룸’ 채널에서는 무엇을 다뤄? 패션의 전반적인 내용을 다룬다. 브랜드도 소개하고 제품 리뷰도 한다. 여기의 핵심은 실제 종사자의 현실적인 말이다. 인생도 패션도 중요한 건 실전이니까.

그중 재미있는 건? ‘초대손님’ 브랜드 합방과 라이브 방송. 브랜드를 알아가는 재미도 ‘따거’들의 웃고 떠드는 모습도 보기 좋다. 브랜드를 준비하고 있다면, 꼭 한 번 보자. 두 번 봐도 좋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Close to you
  • 2
    남자와 시계
  • 3
    가을 향수
  • 4
    우아한데 편안해
  • 5
    숫자와 섹스

RELATED STORIES

  • FEATURE

    아무튼 방탄소년단이 좋다는 글

    월드와이드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이 이토록 성장한 사실은 전 과정을 지켜본 우리 ‘아미’는 물론이겠고, 전 세계인이 알 테다. 하지만 팬덤인 아미가 아니라면 몰랐을 방탄소년단의 매력들을 다시 한 번 짚고 싶다.

  • FEATURE

    브래드 제임스턴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EATURE

    에릭&조안나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EATURE

    비요른&카샤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EATURE

    브라이언 가드비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보급형 시대에 부쳐

  • LIFE

    한낮의 드링크

    맥주보다 청량하고, 아이스 아메리카노보다 자꾸 손이 가는.

  • INTERVIEW

    비 '누가 뭐래도' 미리보기

    비, 내가 나를 사랑해야지. 싹쓰리? 솔직히 아무도 모른다.

  • FASHION

    SUMMER ISLAND

    호젓한 낭만이 흐르는 여름의 섬.

  • LIFE

    차박 A to Z

    시동 걸기 전 준비할 차박 용품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