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Editor's Pick

디올의 소바쥬

늦여름 더위까지 식혀줄 대담한 향.

UpdatedOn July 27, 2020

/upload/arena/article/202007/thumb/45575-421188-sample.jpg

소바쥬 오 드 뚜왈렛 100mL 14만원대 디올 뷰티 제품.

디올의 남성상을 대표하는 소바쥬는 이름 그대로 야성적인 매력을 극대화한 향. 소바쥬를 탄생시킨 퍼퓨머 프랑수아 드마시는 태양 아래 광활한 사막과 강한 남성의 이미지에 오롯이 집중했다. 소바쥬 오 드 뚜왈렛은 레지오 베르가모트의 스파이시한 향취와 쉽게 지워지지 않는 앰브록산이 어우러져 분방하고 상쾌하다. 가벼운 오 드 뚜왈렛 타입이라 낮과 밤 상관없이 뿌리기 좋고, 같은 향조의 샤워 젤과 비누를 함께 사용하면 향취가 온종일 맴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2020년 08월호

MOST POPULAR

  • 1
    뉴노멀 안주를 찾아서
  • 2
    스포츠 향수 6
  • 3
    찬란하게 노란 술잔
  • 4
    ART OF CRAFTSMANSHIP
  • 5
    천변 술집 #불광천과 양재천

RELATED STORIES

  • FASHION

    SHORT-FORM

    9:16 프레임 속의 짧고 대담한 포트레이트.

  • FASHION

    The Calm Sea

    황금빛으로 물든 바다, 일렁이는 초록.

  • FASHION

    ART OF CRAFTSMANSHIP

    벨루티의 DNA를 느껴볼 수 있는 팝업 스토어.

  • FASHION

    Sunshine and clove

    어떤 날은 유난히 하늘이 찬란해서 아낌없이 하루를 만끽했다.

  • FASHION

    A THING CALLED FLOWER

    한철 꽃과 같이 흐드러지게 아름다운 봄날.

MORE FROM ARENA

  • CAR

    서울에 온 페라리 로마

    인생을 즐겨라, 즐길수록 더 달콤하다. 20세기 로마의 낭만을 내포한 페라리 로마(Ferrari Roma)를 타고 서울을 달렸다. 아침부터 밤까지 서울 곳곳에 이탈리아의 낭만을 퍼뜨렸다.

  • AGENDA

    서울의 패션위크

    3월 말에서 4월까지, 지난 몇 주간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진행된 헤라 서울 패션위크를 비롯해 곳곳에서 서울 디자이너들의 2018 F/W 컬렉션이 펼쳐졌다. 그중 <아레나>의 눈에 띈 트렌드와 쇼, 기억에 남는 룩을 떠올렸다.

  • FASHION

    제철 궁합 II

    평범한 후디에 묵직한 라이더 재킷 하나 걸쳤을 뿐인데 분위기가 이렇게나 다르다.

  • FEATURE

    인싸의 조건

    소셜 미디어에서 전개되는 각종 챌린지. 그 영향력이 꽤 크다.

  • LIFE

    그 남자들의 음악 공간

    주인의 취향이 가득 담긴, 음악이 있는 공간 넷.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