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찬열에 대한 찬사 미리보기

엑소 찬열만이 보여줄 수 있는 청량함

UpdatedOn June 22, 2020

3 / 10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에 등장하는 007 시계. 강하면서도 가벼운 그레이드 2 티타늄 소재의 케이스와 메시 브레이슬릿, 빈티지한 디자인의 ‘트로피컬’ 브라운 알루미늄 베젤 링과 다이얼을 탑재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에 등장하는 007 시계. 강하면서도 가벼운 그레이드 2 티타늄 소재의 케이스와 메시 브레이슬릿, 빈티지한 디자인의 ‘트로피컬’ 브라운 알루미늄 베젤 링과 다이얼을 탑재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에 등장하는 007 시계. 강하면서도 가벼운 그레이드 2 티타늄 소재의 케이스와 메시 브레이슬릿, 빈티지한 디자인의 ‘트로피컬’ 브라운 알루미늄 베젤 링과 다이얼을 탑재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에 등장하는 007 시계. 강하면서도 가벼운 그레이드 2 티타늄 소재의 케이스와 메시 브레이슬릿, 빈티지한 디자인의 ‘트로피컬’ 브라운 알루미늄 베젤 링과 다이얼을 탑재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 폴리싱 처리된 블루 세라믹(ZrO2) 다이얼과 역회전 방지 베젤을 장착했으며 오직 2천018피스만 한정 제작되는 올림픽 게임 컬렉션 씨마스터 플래닛 오션 평창 2018 리미티드 에디션 8백만원대 오메가 제품.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 폴리싱 처리된 블루 세라믹(ZrO2) 다이얼과 역회전 방지 베젤을 장착했으며 오직 2천018피스만 한정 제작되는 올림픽 게임 컬렉션 씨마스터 플래닛 오션 평창 2018 리미티드 에디션 8백만원대 오메가 제품.
  • (왼쪽부터)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에 등장하는 007 시계. 강하면서도 가벼운 그레이드 2 티타늄 소재의 케이스와 메시 브레이슬릿, 빈티지한 디자인의 ‘트로피컬’ 브라운 알루미늄 베젤 링과 다이얼을 탑재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스테인리스 스틸 및 18캐럿 세드나™ 골드 크로노그래프의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크로노미터 크로노그래프 44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왼쪽부터) <007 노 타임 투 다이(No Time To Die)>에 등장하는 007 시계. 강하면서도 가벼운 그레이드 2 티타늄 소재의 케이스와 메시 브레이슬릿, 빈티지한 디자인의 ‘트로피컬’ 브라운 알루미늄 베젤 링과 다이얼을 탑재한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 크로노미터 42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스테인리스 스틸 및 18캐럿 세드나™ 골드 크로노그래프의 씨마스터 다이버 300m 오메가 코-액시얼 마스터크로노미터 크로노그래프 44mm 1천만원대 오메가 제품.
  • 티크 패턴의 블랙 다이얼, 6시 방향의 날짜창, 블랙 가죽 스트랩의 씨마스터 아쿠아테라 150m 오메가 코-액시얼 GMT 43mm 9백만원대 오메가 제품.티크 패턴의 블랙 다이얼, 6시 방향의 날짜창, 블랙 가죽 스트랩의 씨마스터 아쿠아테라 150m 오메가 코-액시얼 GMT 43mm 9백만원대 오메가 제품.

엑소 찬열의 새로운 화보가 공개됐다. 스위스 럭셔리 시계 브랜드 오메가와 함께 한 화보 속 찬열은 우리가 알던 찬열과 조금 다른 모습이다. 진중하고 날카로운 눈빛에선 성숙미가 느껴지고, 흩날리는 물방울과 포즈에선 청량함과 여유가 엿보인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찬열은 열정적이고 성실한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왔다. 그는 대선배인 이선희의 신곡을 피처링하며 긴장하고 고민했던 비화를 비롯해 개인적인 고민과 앞으로의 목표에 대해 솔직하게 전했다. 찬열의 화보와 두 가지 버전의 커버는 <아레나 옴므 플러스> 7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FASHION EDITOR 최태경, 윤웅희
FEATURE EDITOR 조진혁
PHOTOGRAPHY 박종하
HAIR 박내주
MAKE-UP 현윤수
ASSISTANT 손경미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오색 빛 스키 스타일
  • 2
    THE MAXIMUM
  • 3
    주지훈의 자리
  • 4
    패션 뉴웨이브 5
  • 5
    주식 탐험가 강방천

RELATED STORIES

  • INTERVIEW

    주식 탐험가 강방천

    아이 거 걱정하지 마! 펀드의 왕 에셋플러스자산운용의 강방천 회장은 손사래 치며 말했다. 잘될 거라고, 딴 데 기웃거리지 말고 일상에서 인생을 함께할 위대한 기업을 발견하라고.

  • INTERVIEW

    제15회 에이어워즈

    언택트 시대를 슬기롭게 극복한 제15회 에이어워즈의 우아한 순간들.

  • INTERVIEW

    디스트릭트의 파도

    강남 한복판을 전 세계가 주목하게 만든 거대한 파도 ‘웨이브’, 코로나19로 침체된 삼청동 갤러리에 사람들을 불러 모은 ‘에이스트릭트’, 제주도를 미디어아트 성지로 만든 ‘아르떼뮤지엄’. 모두 디지털 미디어 콘텐츠 제작사 디스트릭트의 공이다. 디스트릭트가 일군 도전과 성공을 이성호 대표와 이상진 부사장이 말한다.

  • INTERVIEW

    김은희의 서스펜스와 휴머니즘

    <킹덤>에서는 누구도 배고프지 않은 세상을, <시그널>에서는 누구도 억울하지 않은 세상을 바랐다. 치밀한 장르물의 외피를 두르고 있지만 그 안을 들여다보면 김은희 작가는 늘 상식이 통하는 사회를 그리며 이야기를 써왔다. 그런 이야기를 쓰는 힘에 대해 묻자 그는 답했다. “아직 그런 세상이 오지 않아서가 아닐까요?” 지금 한국에서 가장 독보적인 드라마 작가와의 인터뷰는 그렇게 시작됐다.

  • INTERVIEW

    김광현의 시작

    김광현은 선수로서 전부를 이루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30대에 접어든 그는 세인트루이스행 비행기에 올랐다. 어려서부터 간직해온 꿈을 이루기 위해, 늦은 나이에도 도전할 수 있음을 보여주기 위해 메이저리그에 입성한 그는 데뷔 첫해에 눈에 띄는 성적을 거두고 귀국했다. 2020년은 기회를 다지는 시기였다고 김광현은 말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개는 외롭지 않아

    반려견 문화는 변한다. 과거와 다르고 앞으로도 다를 것이다. 시대에 맞는 반려견 문화를 알리는 <개는 훌륭하다> 제작진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했다. 그들의 방송 1주년을 축하하고, 지금의 반려견 문화를 기록하기 위함이다.

  • FEATURE

    게임하는 작가들: 영화감독 김정훈

    기술 발전과 가장 밀접한 매체는 게임이다. 사실적인 그래픽과 정교한 구조는 사람들을 게임에 깊이 몰입시킨다. 이제 게임은 사용자로 하여금 이야기를 직접 만들게끔 유도하고, 사용자는 오직 자신만의 서사를 갖게 된다. 비록 로그아웃하면 그만인 휘발성 강한 서사라 할지라도 사용자의 뇌리에 오래도록 남아 다른 형태로 표현된다. 시나 소설이 되기도 하고, 때로는 설치미술로 눈앞에 등장하기도 한다. 미래에는 게임이 선도적인 매체가 되리라는 데 의심의 여지가 없는 지금, 게임에서 영감을 받는 작가들을 만났다. 게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게임과 예술의 기묘한 연관 관계를 추적했다.

  • FASHION

    BIG SMILE

    안온한 마음과 함박웃음을 머금은 새해 첫 얼굴.

  • INTERVIEW

    지금 강다니엘 미리보기

    강다니엘, 압도적인 비주얼

  • FASHION

    지방시의 컴배트 부츠

    지방시가 내놓은 투박하고 말쑥한 컴배트 부츠.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