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개성파 술집들

확고한 개성으로 무장한 놀기 좋은 술집들.

UpdatedOn November 18, 2019

3 / 10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98-391761-sample.jpg

 

 

① 디자인 바, 꽃술

1968년에 지어져 오래되고 자그마한 주택 단지에서 다채로운 색감을 품은 디자인 바를 발견했다. 이름은 ‘꽃술’. 오랜 세월 잡지사에서 미술 디자인을 취재한 이미혜가 주인장이다. 꽃술은 공간을 구성하는 모든 요소에 디자인적 가치를 부여했다. 의자와 테이블, 조명 등은 모두 한국 디자이너들이 만든 작품이다. “꽃술은 쇼룸도 갤러리도 아니에요. 보통의 갤러리나 쇼룸에서는 흰 장갑을 끼고 가구를 만지잖아요. 꽃술에서는 술 한잔 마시면서 디자인 소품들을 직접 만져보고 사용해볼 수 있어요.” 전통술과 전통차를 마실 수 있으며, 옥상에서는 손님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클래스도 연다.
주소 서울시 용산구 원효로 77길 33
SNS @kkotssul


3 / 10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98-391764-sample.jpg

 

 

② 스탠딩 바, 전기

스탠딩 바 전기의 대표 김현기는 탑골공원의 어느 선술집에서 술을 마시다 문득 이런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공연은 서서 보면서 술은 왜 서서 못 마셔?’ 옛날에 사라진 한국의 선술집 문화를 재현하고 싶어 스탠딩 바 ‘전기’를 열었다. “스탠딩 바가 한국 사람들에게는 익숙하지 않기에 식탁의 높이와 메뉴 구성, 손님이 머무는 시간 등 사소한 점들까지 고려해야 했어요. 그리고 들어왔다 그냥 나가는 손님의 뒷모습을 수없이 봐야 했죠.” 지금은 선 채 술 마시는 즐거움을 알게 된 사람들이 전기의 밤을 꽉 채운다. 술 한잔하고 들어가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바 구석에 자리를 잡았다. 전기에는 정말 의자가 하나도 없다. 몇 시간을 선 채 술을 마셔봤다. 도전이라면 도전이었다. 즐거운 도전 말이다.
주소 서울시 중구 수표로 42-19 2층
SNS @standingbar_denki


3 / 10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98-391769-sample.jpg

 

 

3 / 10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98-391760-sample.jpg

 

 

③ 안티 럭셔리, 육일봉

철물점이 가득한 흑백의 을지로 골목 사이에 무지갯빛 네온사인이 반짝인다. ‘육일봉’. 육일봉은 테라스마다 4개의 방이 있는 가정집을 개조해 만든 술집이다. 토마토 라면과 닭 껍질이 맛있기로 유명하다. 한쪽의 좌식 공간에서는 사람들이 신발을 벗고 옹기종기 앉아 수다를 떨고, 다른 한쪽에서는 타투를 새긴다. 거실에는 디제이 부스와 손님들을 촬영하는 카메라, 그 장면이 상영되는 브라운관이 설치되어 있다. 모두 육일봉을 운영하는 미술 작가 박가인과 미디어 아티스트 한요한의 솜씨다. “고급스러움을 지향하는 것에서 벗어나고 싶었습니다. 싸고, 우리 취향이 묻어난 것들로 채우기로 하면서 육일봉이 완성됐어요. 이 공간에 새것은 하나도 없습니다. 전부 평소 모아놨던 소품들이에요.”
주소 서울시 중구 을지로 16길 20 6층
SNS @youkillbong


3 / 10
/upload/arena/article/201911/thumb/43298-391767-sample.jpg

 

 

④ 컨템퍼러리 갤러리 바, N/A

을지로의 어둡고 시끄러운 철공소들 사이에 컨템퍼러리 갤러리 바 엔에이(N/A)가 있다. 엔에이는 사진가 2명이 운영하는 작업실 겸 전시도 하는 바다. 오래되고 낡은 콘크리트 벽에는 사진 몇 점이 걸려 있는데, 사진을 감상하는 사람들의 손에는 모두 와인잔이 들려 있다. 엔에이의 박진우 대표는 말했다. “오래된 공간에 엔에이를 만들면서, 을지로의 다른 장소들이 풍기는 복잡한 느낌은 최대한 배제했어요. 엔에이를 제외하면 이 거리에는 철공소뿐이고요. 공간의 안팎으로 느껴지는 이질감을 좋아합니다.” 엔에이에서는 낮에도 홀로 조용히 작품을 감상하며 와인을 홀짝이기에 좋다. 진행하는 전시에 따라 공간의 배치를 바꾸기에 방문할 때마다 새로운 분위기를 느낄 수 있다.
주소 서울시 중구 을지로 4가 35 2층
SNS @nslasha.kr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정소진
PHOTOGRAPHY 최민영, 김사윤

2019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여름의 성질
  • 2
    박지훈의 고요한 바다
  • 3
    비투비, 그리고 비트
  • 4
    호우주의
  • 5
    이승윤이라는 이름

RELATED STORIES

  • SPACE

    론즈데일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

    론즈데일이 홍대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했다. 패션의 새로운 성지가 되고 있는 홍대의 핫 플레이스가 될 전망이다.

  • SPACE

    위기 속에 살아남은 오랜 전설

    위기 속에 살아남은 오랜 전설.

  • SPACE

    BUSAN PROJECT

    부산의 여름을 더욱 뜨겁게 만들어 줄 프로젝트 2.

  • SPACE

    하이브 건너편에 가면

    이 시대의 슈퍼스타 BTS를 품고 있는 ‘하이브 엔터테인먼트’ 신사옥이 신용산에 둥지를 틀었다. 그 동네에서 주목할 만한 커피 삼총사.

  • SPACE

    결정장애 타파, 단일메뉴 맛집 4

    오직 한 가지 메뉴로 식사부터 해장까지 해결한다. 맛은 이미 검증됐으니 가까운 곳부터 가보시길!

MORE FROM ARENA

  • FEATURE

    내 돈이 가상세계로 사라질 때

    메타버스 투자 붐이다. 암호화폐를 비롯한 가상세계의 가치들이 급등하고 있다. 가상세계와 현실이 빠르게 이어지고 있다는 뜻이다. 가상자산 시장의 성장과 가상자산에 투자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짚는다.

  • INTERVIEW

    더 보이즈의 세 소년

    지지 않는 태양처럼 뜨겁고 선명한 더보이즈의 현재, 주연, 선우와 보낸 한낮.

  • FASHION

    초여름 필수 아이템

    본격적인 여름을 맞이하기 전에 살펴본, 응당 가져야 할 네 가지 아이템.

  • FASHION

    BACKPACKER

    그러다 문득 한 치의 망설임 없이 산에 올랐다.

  • FASHION

    TENSION UP!

    물놀이부터, 여행, 데일리 룩과의 스타일링이 가능한 디스커버리 썸머 아이템

FAMILY SITE