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특별한 가방 스타일

익숙하지만 새롭고, 기본적이지만 특별한 여섯 개의 가방.

UpdatedOn April 14, 2020

/upload/arena/article/202004/thumb/44677-409328-sample.jpg

BACKPACK

내부를 훤히 보여주는 투명 PVC 백팩. 가방 안쪽에는 큼지막한 로고의 검은색 가죽 파우치를 달아 실용성까지 높였다.
VLTN 갤럭시 PVC 백팩 1백95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 팬츠 가격미정 발렌티노, 가죽 벨트 모델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4/thumb/44677-409329-sample.jpg

SHOULDER BAG

가로 65cm, 세로 42cm의 커다란 사이즈가 특징. 부드러운 양가죽을 엮어 만들었으며, 크로스백으로도 연출할 수 있다.
맥시 BV 조디 백 7백85만원 보테가 베네타 제품.
+ 재킷 2백76만원·가죽 쇼츠 2백98만원·링 45만원대 모두 보테가 베네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4/thumb/44677-409330-sample.jpg

WEEK-END BAG

루이 비통 키폴이 삼각기둥 형태로 새롭게 태어났다. 터피타지 기법으로 표현한 모노그램 패턴도 눈여겨볼 만한 세부다.
터피타지 키폴 트라이앵글 5백22만원 루이 비통 제품.
+ 수트 가격미정·셔츠 가격미정·레이스업 슈즈 1백96만원 모두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4/thumb/44677-409331-sample.jpg

MESSENGER BAG

브리프케이스를 아담하게 축소시킨 듯한 가방. 메탈 체인 스트랩과 겉면에 촘촘하게 박은 스터드로 화려함을 강조했다.
앙주르 걸리버 레더 메신저백 3백95만원 벨루티 제품.
+ 재킷 가격미정·셔츠 1백28만원·타이 28만원대·선글라스 57만원대 모두 벨루티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4/thumb/44677-409332-sample.jpg

TOTE BAG

로고를 정교하게 레이저 커팅해 브랜드의 가죽 가공 기술력을 뽐냈다. 가방 안감 대신 탈착할 수 있는 캔버스 백이 있어
두 가지 방식으로 활용할 수 있다. 토트백 5백75만원 펜디 제품.
+ 보태니컬 패턴을 프린트한 검은색 시스루 셔츠 가격미정 펜디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4/thumb/44677-409333-sample.jpg

SUITCASE

리모와와 협업으로 만든 여행 가방. 블랙 알루미늄 위에 디올 오블리크 패턴을 정교하게 새겼다. 디올 오블리크 알루미늄 35L
캐빈 수트케이스 4백63만원 디올 & 리모와 제품.
+ 재킷·줄무늬 셔츠·팬츠 모두 가격미정 디올 맨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윤웅희
PHOTOGRAPHY 이우정
MODEL 성민서
HAIR & MAKE-UP 이소연
ASSISTANT 손형명

2020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선명한 컬러 액세서리
  • 2
    전소연이 하고 싶은 음악
  • 3
    K-호러 리메이크
  • 4
    경주에서의 하루
  • 5
    2021 F/W COLLECTION

RELATED STORIES

  • FASHION

    LINE UP

    반복과 대조를 오가며 시원하게 가로지르는 줄무늬 패턴을 모았다.

  • FASHION

    2021 F/W PREVIEW

    가을을 기다리는 마음으로 준비한 루이 비통과 지방시의 2021 F/W 프레젠테이션.

  • FASHION

    2021 F/W COLLECTION

    <아레나> 에디터들의 취향이 담긴 베스트 쇼, 그리고 주목해야 할 키워드 3.

  • FASHION

    MONTBLANC X MAISON KITSUNE

    몽블랑과 메종 키츠네의 캡슐 컬렉션이 선사하는 단지 둘 이상의 시너지.

  • FASHION

    여름의 성질

    속이 비치는 색, 동동 뜨는 가벼움, 바스락 소리, 성근 구멍으로 나른한 숨이 드나드는 한적한 여름.

MORE FROM ARENA

  • INTERVIEW

    유연석, 모험의 시간

    일상에서 벗어나는 것. 길이 아닌 곳을 달리고, 번거로움을 기대하는 것. 혹은 내가 아닌 다른 인물이 되는 것. 캠핑과 아웃도어 라이프, 오프로드 주행을 즐기는 유연석의 어드벤처 타임.

  • INTERVIEW

    7월의 청춘

    오만석은 악역 연기를 잘한다. 저렇게 나빠도 되나 싶을 만큼. 인간 오만석은 그 대척점에 있다. 눈물이 많고 정도 넘친다. 이렇게 착해도 되나 싶을 만큼.

  • LIFE

    SUMMER TUNE I: TO READ

    <아레나> 에디터들이 고른, 무상한 여름을 채우는 읽을거리들.

  • WATCH

    LIVE ON MIDO

    미도의 앰버서더 배우 김수현에 빠져든 시간. 새로운 ‘오션스타 600 크로노미터’.

  • INTERVIEW

    김영대는 깊고

    김영대는 대화하길 좋아한다. 어조는 나긋하고, 내용은 솔직하다. 말을 마치고 싱긋 웃는 습관은 꽤나 낙천적인 모양새. 그는 인터뷰가 진행될수록 귀여워졌는데…. <펜트하우스> 시즌3 첫 방영일에 만난 주석훈, 아니 김영대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