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새 키폴

종이로 접어놓은 듯 세모 반듯한 버질 아블로의 정삼각형 키폴.

UpdatedOn January 30, 2020

3 / 10
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 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 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 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루이 비통 2020 S/S 컬렉션은 파스텔 톤의 달콤한 색감들을 바탕으로 로맨틱한 꽃이 한가득 피어나고, 얇고 가는 시스루가 겹겹이 쌓여 오묘한 빛을 내보였다. 컬렉션에서 가장 많이 등장한 건 세모 반듯한 형태의 새 키폴. 버질 아블로의 재해석으로 선보이는 키폴 트라이앵글은 1930년도, 1980년도에 소개한 루이 비통의 삼각형 가방에서 영감을 얻었다. 실제 쇼에선 7개의 키폴 트라이앵글이 등장했는데, 스티지, 엠보스 효과 등 저마다 조금씩 다른 독특한 방식으로 모노그램을 표현한다. 그리고 버질 아블로의 시그너처인 체인 장식으로 마무리. 그중 채도 높은 에메랄드 색감에, 시스루 소재로 이뤄져 속이 훤히 들여다보이는 키폴 트라이앵글 모노그램 시스루는 이번 시즌의 요약본과 같다. 로맨틱한 시스루 소재며, 에메랄드색, 스티치로 한 땀 한 땀 이뤄진 모노그램 패턴, 자로 잰 듯 각 잡힌 정삼각의 조형미까지, 완벽하게 순수하고 로맨틱한 키폴.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최승혁
ASSISTANT 손형명

2020년 02월호

MOST POPULAR

  • 1
    초여름 기행
  • 2
    여름맞이 보디 케어
  • 3
    오혁, '완벽한 하이패션' 화보 미리보기
  • 4
    이승윤이라는 이름
  • 5
    <펜트하우스> 최예빈

RELATED STORIES

  • FASHION

    여름맞이 보디 케어

    청량하고 쾌적한 여름맞이를 위한 보디 케어 백서.

  • FASHION

    ON THE BEACH

    워터 액티비티, 여행, 일상에서 소화할 수 있는 레저룩

  • FASHION

    THE MASK MAN

    마스크를 쓰고 테마파크에 홀연히 나타난 사내.

  • FASHION

    TENSION UP!

    물놀이부터, 여행, 데일리 룩과의 스타일링이 가능한 디스커버리 썸머 아이템

  • FASHION

    주목할 다섯 브랜드

    지금부터 소개하는 디자이너들은 이스라엘,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 카리브해 연안 등에 뿌리를 두고 활동한다. 이들은 각 지역의 문화와 성격, 지리적 특징을 기반으로 브랜드를 전개하기에 남다른 독특함을 보인다. 이미 런던과 파리 등에서 주목받고 있고, 앞으로 성장 가능성이 농후한 다섯 브랜드를 만났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최예빈 '웃으면 더 예쁨' 화보 미리보기

    <펜트하우스>의 최예빈 첫 단독 화보

  • FASHION

    기능성 러닝화 6종

    기능성으로 무장한 러닝화 6종을 신고 출발선에 섰다.

  • FILM

    화가 육준서와 나눈 진솔한 대화

  • CAR

    기아가 만들었어

    기아가 주목할 아이콘을 잇따라 출시했다. 대형 세단 K8과 전기 SUV EV6다.

  • FEATURE

    '자유의 페달' 에드워드 슈트

    광야로 떠나는 사람들. 누가 부른 것도 아닌데 험준한 산과 사막을 찾아가는 사람들. 얄팍한 자전거 바퀴로 자갈길을 지나고, 평야를 지나고, 고원을 넘는다. 목적지는 불분명하다. 그저 페달을 굴리고 대자연에 파고든다. 그 행위에 대한 의견은 분분하다. 누군가는 도전이라고, 누군가는 자유라고, 또 누군가는 인생을 보상받기 위함이라고 말한다. 자전거를 타고 유라시아 대륙을 횡단하는 사람들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