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FASHION BOOK

서로 다른 관점으로 해석한 남다른 패션 북.

UpdatedOn May 20, 2020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5/thumb/45018-413657-sample.jpg

 

➊ <IN HIS OWN FASHION> 랄프 로렌

지난 2018년은 랄프 로렌의 창립 50주년이 되는 해였다. 그리고 뒤늦게 50주년을 기념해 클래식 복식의 대가 앨런 플루서(Alan Flusser)가 저술한 <In His Own Fashion>을 출간했다. 그는 남성 스타일링에 관한 책을 여럿 출간했고, 영화 <월 스트리스>의 마이클 더글러스, <여인의 향기> <아메리칸 싸이코>에 출연한 크리스천 베일의 의상을 담당하기도 한 클래식 복식의 대표적인 인물. 앨런 플루서가 저술한 <Dressing the Man>은 남성 복식에 관한 가장 교과서적인 책으로 꼽힌다. <In His Fashion> 역시 그의 진중하고 섬세한 시각으로 명실 공히 미국을 상징하는 브랜드인 랄프 로렌의 모든 것을 일목요연하게 담았다. 말하자면 이건 랄프 로렌의 백과 사전 같은 책.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5/thumb/45018-413658-sample.jpg

 

➋ <5D:DIESEL DREAM DISRUPTION DEVIATION DENIM> 디젤

뉴욕의 출판사 리졸리(Rizzoli)와 손잡고, 패션 작가 수지 라우(Susie Lau)가 편집한 디젤의 새 책엔 그들의 거침없는 방탕함이 넘쳐난다. 디젤 설립자 렌초 로소가 15세에 처음 데님을 만들기 시작했을 때부터, 1978년 디젤을 론칭하고 현재까지 지속적으로 이어오고 있는 파격적인 프로젝트에 관한 것, 현재 디젤을 만들고 있는 사람들과의 인터뷰, 협업했던 브랜드 등 풍성한 이야기를 비롯해 쿨한 이미지지가 가득. 특히 17만5천 벌을 보관하고 있는 이탈리아 브레간체의 디젤 의류 보관소에서 촬영한 화보나, 전 세계 시장과 중고 숍을 뒤져서 찾아낸 희귀한 아이템들의 이미지를 보면 디젤이 어떤 브랜드인지를 완벽하게 이해할 수 있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5/thumb/45018-413659-sample.jpg

 

➌ <루이 비통 트래블 북-이시노리 서울> 루이 비통

<루이 비통 트래블 북> 컬렉션은 저명한 작가들의 일러스트를 통해 각 나라의 모습을 그려낸다. 스케치, 콜라주, 현대 미술 등등 각각의 주관적인 시각으로 표현한 이미지들은 지적인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일종의 초대장 같은 역할을 한다. 얼마 전엔 프랑스의 아티스트 듀오 이시노리가 서울 에디션을 출간했다. 2014년에서 2017년 사이 이시노리는 여름과 겨울을 넘나드는 네 차례의 여행을 통해 서울을 관찰했다. 이방인의 시각으로 바라본 서울은 평범하면서도 의욕적이고, 깍듯하면서도 성실하고, 흥이 넘치며, 창의적인 기질이 돋보이는 도시. 서울을 치열한 삶을 사는 거리, 북적이는 쇼핑 인파, 길거리 음식 등으로 표현한 일러스트는 익숙하면서도 신선한 느낌으로 다가온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박재용
ASSISTANT 손경미

2020년 05월호

MOST POPULAR

  • 1
    靑春 청춘
  • 2
    '이승윤 이라는 이름' 이승윤 화보 미리보기
  • 3
    지금, 서울에 필요한 것
  • 4
    우리는 ‘금호동’으로 간다
  • 5
    낯설고 새로운 얼굴, ‘그린’ 다이얼 시계 4

RELATED STORIES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마운틴 바이크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하이킹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아웃도어 쇼핑 리스트: 낚시

    생동하는 봄날, 본격 아웃도어 활동에 유용한 것들만 담은 쇼핑 가이드.

  • FASHION

    UNCOMMON SUIT

    적막하고 낯선 땅, 생경하게 입은 수트.

  • FASHION

    네 개의 마사지 툴

    얼굴 위를 누르고, 미끄러지며 매끈하게 다듬어주는 마사지 툴 넷.

MORE FROM ARENA

  • WATCH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스포츠 컬렉션

    여기 새롭게 떠오르는 시계가 있다. 제니스 크로노마스터 스포츠 컬렉션.

  • INTERVIEW

    '이승윤 이라는 이름' 이승윤 화보 미리보기

    이승윤, 자유분방한 무드의 구찌 화보와 인터뷰 공개. “이제는 커버곡이 아닌 제 노래를 들려드리고 싶다”

  • FEATURE

    2021년 텐트폴의 향방은?

    한국 첫 우주 SF 영화 <승리호>는 결국 극장 대신 넷플릭스를 택했고, 공개 이틀째 전 세계 스트리밍 1위를 달리는 중이다. 코로나19가 덮친 황량한 극장과 문전성시를 이루는 넷플릭스 사이에서 투자배급사의 고민이 깊어져만 가는 2021년, 박찬욱, 최동훈, 류승완, 김태용 등 어마어마한 스타 감독들의 신작이 줄줄이 대기 중이다. 이 영화들, 다 어디로 갈까? 한국 영화 산업은 다시 힘을 받을 수 있을까? 그 방향성은 어디로 향할까? <씨네21> 김성훈 기자가 산업 관계자들을 취재하며 올해 텐트폴의 향방을 가늠해보았다.

  • FEATURE

    '쿠팡되다' 가능할까?

    ‘아마존되다(to be Amazoned)’라는 말을 들어봤나? 지난 2018년 초 미국 블룸버그 통신이 처음 사용했다고 하는데, 속뜻은 “아마존이 당신의 사업 영역에 진출했으니 이제 당신 회사는 망할 수밖에 없다”는 것이다. 책을 팔며 시작했던 아마존은 푸드, 장난감, 프랜차이즈 마켓, OTT를 장악했다. 물론 이런 식의 신조어는 이미 있었다. ‘제록스하다(복사기를 이용하다)’, ‘구글링하다(인터넷 검색하다)’ 등. 하지만 ‘아마존되다’는 범용성의 규모가 더욱 크다. 지금 비즈니스 산업의 전 영역에 적용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런데 한국에서도 아마존처럼 ‘되려는’ 기업이 있다. 바로 ‘쿠팡’이다. 과연 쿠팡은 한국의 아마존이 될 수 있을까?

  • INTERVIEW

    디에잇의 B컷

    봄이 주는 선물, 만개한 꽃 같은 디에잇의 B컷.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