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홍천의 보석, 세이지우드

강원도 홍천에 자리 잡은 프리미엄 호텔, ‘세이지우드’. 굳이 외국과 비교하지 않아도 자체 매력이 넘쳐나는 곳이다. 올여름 피서지 1순위로 꼽기에 손색이 없다.

UpdatedOn July 16, 2020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7/thumb/45516-420095-sample.jpg

 

 

지난달 이즈음 티쏘와 배우 성훈의 화보 촬영에 앞서 장소 물색에 여념이 없었다. 조건은 이랬다. 서울과 그리 멀지 않아야 하고, 인피니티 풀과 실내 수영장을 갖춘 리조트 같은 호텔, 그러면서도 품격과 모던함은 유지한. 온갖 레이더를 동원해서 조건에 맞는 장소들을 선별했다. 그중 홍천에 위치한 세이지우드가 최종 선택의 영광을 얻었다. 이 보물 같은 호텔을 그냥 넘어갈 수 없어 지면에 소개하려 한다. 사실 촬영팀이 원하는 조건이란 누구나 한번쯤은 꿈꾸던 피서지일 것이다. 코로나로 인해 해외여행의 발이 묶인 지금이라면 더욱.

세이지우드의 얼굴은 인피니티 풀이다. 인피니티 풀이란 물과 하늘이 이어지는 것처럼 설계된 야외 수영장을 뜻한다. 주로 호화 리조트나 고급 호텔의 최고층에 야외 수영장으로 마련된다. 서울에서 한두 시간 자동차를 타고 달리면 도착하는 강원도 홍천, 그곳에 있는 세이지우드의 인피니티 풀은 파노라마로 펼쳐지는 푸른 소뿔산을 바라보며 여유롭게 수영을 즐길 수 있다. 청정 자연 속에서 휴식을 원하는 이들이라면 만족도가 아주 높을 것이다. 빌딩숲이 아닌 진짜 숲을 내려다볼 수 있는 야외 수영장은 사계절 온수 풀이기 때문에 낮과 밤 모두 따뜻하게 수영을 즐길 수 있다.

수영장 뒤편에 자리한 레스토랑에서는 로제 소스 바닷가재, 파스타, 토마토 카프레제 샐러드 같은 이탈리아 요리를 선보인다. 또 레스토랑 안에는 바가 자리하는데, 바텐더가 고객의 취향에 따라 맞춤형 칵테일을 만들어준다. 계단을 오르면 자연광이 그림처럼 드리우는 인도어 풀도 있다. 음료를 풀사이드에서 맛볼 수 있도록 테이크아웃 서비스도 운영한다. 휴식을 편안히 즐길 수 있도록 최소한의 동선으로 설계했다는 것도 이곳의 큰 장점.

그 외에 잭 니클라우스의 구상으로 설계된 27홀 규모의 세이지우드 홍천 골프 코스, 약 1천8백 권 규모의 북 카페, 사우나와 스파, 사색을 누릴 수 있는 라이브러리, 프라이빗 산책로 등 수많은 매력들로 넘쳐나는 곳이다. 객실은, 88평형의 ‘프레스티지 스위트(Prestige Suite)’, 53평형의 ‘로열 스위트(Royal Suites)’, 23평형의 ‘주니어 스위트(Junior Suite)’, 16평형의 ‘주니어 딜럭스(Junior Deluxe)’ 중 선택할 수 있다. 짙은 녹음이 내쉬는 신선한 공기를 들이마시며 물속에서 노니는 경험, 올여름엔 세이지우드로 잊지 못할 치유 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떨까.

3 / 10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광훈

2020년 07월호

MOST POPULAR

  • 1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 2
    룰러와 라스칼
  • 3
    이근은 살아남는다
  • 4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 5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이기훈

RELATED STORIES

  • LIFE

    당신을 설레게 할 새로운 소식 4

    아이폰 12부터 파리 ‘부트 카페’의 서울 진출까지, 기다림의 미학을 일깨워 줄 뉴스들.

  • LIFE

    아름다운 정글도

    달 위를 수놓은 정글도 다섯.

  • LIFE

    식물에 관한 명상

    나무와 꽃만큼 쉽고 흔하게 접할 수 있는 아름다움이 있을까. 자연은 이미 아름답고, 인간은 그 아름다움을 끊임없이 재현한다. 불가해한 자연에 다가서기 위해. 혹은 다가서기를 실패하기 위해.

  • LIFE

    山水景石 산수경석

    땅에서 난 것과 물에서 난 것, 돌과 식재료로 그린 풍요로운 가을.

  • LIFE

    찍고 패고

    장작 패고 싶은 날 꺼내 든 도끼 4종.

MORE FROM ARENA

  • CAR

    네 발로 간다: BMW X5

    각 바퀴에 구동력을 평등하게 배분하고, 눈길이든, 사막이든, 암벽이든, 강변북로든 어디든 달린다. 이게 어떻게 가능하냐고? 이 질문에 개발자들이 답한다. 지금 가장 주목받는 사륜구동 차량과 개발자의 인터뷰다.

  • ISSUE

    폴스미스 x 강다니엘

  • CAR

    새 차에 헤리티지 담기

  • FILM

    폭스바겐 x 박건우

  • FEATURE

    루이지 베를렌디스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